2020.05.28 (목)

  • 구름많음동두천 21.0℃
  • 구름많음강릉 23.4℃
  • 맑음서울 23.1℃
  • 구름조금대전 25.1℃
  • 구름많음대구 26.5℃
  • 맑음울산 21.7℃
  • 맑음광주 24.9℃
  • 맑음부산 23.0℃
  • 구름많음고창 19.4℃
  • 구름조금제주 23.5℃
  • 맑음강화 21.1℃
  • 구름많음보은 24.2℃
  • 맑음금산 23.5℃
  • 맑음강진군 24.6℃
  • 구름조금경주시 26.4℃
  • 맑음거제 22.5℃
기상청 제공

끈적끈적 불쾌지수 해소 도우미 식음료 ‘주목’

식음료업계, “3S(Sparkling, Sweet, Spice)로 불쾌지수 잡으세요”


[산업경제뉴스 민혜정 기자] 해마다 늘어나는 강수량에다 잦아진 폭염주의보, 특히 요즘 막바지 장맛비까지 가세하는 등 습도 높은 무더위가 이어지면서 높아진 불쾌지수를 내려주는 식품들이 주목을 받고 있다.


26일 식음료업계에 따르면 지구 온난화 등에 따른 이상기온으로 우리 여름 날씨도 고온다습한 아열대 기후로 변화하면서 소비자의 입맛 또한 바뀌고 있다. 

지난해 기상청의 '한반도 100년의 기후변화' 보고서에 의하면 우리나라의 연 강수량이 10년마다 16.3mm씩 늘어나고 있으며, 때 이른 폭염주의보까지 잦아지고, 여기에 최근 막바지 장마까지 가세, 끈적끈적한 무더위로 높아진 불쾌지수를 호소하는 이들도 늘어나는 추세다.  

이에 업계에서는 높아진 불쾌지수를 다소 진정시키는데 도움을 줄 수 있는, ‘3S’를 컨셉으로 한 다양한 신제품을 내세워 여름철 변화하고 있는 소비자의 입맛 공략에 나서고 있다.

Sweet(스위트): 새콤달콤 과일맛으로 무더위 날리고 생기 재충전!

새콤달콤한 과일맛은 더위에 지친 입맛을 돋우는 데 도움이 된다. 이에 업계는 과일 제품부터 과일향을 추가한 제품을 앞 다퉈 선보이고 있다.


생과일주스 브랜드 쥬씨(JUICY)는 지난 18일 복숭아 주스를 여름 시즌 한정으로 출시했다.

신메뉴 복숭아 주스는 복숭아 과일의 씨앗을 제거하고 통째로 갈아 만들어 과일 퓌레를 첨가하지 않은 생과일주스로, 메뉴는 향긋하고 달콤한 백도 복숭아를 통째로 갈아 만든 “복숭아주스”와 새콤달콤한 천도복숭아를 갈아 만든 “천도복숭아주스” 2종으로 구성해 출시됐다.

코카콜라사 환타는 상큼 달콤한 파인애플 맛을 담은 ‘환타 파인애플 플레이버’를 선보이고 있다. 톡톡 튀는 상큼한 매력의 라이징 스타 전소미와 AB6IX의 이대휘를 광고 모델로 발탁, CF열상을 공개하는 등 소비자 공략에 비지땀을 흘리고 있다. 

CU는 ‘깔라만시 아이스컵’을 선보였다. 깔라만시 과즙이 첨가된 얼음을 컵에 담은 상품으로 원하는 음료를 부으면 어디서나 깔라만시 과즙을 넣은 것처럼 상큼한 맛을 즐길 수 있다.​

또 GS25는 최근 냉동 과일 인기 트렌드를 반영, 과일의 황제라 불리는 두리안을 그대로 얼린 ‘100%두리안바80g’을 선보였다. 

이 제품은 두리안 생과육을 급속 냉각해 아이스 바 형태로 만들어 간편하게 포장만 제거하고 취식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Sparkling(스파클링): 톡 쏘는 탄산으로 청량감은 늘리고 불쾌지수는 날리자 

​날이 점점 후덥지근해지면서 톡 쏘는 청량감에다가 달지 않아 더욱 상쾌하고 깔끔하게 즐길 수 있는 탄산수의 인기가 매년 늘어나고 있다. 

