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08 (월)

  • 흐림동두천 23.5℃
  • 흐림강릉 26.4℃
  • 서울 24.1℃
  • 대전 22.5℃
  • 흐림대구 28.2℃
  • 흐림울산 27.6℃
  • 흐림광주 27.0℃
  • 흐림부산 25.6℃
  • 흐림고창 27.0℃
  • 구름많음제주 34.3℃
  • 흐림강화 23.4℃
  • 흐림보은 23.3℃
  • 흐림금산 22.5℃
  • 흐림강진군 27.0℃
  • 흐림경주시 28.5℃
  • 흐림거제 24.9℃
기상청 제공

Research & Review

최대 매출 행진 이디야커피, 기록 갱신向 광폭 행보

2017년부터 지난해까지 매해 역대 최대 매출 행진..우상향 추세 이어져
겨울간식 신제품과 산리오캐릭터 콜라보 시즌2 앞세워 기록 갱신 도모

[산업경제뉴스 민경종 기자] 해마다 사상 최대 매출 기록을 갈아치우며 고공 행진중인 이디야커피가 이달 초부터 기록 갱신을 향해 박차를 가하고 있어 눈길을 모으고 있다.

작년 겨울 출시 이후 350만개 이상 판매됐던 흑임자 붕어빵의 높은 인기를 잇기 위해 새로운 동절기 간식 2종 출시에 이어 지난 2일에는 글로벌 캐릭터 기업 산리오코리아의 ‘산리오캐릭터즈’와 콜라보한 다양한 신제품과 프로모션을 잇따라 선보이며 시장 공략에 나선 것.  

특히 이번 콜라보는 지난 6월 뜨거운 호응을 얻었던 이디야커피X산리오캐릭터즈 시즌 1에 이은 두 번째로 산리오캐릭터즈를 활용한 음료와 스낵, MD, 기프트카드 등 다양한 콜라보 상품을 선보여 시선을 끈다. 

그렇다면 2017년부터 지난해까지 6년 동안 이 회사의 매출은 어떠한 궤적을 그려왔고, 더불어 지속 성장을 향한 최근 행보는 무엇일까?


먼저 감사보고서(별도기준)에 의거해 지난 2017년부터 지난해까지 만 5년간 매출액 추이를 살펴보면, 2017년 약 1841억에서 2022년 2778억 원을 시현해 약 50.9% 증가했다. 이는 매년 평균적으로 약 10.2%씩 성장해온 셈이다.

특히 대상 기간 중 코로나19 충격으로 국내는 물론 글로벌 국가들도 경제성장률이 뒷걸음질 치고 소비경기 침체를 겪는 아픔이 있었음에도 불구, 단 한 차례도 역 성장 없이 매해 사상 최대 매출 기록을 갈아치우며 우상향 추세를 견지하는 저력을 과시했다.   

게다가 지난해의 경우, 약 2778억 원의 매출을 시현, 직전년도 매출 2434억 대비 약 345억 원 가량 순증하며 최대 매출기록 갱신은 물론, 분석기간 중 가장 많은 매출 순증액을 기록하는 선전을 펼쳤다. 

이에 대해 회사와 커피전문점 업계에서는 코로나19로 촉발된 비대면 소비 트렌드에 맞춰 배달 서비스 강화와 식사대용식 강화, R&D 물류 혁신과 함께 컵커피, 스틱커피 등 제품 다각화 전략 등을 전개한 점이 주효하며 이 같은 성장세를 이끌어 낸 것으로 평가하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 이달 초부터 지속 성장과 역대 최대 매출 갱신을 겨냥, 동절기 간식 신제품과 함께 최근 인기를 얻고 있는 ‘산리오캐릭터즈’와 손잡고 다양한 신제품과 프로모션을 선보이는 등 시장 공략을 향한 승부수를 잇따라 던져 주목을 받고 있다.

동절기 간식에 신리오 콜라보 시즌2..지속 성장 행보 분주 
 

먼저 이디야커피는 작년 겨울 출시 이후 350만개 이상 판매되었던 흑임자 붕어빵의 높은 인기에 힘입어 새로운 동절기 간식 2종을 지난달 31일 새롭게 출시했다. 

▲콘치즈 계란빵과 ▲꿀 호떡 등 2종으로 출시됐는데 붕어빵과 더불어 가장 많이 연상되는 겨울철 대표 메뉴를 전략적으로 확장해, 겨울 간식을 찾는 고객들을 대상으로 작년의 인기를 재현할 것으로 이디야커피 측은 예상하고 있다. 

이중 콘치즈 계란빵은 부드러운 풀빵 반죽 속에 계란과 스위트콘에 치즈가 어우러져 기존 계란빵의 부드럽고 고소한 맛과 짭조름한 맛까지 즐길 수 있다. 

또한 재작년 겨울 시즌 큰 인기를 끌었던 꿀 호떡은 고객들의 요청으로 재출시한 메뉴로 쫄깃한 찹쌀 반죽 안에 달콤·고소한 호떡소를 넣고 노릇노릇 구워내 '겉바속촉'의 식감을 살렸다. 

한편, 쌀쌀한 기온에 큰 일교차가 반복되면서 흑임자 붕어빵 2종(▲흑임자 팥붕어빵 ▲흑임자 슈크림붕어빵)의 판매량 또한 급증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지난달 1일~29일까지 흑임자 붕어빵 2종의 판매량은 전월 동 기간(9월 1일 ~ 9월 29일) 대비 70% 이상 증가했으며, 이번 동절기에도 계란빵, 꿀 호떡 등 다양해진 제품 구성으로 골라먹는 재미를 더해 높은 판매량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업체 측은 밝혔다. 

