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21 (수)

  • 맑음동두천 24.6℃
  • 맑음강릉 21.7℃
  • 구름조금서울 24.7℃
  • 구름조금대전 27.0℃
  • 구름조금대구 27.0℃
  • 맑음울산 24.4℃
  • 흐림광주 25.8℃
  • 구름조금부산 23.8℃
  • 구름많음고창 25.4℃
  • 구름많음제주 21.1℃
  • 구름조금강화 22.6℃
  • 구름조금보은 26.8℃
  • 구름많음금산 26.9℃
  • 구름많음강진군 23.1℃
  • 맑음경주시 26.6℃
  • 구름조금거제 24.1℃
기상청 제공

Research & Review

빙과시장 3위 롯데푸드, 성수기 공략 '시동'..병기는?

2020. 상반기 시장 점유율, 롯데제과 29.9%→빙그레 27.9%→롯데푸드 15.3%
복면 래퍼 마미손 발탁 인스타 채널 개설 및 신상 과채 빙과 앞세워 공세 강화

[산업경제뉴스 민경종 기자] 국내 빙과류(아이스크림)시장 점유율 3위 롯데푸드(대표 이진성)가 최근 다양한 프로모션을 마련하고 봄·여름 빙과 성수기 공략을 향해 시동을 걸었다.  


 
한국농수산식품공사 식품산업통계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상반기 기준 국내 빙과류 소매판매액은 총 7628.9억 원으로, 이중 롯데푸드는 1164.4억을 판매해 3위를 달리고 있다. 

1위는 롯데제과로 ‘나뚜루’ 포함 2277.4억 원(점유율 29.9%)으로 부동의 선두를 질주중이고, 빙그레가 2128.5억 판매에 점유율 27.9%로 2위, 이어 롯데푸드 15.3%, 해태아이스크림 967.3억(12.7%), 하겐다즈가 280.4억(3.7%), 기타 브랜드 10.6%의 분포를 보이고 있다. 

이중 상위 4사가 전체 판매액의 85.7%를 차지하고 있는데다 4위 해태아이스크림만 전년 동기대비 판매액이 감소했을 뿐 나머지 3사는 1.6%~6.2%사이의 신장세를 기록하며 시장 지배력을 한층 높이고 있는 상황이다.

이러한 국면에서 3위 롯데푸드가 지난달 복면 레퍼 마미손을 모델로 발탁, 인스타그램 채널을 개설하며 협업에 착수하는가하면, 업계 최초로 과채(과일+채소)아이스크림을 선보이는 등 빙과시장 점유율 제고와 동시에 성수기를 겨냥한 시장 선점向 공세 강화에 나서 눈길을 끈다.  

과연 래퍼와 손잡은 스타마케팅 전략은 무엇이고 이색 신제품의 면면은 무엇인지 아울러 이러한 승부수가 롯데푸드의 시장점유율 제고에 어떠한 기여를 할지 업계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돼지바 핑크와 복면 래퍼 마미손의 만남..마케팅 전략은?

먼저 롯데푸드는 지난달 29일 래퍼 마미손을 ‘돼지바 핑크’ 모델로 발탁했다고 밝혔는데, 이번 모델 계약은 특이하게도 마미손의 콜라보 제안을 롯데푸드가 받은 형식이라 눈길을 끈다.

분홍 복면을 쓴 래퍼 마미손의 유쾌한 구애가 결국 돼지바 핑크 모델 계약으로 이어졌다는 설명인데, 발단은 지난달 18일 딸기를 활용한 돼지바 핑크를 출시한데서 비롯됐다는 것. 

겉과 속이 분홍색인 돼지바 핑크를 본 래퍼 마미손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모델 계약을 원한다는 콘텐츠를 올렸고, 롯데푸드 인스타그램 담당자가 이를 리그램(다른 사람의 게시물을 복사해 자신의 계정에 재공유하는 것)하며 화답했고, 

결국 마미손의 다소 장난스러운 러브콜에 롯데푸드는 돼지바 핑크 마케팅 계획을 결합해 이번 광고 모델 계약이 성사됐다는 설명이다.


이에 롯데푸드는 돼지바 핑크 인스타그램 계정을 개설하고 감각적인 복면 래퍼 이미지를 올리며 젊고 힙한 운영을 예고함과 동시에 마케팅에 착수, 핑크템 대방출 시리즈로 경품 이벤트를 마련했다. 

첫번째 핑크템은 ‘아크네 핑크 비니’로 돼지바 핑크 계정 팔로우 후 참여완료 댓글을 남겨 응모하면 된다. 이어 갤럭시 S21+ 팬텀 핑크, 골든 구스 슈퍼스타 핑크 글리터, 리복X카디비 클럽 C 핑크 등 MZ세대가 선호하는 다양한 경품을 계속 증정할 예정이다.

