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3 (월)

  • 맑음동두천 22.2℃
  • 구름조금강릉 25.8℃
  • 맑음서울 23.1℃
  • 구름조금대전 23.4℃
  • 구름많음대구 28.4℃
  • 구름많음울산 20.1℃
  • 구름많음광주 22.7℃
  • 흐림부산 20.0℃
  • 구름많음고창 19.6℃
  • 구름조금제주 21.9℃
  • 구름많음강화 16.7℃
  • 구름많음보은 23.9℃
  • 구름많음금산 23.0℃
  • 구름많음강진군 22.4℃
  • 구름많음경주시 21.7℃
  • 구름많음거제 21.2℃
기상청 제공

ESG 기업공헌활동

현금·푸드팩·구호품..산불 피해 복구 지원 속속 동참

아모레퍼시픽그룹 2억 쾌척에 오뚜기, 매일유업, 농심 외
대상그룹, CJ푸드빌, 아이소이 등 성금 및 구호물품 전달

[산업경제뉴스 민경종 기자] 식음료, 화장품 등 소비재 기업들이 강원과 경북 지역에서 발생한 대규모 산불피해 복구를 위해 성금에 빵, 푸드팩, 구호물품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기부활동에 나서 훈훈함을 더하고 있다.  

이는 각종 사회공헌 활동을 통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이행함으로써 기업의 존재 이유를 실천하기 위한 행보라는 평가다.

오뚜기, 울진 삼척 산불 피해지역에 긴급 구호물품 전달  


오뚜기는 지난 6일 울진 삼척 산불 피해 지역에 진라면 등 컵라면과 오뚜기 컵밥 1만6천여 개의 자사 제품을 전달했다.   

아모레퍼시픽그룹, 강원·경북 산불피해 복구에 2억원 기부

아모레퍼시픽그룹은 강원과 경북 지역에서 발생한 대규모 산불피해 복구를 위해 성금 2억 원을 기부했다.

기부금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되어 울진과 동해, 삼척, 강릉 등 피해 지역의 신속한 복구와 산불로 고통을 겪고 있는 이재민 지원 등에 쓰일 예정이다.

“소방관 여러분, 힘내세요” 매일유업과 진암사회복지재단 셀렉스 후원

매일유업(대표 김선희)과 매일유업이 설립한 진암사회복지재단(이사장 김정완)은 경북 울진 산불 지역 진화에 힘쓰는 소방관 등 진화대원들을 위해 긴급 구호물품을 전달했다.  

셀렉스 음료와 뉴트리션바 제품 5천개씩 총 1만개를 대한적십자사 경북지사를 통해 현장에 전달할 계획이며 구호물품은 산불 진화에 힘쓰는 소방관, 산림원, 군인, 봉사자 등 산불진화대원과 울진군내 2개 지역 대피소 이재민 등에게 지급될 예정이다.

대상그룹, 성금 및 긴급구호 물품 기부 

대상을 비롯해 대상홀딩스, 대상건설. 대상에프엔비, 대상라이프사이언스, 대상정보기술 등 6개 계열사가 참여한 대상그룹은 구호 성금과 함께 종가집 김치, 미원라면, 컵쌀국수, 컵누룽지 등 간편식으로 구성된 구호물품을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전달했다.  

아이소이, 산불피해 구호 및 주민 생활터전 복구 위한 1.2억 상당 나눔

자연유래 기능성 화장품 브랜드 아이소이는 강원 산불 피해 복원을 위해 성금 및 물품지원을 통해 1.2억 상당의 나눔을 진행했다.

대형 산불로 피해가 깊은 강원지역 구호활동을 위해 7천만원 상당의 생필품과 5천만원의 성금을 전달했으며 기부된 물품과 성금은 국제구호 NGO 희망친구 기아대책을 통해 현장에 전달 될 예정이다.

CJ푸드빌, 산불 피해 지역에 뚜레쥬르 빵 1만 개 전달

CJ푸드빌도 지난 8일 경북 울진 및 강원 삼척에서 발생한 산불 피해 이재민을 돕기 위해 구호물품 1만 개를 사회복지공동모금회 경북지회와 강원지회를 통해 현장에 전달했다. 

구호 물품은 뚜레쥬르 빵 제품으로 구성됐으며, 산불 확산으로 인해 대피소에 머물고 있는 이재민과 산불 진화를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는 소방대원들을 지원하는 데 사용될 예정이다. 

이번 구호품 전달을 위해 CJ푸드빌 임직원들도 적극 발 벗고 나섰는데, 음성 공장은 지난 주말 빵 특별 수량 1만 개를 긴급 생산했고, 경북·강원 지역을 담당하는 임직원들은 구호 물품 하차와 정리 등을 적극 지원했다. 

농심, 산불 피해지역에 이머전시 푸드팩 지원

농심도 울진과 삼척 지역에 자사 라면과 백산수 등으로 구성된 ‘이머전시 푸드팩’ 2500세트를 긴급 지원한다.

이들 물품은 대피소에 머물고 있는 이재민과 피해 복구 작업에 참여하는 소방관 등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
중견련, '성장사다리' 역할 확대위한 조직·인사 개편 [산업경제뉴스 강민구 기자] 한국중견기업연합회가 정책과 회원 지원 기능을 강화한 2본부 3실 5팀 체제로 조직 개편 및 인사를 단행했다고 19일 밝혔다. 중견기업 정책 개선과 회원 지원 기능의 두 축으로 조직 전반을 정비, 중견기업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뒷받침할 정책 대안을 제시하고, 회원사 소통·지원 실효성을 강화하는 데 초점을 맞췄다. 한국중견기업연합회 조직도 기존의 기업성장지원본부를 회원지원실과 성장지원팀으로 구성된 전무 직할 회원본부로 승격, 지역 대표 중견기업 발굴 및 회원사 협력 지원, 중견기업 혁신성장펀드 및 상생협력 사업 등 제반 프로젝트의 현장 중심 구체성을 강화하고, ‘성장사다리’의 핵심으로서 중견기업의 역할을 확대해 나아갈 계획이다. 정책본부는 사업지원실과 정책팀으로 확대, 재편했다. 정책 대응 업무에 더해 중견기업 R&D 및 디지털 전환 지원 등 중견기업 대상 핵심 정부 사업의 실효성을 높일 다양한 협력 방안을 모색한다. 신설된 커뮤니케이션실은 홍보팀과 국제협력팀으로 구성, 언론 홍보, 반기업 정서 해소, 국제·무역·통상 등 대내외 협력 업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또, 정책본부에는 박양균 상무이사를 정책본부장으로 승진 발령했다. 박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