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18 (목)

  • 맑음동두천 -0.3℃
  • 맑음강릉 2.9℃
  • 맑음서울 -1.7℃
  • 구름조금대전 0.5℃
  • 맑음대구 -1.2℃
  • 맑음울산 -0.2℃
  • 광주 -0.2℃
  • 맑음부산 2.6℃
  • 흐림고창 -1.1℃
  • 제주 3.1℃
  • 맑음강화 -0.7℃
  • 맑음보은 -2.6℃
  • 구름많음금산 -1.2℃
  • 흐림강진군 -0.6℃
  • 맑음경주시 0.2℃
  • 맑음거제 3.1℃
기상청 제공

타트체리에 빼빼로·마카롱 비주얼..이색 젤리 ‘눈길’

롯데제과 ‘젤리셔스’, 빼빼로, 마카롱 닮은꼴 젤리 3종 선봬
소버스, 터키산 몽모랑시 타트체리 원액 농축시킨 스틱젤리

[산업경제뉴스 민혜정 기자] 롯데제과와 한국 솔가비타민의 건강기능식품 브랜드 ‘소버스’가 이색적인 젤리 신제품을 선보여 소비자 눈길을 끌고 있다. 

소버스가 세계 최대 체리 생산지인 터키산 몽모랑시 타트체리 원액을 농축시킨 스틱젤리 ‘몽모랑시 타트체리 38.8’을, 또 롯데제과에서는 자사 장수 스테디셀러 빼빼로와 마카롱 모습을 띈 이색 젤리 신제품 3종을 최근 선보인 것. 

이는 이제 더 이상 평범한 제품으로는 막강한 영향력을 가진 인플루언서인 1020 ‘MZ세대’의 호기심을 저격할 수 없음을 잘 인지하고 있는데 따른 자연스런 대응책이라는 평가다. 

롯데제과 ‘젤리셔스’, 이색 비주얼 젤리 3종 선봬...젤리 라인업 확장


롯데제과(대표 민명기)는 최근 젤리 통합 브랜드 ‘젤리셔스(Jellycious)’를 통해 이색 모양의 젤리 ‘빼빼로 초코젤리’, ‘마카롱 모양 젤리’, ‘크런치 롱 젤리’ 등 3종을 출시했다. 이번 출시를 통해 ‘젤리셔스’는 제품 라인업이 총 9종으로 확장됐다.  

신제품 3종은 2018년 ‘젤리셔스’ 론칭 때에 내세웠던 ‘맛있는 젤리를 통해 소비자에게 호기심을 자극하고 즐거움을 주겠다’는 브랜드 정체성이 담겨있다. 또 최근 실제 음식 모양을 그대로 살려 제품에 활용하거나 맛과 식감 등을 재미있게 만드는 젤리 시장의 트렌드도 반영했다. 

먼저 ‘빼빼로 초코젤리’는 제품 디자인뿐만 아니라 모양도 ‘누드 빼빼로’와 닮은 젤리로, 겉부분이 초코바닐라 맛 젤리인 것이 특징이며, 쫀득한 젤리 속에는 초콜릿이 가득 차 있다. 

또 ‘마카롱 모양 젤리’는 인기 디저트 마카롱 모양을 그대로 살린 제품으로 원형의 투명한 트레이에 담아냈다. 특히 겉과 속 부분을 다른 맛으로 구성해, 속 부분의 젤리는 상큼한 요거트 맛이며, 겉부분의 젤리 맛에 따라 딸기 맛, 망고 맛 2종으로 구분된다. 

마지막으로 ‘크런치 롱 젤리’는 씹는 즐거움을 극대화한 제품으로, 딸기 맛의 기다란 젤리 겉부분에 5가지 맛의 ‘크런치 캔디’가 붙어 있어, 젤리의 쫀득함과 ‘크런치 캔디’ 특유의 바삭한 식감, 소리를 함께 느낄 수 있다. 

