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6 (화)

  • 구름많음동두천 29.3℃
  • 구름많음강릉 27.4℃
  • 흐림서울 30.3℃
  • 흐림대전 26.6℃
  • 구름많음대구 28.3℃
  • 울산 25.7℃
  • 흐림광주 24.3℃
  • 흐림부산 23.4℃
  • 흐림고창 25.6℃
  • 구름많음제주 33.1℃
  • 구름많음강화 28.7℃
  • 흐림보은 25.1℃
  • 흐림금산 26.0℃
  • 흐림강진군 24.3℃
  • 흐림경주시 26.8℃
  • 흐림거제 23.3℃
기상청 제공

기획PLUS

[외식시장]⑤이탈리안 레스토랑 2곳, 여름 신메뉴...당신 취향은?

매일유업 관계사 ‘더 키친 일 뽀르노’ 여름 시즌 메뉴 7종 선보여
CJ푸드빌 더플레이스, 매콤함 살린 화덕피자 등 여름 신메뉴 출시

[산업경제뉴스 민혜정 기자] 정통 나폴리 이탈리안 레스토랑을 지향하는 ‘더 키친 일 뽀르노’와 이탈리안 비스트로 ‘더플레이스’가 여름시즌을 맞아 신메뉴를 각각 출시하고 그 자리로 초대했다. 

관연 우리 소비자들은 어느 메뉴에 더 후한 평가를 내릴지 관심이 쏠린다.


먼저 매일유업의 관계사인 엠즈씨드(대표 권익범)에서 운영하는 ‘더 키친 일 뽀르노’는 지난 12일, 여름시즌 한정 메뉴 7종을 선보였다. 

이번 신메뉴는 ‘토마토 & 바질 제노베제 피자’, ‘바질 페스토 키타라 생면 스파게티’, ‘바질 페스토 뇨끼’, ‘관자 엔초비 알리오 올리오 키타라 생면 스파게티’, ‘엔초비 알리오 올리오 스파게티’, ‘토마토 & 바질 부르스게타’, ‘토마토 & 바질 부라타 샐러드’ 7종으로, 

‘제철 식재료와 함께하는 나폴리의 사계(四季)’를 주제로 싱그러운 여름 제철 식재료 토마토와 바질을 활용한 것이 특징이다. 

이중 ‘토마토 & 바질 제노베제 피자’는 바질 페스토와 토마토 토핑에 부팔라 모짜렐라와 리코타 치즈를 더한 깔끔·세련된 맛의 나폴리 화덕 피자고, ‘바질 페스토 파스타’ 2종은 셰프가 직접 만든 바질 페스토에 치즈와 후추 카초 에 페페 소스로 깊은 맛을 더한 파스타이다. 

또 ‘엔초비 알리오 파스타’ 2종은 매콤한 엔초비 알리오 올리오 베이스에 케이퍼를 올려 이색적인 감칠맛이 일품인 파스타로 뜨거운 여름과 잘 어울리는 메뉴라는 것이 업체 측 소개다.

이밖에 입맛을 돋아줄 애피타이저도 눈길을 끈다. 화덕에서 직접 구운 바게트에 바질 페스토를 더해 토마토 타르타르와 곁들여 먹는 산뜻한 ‘토마토 & 바질 부르스게타’는 더운 여름 입맛을 살려줄 추천 메뉴라고 덧붙였다.

이들 여름 시즌 메뉴는 오는 8월 31일까지 역삼 센터필드점과 광화문점을 포함한 7개 매장에서 한시적으로 만나볼 수 있다. 자세한 메뉴 및 판매 매장은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매장 별 판매 메뉴는 상이할 수 있다. 

이에 질세라, CJ푸드빌이 운영하는 이탈리안 비스트로 더플레이스도 지난 13일, 여름 맞이 신메뉴를 내놨다. 강렬한 이탈리아 여름 태양에서 영감을 받은 피자와 산뜻하게 즐길 수 있는 해산물 요리로 여름철 입맛을 돋운다.

