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0 (금)

  • 흐림동두천 2.0℃
  • 맑음강릉 9.6℃
  • 흐림서울 2.8℃
  • 흐림대전 6.9℃
  • 구름조금대구 10.3℃
  • 맑음울산 12.9℃
  • 흐림광주 9.0℃
  • 맑음부산 13.6℃
  • 흐림고창 8.2℃
  • 흐림제주 13.4℃
  • 흐림강화 2.8℃
  • 흐림보은 6.1℃
  • 흐림금산 6.2℃
  • 흐림강진군 10.4℃
  • 구름조금경주시 12.0℃
  • 구름조금거제 13.1℃
기상청 제공

“단무지 아니야?”..롯데제과, 펀컨셉 젤리 또 출시

빼빼로 마카롱 이어 GS25 협업 ‘단무지 모양 젤리’ 내놔
글자체, 디자인 등 단순화해 ‘옛날 단무지 감성’ 살려



산업경제뉴스 민경종 기자] 롯데제과가 이달 들어 펀(Fun)컨셉을 적용한 이색 젤리 신제품을 잇따라 선보이며 젤리시장 공략에 열을 올리고 있다.  


이달 중순경 자사 장수 스테디셀러인 빼빼로와 인기 디저트 마카롱 형상을 적용한 젤리 신제품 3종을 선보인데 이어 지난 24일 편의점 GS25와 협업을 통해 ‘단무지’ 모양의 신제품을 잇따라 출시한 것.  

이는 이제 더 이상 평범한 제품으로는 소비생활에 막강한 영향력을 가진 ‘MZ세대’의 호기심을 저격할 수 없음을 잘 인지하고 있는데 따른 자연스런 대응책이라는 평가다. 과연 일반 소비자들의 호응도는 어떠할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중 GS25와 협업을 통해 지난 24일 선보인 ‘단무지 모양 젤리’는 얇게 썬 단무지 모양을 구현했다. 모양은 단무지를 닮았지만, 쫀득하고 상큼한 파인애플맛을 내는 반전의 재미를 주는 젤리이다. 특히 겉포장의 글자체와 디자인을 단순화해 ‘옛날 단무지 감성’을 살렸다. 

최근 젤리 시장은 지구, 삼겹살, 계란프라이 등 다양한 모양의 재미를 콘셉트로 한 젤리가 인기를 끌고 있다. 이는 젤리 주소비층인 10, 20대를 중심으로 한 MZ세대(밀레니얼 + Z세대)가 재미와 특별한 경험을 중시하는 경향에 따른다. 

롯데제과는 이런 트렌드를 반영, ‘마카롱 모양 젤리’, ‘빼빼로 초코젤리’에 이어 이번에 ‘단무지 모양 젤리’를 선보이며 이색 모양 젤리 라인업 강화에 나서는 한편, 앞으로도 색다른 재미와 독특한 모양, 새로운 식감을 가진 이색 젤리를 지속적으로 선보인다는 복안이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
대림그룹 "올해 직원 가족초청행사는 언택트 가상나들이로" [산업경제뉴스 최기훈 기자] 코로나19 확산으로 매년 실시하던 직원 가족 초청행사도 올해는 언택트 방식으로 진행하고 있다. 대림그룹은 ‘대림그룹 직원가족초청행사’를 언택트로 진행하고 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대림산업을 비롯해 대림코퍼레이션, 대림건설 등 그룹사 임직원 가족 1,000여명이 참여했다. 대림은 서울시 용산구 한남동에 위치한 디뮤지엄과 함께 코로나19로 문화예술체험이 어려웠던 직원가족들을 위해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고 설명했다. 초청 가족들은 디뮤지엄에서 진행되고 있는 «SOUNDMUSEUM: 너의 감정과 기억» 전시를 어린이의 눈높이로 진행하는 에듀케이터의 해설과 함께 온라인으로 관람했다. 또 각 가정의 아이들은 디뮤지엄 교육팀이 개발한 미술 창작 키트 ‘사운드머신’과 교육 영상으로 아동들의 창의력, 가족의 협동심을 더해 특별한 사운드아트 작품을 만들어 보는 재미있는 미술 활동을 체험했다. 대림은 가족단위 외식이 힘든 상황을 고려해 글래드 호텔앤리조트에서 판매하는 간편식을 각 가정에 보냈다. LA갈비, 삼겹제육구이 등 취향에 맞춰 가정에서 파티를 즐길 수 있도록 다채롭게 준비했다. 대림은 이 외에도 ‘아빠와 함께하는 힐링캠프’, 임직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