이어 지난 2일에는 글로벌 캐릭터 기업 산리오코리아의 ‘산리오캐릭터즈’와 손잡고 다양한 신제품도 내놨다. 

이번 콜라보는 지난 6월 큰 호응을 얻은 이디야커피X산리오캐릭터즈 시즌 1에 이은 두 번째 로 산리오캐릭터즈를 활용해 음료와 스낵, MD, 기프트카드 등 다양한 상품을 선보인 것. 

이번 콜라보를 통해 새롭게 선보인 음료는 ‘쿠로미 데블 초콜릿’, ‘폼폼푸린 골든 슈크림 라떼’ 2종으로 산리오캐릭터즈의 컬러감을 담아낸 것이 특징이다. 

아울러 콜라보 음료와 함께 즐기기 좋은 ‘헬로키티 아이스콘 초코’는 튀기지 않고 오븐에 직접 구운 바삭한 콘에 달콤한 초콜릿을 가득 채운 스낵으로 콜라보 기간 동안 헬로키티 디자인 패키지로 만나볼 수 있다.  

또한 계절감을 담은 굿즈 3종도 선보였다. 벽에 부착해서 인테리어 소품으로 활용할 수 있는  ‘패브릭 달력’과 고급스런 질감의 도자기 소재로 만들고 제품 전면에 시나모롤 캐릭터를 담아낸 ‘시나모롤 머그’, 보드라운 촉감과 스냅 단추가 달려있는 ‘윈터 블랭킷’ 등으로 구성됐다. 

이외에도 산리오캐릭터즈로 아기자기하게 디자인한 기프트카드도 2종으로 내놨는데, 충전형 기프트카드로 전국 이디야커피 매장 또는 이디야멤버스를 통해 지속해서 사용이 가능하다. 

이디야커피는 이번 콜라보 기념으로 산리오캐릭터즈를 활용한 굿즈와 메뉴 교환권 등을 증정하는 다양한 온·오프라인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2일부터 전국 이디야커피 매장에서 콜라보 음료 구매 시 음료 1잔 당 캐릭터 부적 1장을 제공하고, 산리오캐릭터즈 기프트카드 구매 고객에게는 랜덤 핀버튼을 증정한다. 

또 이디야멤버스 앱에서는 오는 8일까지 매일 룰렛 이벤트를 진행해 패브릭 달력, 시나모롤 머그, 윈터 블랭킷 등 굿즈와 콜라보 음료 할인쿠폰을 랜덤으로 증정하며, 15일부터 3주간 콜라보 음료를 마시고 경품에 응모한 고객에게는 산리오캐릭터즈 굿즈 당첨의 기회를 제공한다. 

마지막으로 이디야 홈페이지에서는 오는 22일까지 콜라보 음료 2종을 모두 구매하고 적립한 고객 중 100명을 추첨해 굿즈 세트를, 

또 12일까지 전국 이디야커피 매장에 비치된 산리오캐릭터즈 포토프레임에서 인증샷을 찍어 올린 고객 중 추첨을 통해 다양한 굿즈를 제공한다. 

이외에도 요즘 디지털 세대 특성에 맞는 온라인굿즈도 만나볼 수 있다. 

이디야커피 홈페이지에서 이디야 전용 드로잉의 산리오캐릭터즈 휴대폰, 워치, 태블릿 배경화면을 무료로 다운받을 수 있다. 

이와 같은 일련의 행보가 올해 또 다시 창사 최대 매출을 견인하는 기폭제가 될지 커피전문점업계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
동국제강그룹, 창립 70주년 기념식 [산업경제뉴스 박진경 기자] 동국제강그룹 분할 3사 동국홀딩스·동국제강·동국씨엠이 창립 70주년을 이틀 앞둔 5일, 서울 을지로 본사 페럼타워 페럼홀에서 ‘동국제강그룹 창립 70주년 기념식’을 함께 가졌다. 동국홀딩스·동국제강·동국씨엠 3사 모두 모태 기업 동국제강(현 동국홀딩스)의 창립 정신을 계승해 7월 7일을 창립기념일로 하고 있다. 행사는 창립 70주년 기념 영상 시청을 시작으로 장세주 동국제강그룹 회장 기념사와 장기근속자 시상으로 이어졌다. 장세주 회장은 기념사에서 “70년의 역사는 당연하게 주어질 수 없는 시간이다”고 강조하며, “창업 초기 조부모께서 당산동 공장에서 숙식 하시며 직원 식사를 차려주던 모습이 떠오른다. 기획실로 입사해 경영이념 실천을 준비하던 시절과, 오일 쇼크·제2창업·직류전기로 도입·연합철강 인수 등 무수한 기억이 머리 속에 떠오르고 지나간다”고 소회를 전했다. 이어 “올해는 창사 70주년이자 지주사 체제 출범의 원년으로, 각 사가 독립된 경영 환경에서 전문성을 높이면서도, 항상 ‘동국’이라는 공통의 가치관을 나누는 조직임을 인지하며 상호 소통하고 화합하자”고 당부했다. 그는 “위기 앞에서도 항상 예상을 뛰어넘는 역량을 보여 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