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31 (일)

  • 흐림동두천 24.9℃
  • 흐림강릉 26.6℃
  • 서울 26.7℃
  • 대전 26.2℃
  • 흐림대구 29.1℃
  • 흐림울산 27.2℃
  • 흐림광주 27.0℃
  • 흐림부산 27.1℃
  • 흐림고창 28.4℃
  • 제주 29.2℃
  • 흐림강화 25.4℃
  • 흐림보은 25.3℃
  • 흐림금산 25.8℃
  • 구름많음강진군 27.0℃
  • 흐림경주시 28.5℃
  • 흐림거제 27.0℃
기상청 제공

막바지 동장군 저격하라..탐앤탐스, ‘감성 음료’ 제안

일교차 큰 2월에 제격인 ‘쌍화차·배생강차·레드뱅쇼’ 등 3종
회사 측, “맛과 건강 트렌드 다 잡은 매력으로 인기몰이 중”

[산업경제뉴스 민경종 기자] 토종 커피전문점 탐앤탐스가 아직 동장군의 기세가 살아 있는 늦겨울을 더욱 따뜻하게 즐길 수 있는 자사 음료 세 가지를 추천했다. 

탐의보감 2종(쌍화차, 배생강차)과 레드뱅쇼가 그 주인공으로 일교차가 큰 요즘 꼭 필요한 면역력 증진에 좋은 재료를 사용한데다 산뜻한 비주얼로 늦겨울 감성을 더해주는 데 탁월하다는 것이 탐앤탐스 측 소개다. 

특히 최근 지속가능한 내 몸 관리가 트렌드로 자리매김한 가운데, 기왕이면 맛까지 겸비한 이들 음료에 큰 관심이 쏠리고 있다는 것.


탐앤탐스에 따르면 먼저 쌍화차와 배생강차는 2020년 겨울 큰 인기를 끌었던 전통차 메뉴를 보다 더 업그레이드하여 지난 2021년 10월 재출시한 리마인드 메뉴로, 

전통차 메뉴는 중장년층 고객들만 선호한다는 통념을 넘어, ‘할매니얼’ 트렌드가 본격적으로 시작된 올해에는 10~20대들의 선호도가 증가하며 세대를 관통하는 인기를 끌고 있다. 

우선 ‘쌍화차’는 면역력 향상에 효과가 있다고 알려진 작약, 천궁, 당귀 등 원료를 사용하여 쌍화 본연의 맛을 살린 게 특징이다. 고명으로는 평창 원산지의 잣을 올려 고소함으로 끝맛을 완성하고, 씹는 식감까지 더해 보다 재미있게 즐길 수 있다. 

‘배생강차’ 역시 국산 생강을 활용한 생강차에 달콤한 배를 첨가, 칼칼한 목을 알싸하게 씻겨 내려주는 매콤달콤한 이색적인 맛을 구현했다. 맛과 더불어 산뜻한 노란빛의 비주얼이 ‘찍심’을 자극해 10~20대 MZ세대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이어 레드뱅쇼는 지난해 11월 출시된 제품으로 겨울 시즌 무드를 살린 와인빛 비주얼과 상큼한 향미로 주목을 받아 왔다. 더구나 최근 뱅쇼 음료가 대중적으로 큰 관심을 받게 되면서, 더 가볍고 편하게 즐기고자 하는 고객들의 발길도 지속 이어지고 있다고 전했다. 

탐앤탐스의 레드뱅쇼는 프랑스어로 따스한 와인을 뜻하는 뱅쇼(Vin Chaud)의 이름에 맞게 레드와인을 활용, 제조과정에서 알코올만 제거해 와인 특유의 풍미를 가득 채운 게 특징이다. 

여기에 시나몬 스틱을 추가했고, 면역력 개선과 피로 해소에 좋은 오렌지와 레몬도 얹어 진정한 ‘겨울감성’ 음료로 완성했다. 특히나 우아한 비주얼은 늦겨울을 더욱 즐겁게 보낼 수 있게 도와주는 필수 음료로 입소문을 타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탐앤탐스 관계자는 “입춘(立春)이 지나면서 아침에는 영하권, 낮에는 영상권의 일교차 큰 날씨가 이어지고 있다”며 “탐앤탐스가 추천하는 늦겨울 감성음료를 드시고 알차게 마무리하는 겨울이 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
탐앤탐스, 필리핀 14호점 이어 연내 5개 오픈..공략 박차 [산업경제뉴스 민혜정 기자] 토종 커피브랜드 탐앤탐스가 필리핀 시장 공략에 속도를 올리고 있다. 6월 24일, 14호 매장인 ‘클락 공항점’을 오픈한 데 이어 연내 5개 매장을 추가 개설할 예정이라고 지난 4일 밝힌 것인데, 탐앤탐스는 필리핀 진출 초기부터 성공적인 현지화 전략을 선보여 업계의 주목을 끈 바 있다. 그 예로 중남부 필리핀 경제문화 중심지인 세부 시티에 위치한 ‘88th 애비뉴점’을 들 수 있다. ‘88th 애비뉴점’은 카페가 일반 음식점을 제치고 메인 외식 공간으로 자리잡은 필리핀의 문화를 고려하여 프리미엄 컨셉을 선보였다. 오픈바를 통해 조리 과정을 투명하게 공개하고, 각종 명화들로 벽면을 꾸민데다 거리두기를 고려한 1인석과 스터디 존을 적절하게 배치해 시의성과 감성을 잡았다. 그 결과 88th 애비뉴점은 오픈한 지 1년 만에 지역의 핫 플레이스로 우뚝 설 수 있었다는 것이 업체 측 소개다. 또 다른 사례는 물류센터, 학교, 쇼핑몰, 은행 등의 편의 시설이 자리잡고 있어 사람들 발길이 끊이지 않는 거대 경제특구 클락에 위치한 ‘탐앤탐스 클락점’이다. ‘클락점’은 코로나 시국에 오픈했음에도 놀라운 성장세를 보였고, 브랜드 가치를 알아본 인사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