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3 (금)

  • 맑음동두천 17.6℃
  • 맑음강릉 19.6℃
  • 맑음서울 15.6℃
  • 맑음대전 17.9℃
  • 맑음대구 19.0℃
  • 구름조금울산 18.5℃
  • 맑음광주 17.8℃
  • 맑음부산 17.8℃
  • 맑음고창 15.5℃
  • 맑음제주 15.6℃
  • 맑음강화 12.5℃
  • 맑음보은 16.9℃
  • 맑음금산 16.8℃
  • 맑음강진군 18.2℃
  • 맑음경주시 19.9℃
  • 맑음거제 17.1℃
기상청 제공

PeopleㆍCompany

빙그레, 한글 글꼴 ‘빙그레 메로나체’ 무료 배포

빙그레체, 빙그레체Ⅱ, 빙그레 따옴체에 이어 4번째로 제작 배포


[산업경제뉴스 민혜정 기자] 빙그레(대표 전창원)가 오는 9일 한글날을 맞아 새로운 한글 글꼴인 ‘빙그레 메로나체’를 무료 배포한다.


8일 빙그레 설명에 따르면 이번 메로나체는 아이스크림 ‘메로나’의 제품 로고 디자인을 소재로 개발되었으며, 빙그레가 비용을 부담하고 세종대왕기념사업회(회장 최홍식)와 한국글꼴개발연구원(원장 박병천)이 자문을, 윤디자인그룹(대표 편석훈)이 디자인을 맡았다.

메로나는 빙그레 대표 스테디셀러 아이스크림 제품으로 빙그레 메로나체는 메로나 아이스크림의 네모난 형태와 산뜻한 맛을 글꼴로 표현한 것이 특징이다. 또한 메로나 로고에서 영감을 받아 ‘메’ ‘나’ ‘L’ 문자에는 특별한 사각형 디자인을 삽입했다.

빙그레 메로나체는 10월 8일부터 빙그레 서체 홈페이지에서 누구나 무료로 다운로드 받아 사용할 수 있다.

자문을 맡은 세종대왕기념사업회는 “빙그레 메로나체는 훈민정음 창제 원리를 준수함과 동시에 메로나의 특징을 잘 살려낸 글꼴”이라며 “많은 국민들이 사용해 한글 글꼴 보급과 확대에 기여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10월 9일 한글날이 창립기념일인 빙그레는 국내 상장 기업 중 거의 유일하게 순 한글 기업명을 사용하고 있다. 

빙그레는 한글이 다른 글자에 비해 글꼴 숫자가 부족하다는 것에 착안해 2015년부터 한글 글꼴의 개발, 보급에 나섰다. 앞서 배포된 빙그레체, 빙그레체Ⅱ, 빙그레 따옴체의 합산 다운로드수는 총 100만건을 넘어섰으며, 방송 자막, 출판제작물, 온라인 SNS 등에서 활발하게 사용되고 있다.

빙그레 관계자는 “앞으로도 한글 관련 후원 사업을 지속해서 펼쳐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
중견련 강호갑 회장 화훼농가 돕기 동참 [산업경제뉴스 박진경 기자] 강호갑 한국중견기업연합회(이하 중견련) 회장은 졸업식, 입학식 등 행사와 모임이 대부분 취소되면서 매출이 크게 감소한 화훼농가 지원 릴레이 캠페인에 참여한다고 31일 밝혔다. 박원순 서울시장이 지난 2월 13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화훼농가 지원 릴레이 캠페인을 시작했다. 필요에 따라 꽃을 구입하고, 다음 주자를 호명하는 방식이다. 이달 19일에는 정구용 한국상장회사협의회 회장이 강호갑 회장을 지목했다. 글로벌 자동차 핵심부품 전문기업 인지컨트롤스를 이끄는 정 회장은 2013년부터 중견련 부회장으로 활동하고 있다. 중견련은 사무국 회의실마다 꽃을 구매해 비치하고, 대내외 행사 및 경조사 시에도 화훼 소비 촉진에 지속적으로 힘을 보탤 계획이라고 밝혔다. 릴레이에 참여한 강호갑 회장은 “지구촌 경제와 사회를 마비시키고 있는 팬데믹의 공포에 맞설 무기는 희망을 붙들고 서로를 지켜내려는 연대와 협력”이라면서, “화훼농가는 물론 코로나19의 피해를 힘겹게 버텨내고 있는 국민의 소중한 일상이 하루 빨리 회복되기를 간절히 바란다”라고 밝혔다. 강 회장은 다음 주자로 구자관 삼구아이앤씨 책임대표사원, 김해련 태경그룹 회장, 최병오 패션그룹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