롯데제과는 앞으로도 젤리 주소비층이 10~20대임을 감안, 재미있고 특별한 모양과 새로운 식감을 가진 젤리를 지속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소버스, ‘몽모랑시 타트체리 38.8’ 콜라겐 젤리 출시


한국 솔가비타민 15년 노하우로 탄생한 건강기능식품 브랜드 소버스(대표 박미숙)는 지난 14일 몽모랑시 타트체리 원액 100%를 농축한 스틱젤리 ‘몽모랑시 타트체리 38.8’을 선보였다. 

이 제품은 세계 최대 체리 생산지인 터키산 몽모랑시 타트체리를 고농축한 제품. 몽모랑시 타트체리는 발라톤 타트체리보다 638% 더 많은 양의 ‘멜라토닌’이 함유된 품종으로, 섭취 시 생체리듬 조절 및 원활한 수면에 도움을 주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특히 저녁이 되면 뇌에서 활발하게 생성·분비되는 멜라토닌과 안토시아닌이 풍부한 타트체리를 더욱 효과적이고 간편하게 섭취할 수 있도록, 무수(無水) 젤리 형태로 가공한 ‘몽모랑시 타트체리 38.8’을 출시하게 되었다는 것이 소버스 측 전언이다.  

업체 설명에 의하면 ‘몽모랑시 타트체리 38.8’은 물 없이 섭취 가능한 스틱젤리로 평상시나 저녁 식사 후, 자기 전에 섭취해도 좋다. 수면에 도움을 주는 멜라토닌 외에도 타트체리에 함유된 다양한 영양 성분(안토시아닌, 비타민, 칼륨, 칼슘 등)을 함께 섭취할 수 있다. 

20g 한 포에 씨앗과 줄기를 제거한 몽모랑시 타트체리 38.8과 분량을 담았으며, 물 한 방울 넣지 않은 NFC 착즙으로 더 진하고, 영양소 파괴는 최소화했다. 또한 한 손에 들어오는 크기로 휴대가 용이하고, 이지컷 방식으로 쉽고 깔끔하게 개봉 가능하다고 덧붙였다. 

소버스 제품개발 담당자는 “자주 잠에서 깨거나 쉽게 잠들지 못하는 분, 예민한 수험생이나 업무로 지친 직장인, 육아로 피곤한 주부들은 꼭 섭취해보시길 권해드린다”고 말했다. 

소버스 온라인 공식 사이트 및 백화점에서 구매할 수 있으며, 오는 20일 오전 8시 15분부터 방송되는 현대홈쇼핑을 시작으로 유통망을 더욱 확대할 계획이다. 소버스는 현대홈쇼핑 론칭을 기념해 특별 할인, 경품 추첨 등 다양한 혜택도 진행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
박진규 차관, SK 폐플라스틱 열분해 현장 방문 [산업경제뉴스 박진경 기자] 박진규 산업통상자원부 차관이 SK종합화학을 방문해, 폐플라스틱 재활용 현장을 둘러보고 자원순화 선순환 활성화를 당부했다. SK종합화학은 9일, 박 차관이 SK이노베이션 환경과학기술원에 있는 국내 최초 폐플라스틱 열분해유 연구개발 현장을 방문해, 열분해유 시제품 생산설비를 둘러보고, 연구개발 동향을 살폈다고 밝혔다. 이날 현장에는 SK종합화학 나경수 사장, SK이노베이션 이성준 환경과학기술원장 등이 참석해 열분해 기술 및 열분해 시제품 생산 설비를 소개했다. SK이노베이션 이성준 환경과학기술원장은 “불순물 저감 등 열분해유 품질 개선을 위해 연구개발에 주력하고 있으며, 이를 기반으로 국내 열분해유 기업들과의 상생 비즈니스 모델을 구축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현장방문은 국내 열분해유 기술 현황을 파악하고, 폐플라스틱 문제 해결 및 자원 선순환 체계 활성화를 당부하기 위한 차원에서 이뤄졌다. 산업통상자원부 박진규 차관은 “석유화학업계 탄소중립 실천은 더 이상 ‘선택’이 아닌 ‘필수’”라며, “SK종합화학과 SK이노베이션 환경과학기술원이 개발 중인 열분해유 기술이 자원 순환 체계 확립을 위한 마중물이 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열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