한편, 롯데푸드는 지난달 18일 딸기 콘셉트를 적용한 ▲돼지바 핑크, ▲빠삐코 딸기, ▲구구콘 스트로베리, ▲빵빠레 딸기 등 아이스크림 4종을 선보인바 있다. 돼지바 핑크는 딸기 시럽과 요거트 아이스크림, 딸기 초코 코팅, 흰색&분홍 크런치가 조화를 이룬다. 

분홍색 연미복을 입은 돼지캐릭터로 요거트 딸기 맛의 돼지바 핑크를 표현했다. 지난해 출시한 진한 초콜릿 맛의 돼지바 블랙, 오리지널 돼지바와 함께 돼지바 3종을 운영하게 됐다.

국내 최초 ‘과일+채소 아이스크림’ 탄생!..델몬트 토마토&애플 아이스바 출시

이어 지난달 31일에는 다가오는 여름을 시원하고 건강하게 날 수 있는 ‘델몬트 토마토&애플’ 아이스바를 선보였다. 이는 국내 최초의 과일(사과)과 채소(토마토) 조합의 빙과류다.

ABC주스가 인기를 끄는 등 건강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과채 빙과류까지 나오게 된 것으로 보이는데, 빙과 시장에 과일을 활용한 제품은 많이 있었지만, 과일과 채소 조합의 빙과는 델몬트 토마토&애플이 처음이라는 것이 롯데푸드 측 전언이다.

처음 시도하는 것인 만큼 개발 과정이 쉽지 않았던 것으로 전해진다. 과채 혼합 아이스바 구현을 위해 다양한 조합을 검토한 끝에, 맛과 건강에 좋은 토마토와 밸런스가 맞는 사과를 낙점했다. 

또 과즙의 양을 달리하면서 과일과 채소가 조화를 이루는 최적의 황금 비율을 찾는데 많은 노력을 쏟았다. 그리고 토마토 과육을 추가 하거나 빼 보는 등 식감에 대한 만족도도 높여, 사과 과육이 들어있는 지금의 제품을 선보일 수 있었다는 것.

델몬트 토마토&애플 아이스바는 토마토 과즙 31%, 사과 과즙 5%를 함유해 토마토의 맛과 향에다 사과 다이스가 아삭아삭 씹히는 식감과 달콤한 맛이 일품이며, 중간중간 박힌 사과 과육이 ‘진짜 과일을 먹는 느낌’을 표방하는 델몬트 빙과의 콘셉트를 충실히 구현한다고 소개했다.

롯데푸드의 이러한 일련의 행보가 성수기를 맞은 빙과시장에서 자사 점유율 제고에 확실한 마중물 역할을 해 낼지 업계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
바나나에 매료된 탐앤탐스, 관련 메뉴 봇물..선물은 ‘덤’ [산업경제뉴스 민경종 기자] 토종 커피전문점 탐앤탐스가 바나나를 활용한 음료부터 요거트, 토스트에 이르기까지 다채로운 신메뉴 출시와 동시에 특별 증정품까지 마련하고 소비자 입맛 유혹에 나섰다. 먼저 지난 5일 ‘바나나 홀릭’의 입맛을 사로잡을 시즌 음료인 ‘어게인 바나나 레볼루션(Again BANANA REVOLUTION)’ 3종을 선보였는데, 부드러운 풍미의 생바나나에 각각 달콤한 딸기와 상큼한 키위를 혼합한 ▲딸기 바나나 스무디 ▲키위 바나나 스무디, 그리고 매장에서 직접 발효한 요거트에 생바나나를 갈아 얹은 ▲마시는 바나나 요거트 등 3종이다. 이와 더불어 ▲떠먹는 바나나 요거트 ▲바나나 프렌치 토스트 등 바나나 디저트 두 가지도 함께 선보여 올 봄 ‘바나나 홀릭’들의 시선 끌기에 나선 것. 탐앤탐스는 지난 2014년부터 매 분기 '레볼루션'이라는 이름으로 특별한 맛의 시즌 메뉴 출시와 함께 친환경 캠페인을 펼쳐왔다. 고객들은 레볼루션 음료 주문 시 유리로 된 에코컵 드링킹자를 무료로 받을 수 있어 일회용품 사용을 줄이는 착한 소비 실천은 물론 선물까지 받을 수 있어 일석이조 재미를 느낄 수 있다. 또한 탐앤탐스는 ‘어게인 바나나 레볼루션’ 출시를 기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