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2 (수)

  • 흐림동두천 -8.9℃
  • 구름많음강릉 -2.7℃
  • 흐림서울 -6.1℃
  • 구름조금대전 -4.7℃
  • 구름많음대구 -1.6℃
  • 흐림울산 -0.3℃
  • 구름조금광주 -2.3℃
  • 구름많음부산 -0.6℃
  • 흐림고창 -2.6℃
  • 흐림제주 4.2℃
  • 흐림강화 -5.4℃
  • 구름많음보은 -6.2℃
  • 구름많음금산 -4.9℃
  • 맑음강진군 -0.9℃
  • 흐림경주시 -1.9℃
  • 구름많음거제 -0.1℃
기상청 제공

SK㈜ C&C 박성하 대표 2022 신년사에 담긴 전략은?

비즈니스 모델 전환의 가시적 성과 창출로 대내외 신뢰 강화
Digital Asset 기반 사업 확대와 ESG 경영수준 더욱 제고
구성원 업무 환경 개선과 실력 성장에 대한 지원 의지도 밝혀

[산업경제뉴스 민혜정 기자] 올해로 집권 3년차를 맞은 SK㈜ C&C 박성하 대표(사장)가 임인년 신년사를 통해 올 한해 중점적으로 추진할 주요 경영 방침을 천명함과 동시에 임직원들에게 당부사항을 표명했다.  



먼저 박 사장은 지난 3일 임직원 대상 신년 메시지를 통해  "BM(비즈니스 모델) 전환의 가시적 성과 창출로 파이낸셜 스토리의 성공적 실행에 대한 대내외 신뢰를 더욱 강화하겠다”는 의지를 내비쳤다. 

그는 “SK㈜ C&C가 확보한 디지털 애셋(Digital Asset) 기반 사업을 확대하고자 한다”며 “이를 위해 디지털 통합 플랫폼과 인더스트리 솔루션의 상품 경쟁력을 높이고, 대외 및 글로벌 고객 기반을 확장해 가며, 클라우드의 지속적 고객 확보와 서비스 운영 역량도 강화하겠다”고 강조했다.

또한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수준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하겠다는 목표도 밝혔다.

박 사장은 “우리는 대외 평가기관들로부터 우수한 ESG 경영관리 수준을 인정받고 있다”며 “고객이 RE100/Net Zero를 위해 기존 BM(비즈니스 모델)의 변화를 가속화하고 있는 상황에 맞춰, 고객의 BM 변화 리딩을 위해 전 구성원이 ESG를 내재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구성원의 업무 환경 개선과 실력 성장에 대한 지원 의지도 강조했다.

박 사장은 “부문별 특화된 육성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디지털 애셋(Digital Asset)별 프로덕트 전문가를 육성하는 등 구성원 성장을 위한 프로그램을 확대하겠다”며 “이미 시행하고 있는 직무 중심 HR 제도도 지속적으로 개선/보완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회사 성장에 대한 확신과 구성원 상호 간 신뢰와 지지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구성원 스스로가 행복 추구의 주체로서 행복 경영의 적극적인 실천을 당부했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