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4 (금)

  • 구름많음동두천 26.3℃
  • 흐림강릉 31.2℃
  • 흐림서울 26.7℃
  • 구름많음대전 28.8℃
  • 맑음대구 30.9℃
  • 맑음울산 30.0℃
  • 구름많음광주 28.0℃
  • 구름조금부산 28.2℃
  • 구름많음고창 29.0℃
  • 맑음제주 33.8℃
  • 구름많음강화 25.9℃
  • 구름많음보은 27.5℃
  • 구름조금금산 28.9℃
  • 구름많음강진군 28.7℃
  • 맑음경주시 31.1℃
  • 구름조금거제 27.1℃
기상청 제공

ESG 기업공헌활동

스타벅스, 50여개 특성화고 학생 초청 잡 페어 개최

2015년부터 JA코리아와 특성화고 청소년 진로교육 활동 전개
5년간 1만 5천여 학생 참여..지난해 잡 페어 통해 45명 학생 채용


[산업경제뉴스 민혜정 기자]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대표 송호섭)가 지난 4일 교육기부 국제 NGO JA(Junior Achievement)와 함께 용산전자 상상가 Y 밸리에서 서울과 경기 지역 50여개의 특성화 고등학생 450 여명을 초청해 청소년 진로 교육과 취업 연계를 안내하는 잡 페어를 개최했다.  


이날 스타벅스는 학생들이 졸업 후 실제 구직 활동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직업 선호도와 적성을 알아보는 직무 검사, 이력서 사진 촬영, 면접 준비를 위한 개인별 이미지 컨설팅, 바리스타 직무 상담 등 다양한 강의와 체험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아울러, 발표 기술, 모의 면접, 관계 형성 기술, 갈등 해결 기술 등의 진로 교육 프로그램은 물론, 스타벅스 바리스타가 진행하는 커피 세미나 등의 실습 과정도 선보였다.  

또한, 스타벅스 점장과 지역 매니저, 인사 담당자 등 50여 명의 임직원들이 직무 상담을 진행하는 멘토로 나서는 재능기부 활동도 함께 전개했다. 

스타벅스는 진로 교육 프로그램 과정 이수 후에 이력서를 제출한 학생을 대상으로 바리스타 채용 면접도 진행하며 최대 50명을 선발할 예정이다. 지난해 잡 페어를 통해서는 서류전형, 면접 등의 과정을 통해 총 45명의 학생을 채용한 바 있다.  

한편, 스타벅스 코리아는 JA(Junior Achievement)와 함께 지난 2015년부터 업계 최초로 청소년 진로교육 프로그램 활동을 5년째 전개해 오며 현재까지 스타벅스 재단 기금 28만 5천불을 JA에 전달했으며,  

또한 지난 2015년부터 스타벅스 임직원 1천 3백명 이상이 교육 연수 과정 이수 후에 전국 80여개 특성화 고등학교를 방문해 1만 5천여 명이 넘는 특성화고 학생들의 취업 멘토로서 재능기부 활동에 참여했다. 

올해는 서울, 부산, 제주 등 전국 8개 도시의 15개 학교에서 5월부터 11월까지 진로교육 활동을 진행한 것으로 전해진다. 

특히 스타벅스는 JA와의 취업 연계 및 역량 강화 프로그램 운영에 대한 공로를 인정받아 지난 11월 15일 ‘2019 서울시 사회공헌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
이재용 부회장, '코로나 시대의 워킹맘' 목소리 경청 [산업경제뉴스 강민구 기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은 6일 삼성전자 수원사업장을 찾아 육아를 병행하고 있는 여성 임직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이 자리는 코로나19로 인해 어린이집과 유치원, 학교 등이 정상적으로 운영되지 않아 어려움이 커진 '워킹맘'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듣기 위해 마련했다. 이재용 부회장은 간담회에 참석한 임직원들로부터 ▲코로나19 이후 직장 및 가정 생활 변화 ▲직장 안팎에서 여성으로서 겪는 어려움 등을 경청하고 ▲일과 삶의 균형 ▲남성 임직원들의 육아 분담 활성화 ▲여성 리더십 계발 방안 등에 대해 자유롭게 의견을 나눴다. 이재용 부회장은 이 자리에서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는 산업은 물론 직장 생활, 가정 생활에도 큰 변화가 예상된다. 특히 코로나로 인해 일과 육아를 병행하는 여성들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다. 차제에 기존의 잘못된 제도와 관행은 물론 시대에 뒤떨어진 인식을 바꾸자. 잘못된 것, 미흡한 것, 부족한 것을 과감히 고치자"고 말했다. 이 부회장은 이어 "유능한 여성 인재가 능력을 충분히 발휘해 차세대 리더로 성장하고, 롤모델이 될 수 있는 조직문화를 함께 만들어 가자"며 여성 인재 확보와 육성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삼성은 임직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