이에 코카콜라사의 스파클링 브랜드 ‘씨그램’은 풍부해진 탄산으로 짜릿함을 강화한 ‘씨그램 THE탄산’(이하 ‘THE탄산’) 레몬·애플민트 2종을 출시했다. 

이들 제품은 상큼한 레몬향과 생기 넘치는 사과, 민트향의 조합으로 상쾌함도 더했을 뿐만 아니라, 제로 칼로리여서 부담 없이 상쾌하게 톡 쏘는 청량함으로 무더위를 날릴 수 있다.

​웅진식품은 탄산수 브랜드 빅토리아의 신제품인 ‘빅토리아 수박’을 선보였다. 여름의 대표 과일 수박의 시원하고 달달한 향을 스파클링 음료에 더한 것이 특징이다. 

​하이트진로음료는 ‘쏘토닉(소주+토닉워터)’ 인기에 힘입어 이마트와 공동 기획한 ‘진로믹서 토닉워터 스페셜 팩’을 출시했다. 이번 기획 세트는 다양한 맛의 한국형 소주 칵테일을 즐길 수 있는 ‘진로믹서 토닉워터 오리지널’ 6개와 ‘진로믹서 토닉워터 깔라만시’ 2개로 구성돼 있다. 

Spice(향신료): 무더위 스트레스는 이국적인 향신료로 잡으세요? 

동남아보다 더 동남아 같은 날씨에 베트남, 멕시코 등 향신료가 강한 이국적인 음식들도 각광받고 있다.

대상 청정원은 아시안 쿠킹소스 시리즈로 ‘베트남 소스’ 신제품 2종을 새롭게 선보였다. ‘베트남식 분짜 소스’와 ‘베트남식 닭쌀국수 소스’다. ‘베트남식 분짜 소스’는 쌀국수와 고기, 채소를 소스에 적셔먹는 베트남식 쌀국수인 ‘분짜’를 간편하게 완성할 수 있는 제품으로 더운 여름철에도 시원하고 깔끔하게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베트남식 닭쌀국수 소스’는 기존 소고기 베이스의 소스와 달리 닭육수를 베이스로 만들어 담백한 맛을 즐길 수 있는 쌀국수 소스다.​

​또 GS25는 베트남 유명 요리인 반미 샌드위치와 멕시코 음식인 멕시칸타코, 멕시칸나쵸를 선보였다. 이중 반미 샌드위치는 바게트(baguette)를 사용해 만든 샌드위치인데, 주재료인 바게트를 현지에서 직수입해 베트남 현지의 맛과 식감을 그대로 살렸다고 GS25 측은 소개했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
권오갑 현대중공업 회장, 현대오일뱅크 현장 방문 [산업경제뉴스 박진경 기자] 권오갑 현대중공업지주 회장이 현대오일뱅크 대산공장 정기보수 마무리 현장을 찾아 안전경영 의지를 다시 한번 밝혔다. 권오갑 회장은 27일(수) 현대오일뱅크가 지난 4월부터 실시 중인 정기대보수 현장을 전격 방문해 안전은 경영의 최우선 가치임을 강조하며 무재해 속에 정기보수를 끝마친 현장 근로자들을 격려했다. 권 회장은 “저유가, 코로나19 등으로 어느 때보다 어려움이 컸던 정기보수를 크고 작은 안전사고 없이 성공적으로 마무리해 줘 감사하다”며 “지난 2013년부터 이어지고 있는 대산공장의 무재해 기록이 앞으로도 계속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권 회장은 이어 ”안전경영에 있어서는 회사의 노력이 무엇보다 중요하지만 그와 함께 현장에서 일하는 근로자들의 의지와 각오도 중요한 것이 사실”이라며 “안정적인 노사관계를 통해 노사가 한마음이 되어 안전경영이 실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달라”고 주문했다. 권 회장은 지난 25일 최근 현대중공업에서 발생한 중대재해 사건에 대해 사과하고 현대중공업 그룹 전반에 걸친 안전경영 의지를 밝힌 바 있다. 한편 현대오일뱅크는 한 달여의 대산공장 정기보수를 마치고 27일부터 본격 시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