더플레이스는 나폴리피자협회 인증을 받은 ‘카푸토’ 밀가루와 이탈리아산 원유로 만든 ‘피오르 디 라테’ 치즈, 시칠리아산 천일염, 올리브오일 등 이탈리아산 재료를 사용해 정통 나폴리 스타일의 화덕 피자를 선보이고 있는데, 

탄력과 발효력이 우수한 이탈리아산 ‘카푸토’ 밀가루를 사용해 화덕 피자 특유의 부풀어 오른 도우 가장자리와 결이 찢어지는 질감을 극대화했다.

이들 메뉴 중 ‘라구 멜란자네 디아볼라’는 매콤한 토마토 라구 소스에 가지와 수제 리코타 치즈를 올린 피자로, 강렬한 매운맛과 그을린 도우에서 느껴지는 화덕 피자 특유의 불향이 조화를 이룬다. 매장에서 직접 48시간 동안 숙성해 만든 도우를 고온 화덕에서 구워내 가볍고 푹신하면서도 속은 쫄깃하고 담백하다.

또 ‘인살라타 디 뽈뽀’는 문어, 새우, 올리브, 감자 등 신선한 재료에 올리브를 갈아 만든 타프나드를 곁들인 지중해식 해산물 메뉴다. 여름 입맛을 돋우는 상큼한 전채(안티파스티) 메뉴로, 식전에 가볍게 즐기기 좋다.

더불어 여름철 시원하게 즐기기 좋은 젤라또 3종도 내놨는데, 초코, 피스타치오, 레몬 세 가지 맛으로 원재료의 풍미를 살린 것이 포인트다. 젤라또는 제주신화월드점, 롯데백화점 광복점을 제외한 전 매장에서 즐길 수 있다.

또 신메뉴와 인기메뉴를 2인 또는 3~4인용 구성으로 실속있게 즐길 수 있는 ‘썸머픽’ 세트도 마련했다. 이외에도 ‘인살라타 디 뽈뽀’와 여름 시즌 스파클링 와인인 ‘칸티 프로세코 아이스’ 2잔으로 구성된 ‘썸머 페어링’ 메뉴도 눈여겨볼 만하다.

신메뉴 출시를 기념해 다양한 할인 혜택도 준비했다. 

더플레이스 카카오톡 채널 추가시 7월 12일까지 사용 가능한 신메뉴 2종 5천 원 할인쿠폰을 다운받을 수 있다. 신메뉴 단품 혹은 세트를 여름 시즌 와인인 ‘파스쿠아 파씨오네 센티멘토 프로세코’와 함께 주문하면 와인을 30% 할인가에 구매할 수 있다.

한편, 더플레이스는 정통 이탈리안 메뉴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파인 캐주얼향 이탈리안 다이닝을 지향하는 브랜드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
동국제강그룹, 창립 70주년 기념식 [산업경제뉴스 박진경 기자] 동국제강그룹 분할 3사 동국홀딩스·동국제강·동국씨엠이 창립 70주년을 이틀 앞둔 5일, 서울 을지로 본사 페럼타워 페럼홀에서 ‘동국제강그룹 창립 70주년 기념식’을 함께 가졌다. 동국홀딩스·동국제강·동국씨엠 3사 모두 모태 기업 동국제강(현 동국홀딩스)의 창립 정신을 계승해 7월 7일을 창립기념일로 하고 있다. 행사는 창립 70주년 기념 영상 시청을 시작으로 장세주 동국제강그룹 회장 기념사와 장기근속자 시상으로 이어졌다. 장세주 회장은 기념사에서 “70년의 역사는 당연하게 주어질 수 없는 시간이다”고 강조하며, “창업 초기 조부모께서 당산동 공장에서 숙식 하시며 직원 식사를 차려주던 모습이 떠오른다. 기획실로 입사해 경영이념 실천을 준비하던 시절과, 오일 쇼크·제2창업·직류전기로 도입·연합철강 인수 등 무수한 기억이 머리 속에 떠오르고 지나간다”고 소회를 전했다. 이어 “올해는 창사 70주년이자 지주사 체제 출범의 원년으로, 각 사가 독립된 경영 환경에서 전문성을 높이면서도, 항상 ‘동국’이라는 공통의 가치관을 나누는 조직임을 인지하며 상호 소통하고 화합하자”고 당부했다. 그는 “위기 앞에서도 항상 예상을 뛰어넘는 역량을 보여 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