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1 (월)

  • 맑음동두천 24.7℃
  • 맑음강릉 27.4℃
  • 맑음서울 23.8℃
  • 맑음대전 26.1℃
  • 맑음대구 27.7℃
  • 구름조금울산 27.5℃
  • 맑음광주 25.9℃
  • 구름조금부산 25.0℃
  • 맑음고창 22.8℃
  • 구름많음제주 21.3℃
  • 맑음강화 22.0℃
  • 구름많음보은 25.5℃
  • 맑음금산 25.5℃
  • 맑음강진군 25.7℃
  • 맑음경주시 28.9℃
  • 구름조금거제 26.4℃
기상청 제공

PeopleㆍCompany

조성욱 공정거래위원장, 매일유업 방문한 까닭은?

매일유업의 코로나19 극복과 대리점 지원 상생노력 치하
공정위, 어려운 시기 극복 위해 지속적인 상생협력 당부

[산업경제뉴스 민혜정 기자] 조성욱 공정거래위원장이 매일유업(대표 김선희)을 직접 방문해 코로나19 극복과 대리점 지원 상생노력을 치하한 것으로 전해졌다.

매일유업 측이 지난 28일 광화문에 위치한 본사에서 조성욱 공정거래위원장, 매일유업 김선희 대표이사 등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간담회를 가졌다고 밝힌 것. 


이날 조성욱 위원장은 매일유업이 코로나19 사태를 맞아 지역사회 및 대리점 등에 지원과 대리점과의 상생협력을 위해 노력한 데 대해 감사를 표했다. 

매일유업은 코로나19 사태를 맞아 2월부터 대구·경북지역 대리점, 협력사, 낙농가, 임직원 등에게 성인영양식 ‘셀렉스’와 가정간편식 ‘상하목장 스프’ 제품 2200세트 지원을 시작으로, 대구·경북지역 의료진을 위해 ‘매일 마시는 프로틴 셀렉스’ 1360세트와, 

본사가 소재한 종로구 취약계층 어르신 지원을 위해 셀렉스 7,000여개와 상하목장 스프 제품 4500여개를 전달했고, 대리점에 주유비 및 우유판매촉진장려금을 지원하는 등 코로나19 관련하여 총 9.8억 원 상당의 현금 및 물품을 대리점과 지역사회에 지원한 바 있다. 

조 위원장은 “어려운 시기에 정부와 기업 모두 힘을 합해 어려움을 극복할 필요가 있음”을 강조하면서, “매일유업이 코로나19 관련한 대리점 지원과 상생협력 노력을 앞으로도 계속해 줄 것을 당부하고, 이러한 활동들이 다른 기업들에게도 확산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이어 매일유업 김선희 대표는 “앞으로도 어려움을 함께 극복해 나가기 위해 대리점, 협력사, 낙농가와 소통을 강화하는 등 상생협력을 위해 다각도로 노력할 것임과 함께 추가적으로 피해상황을 파악해 대리점과 지역사회에 지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매일유업은 2014년을 상생경영의 원년으로 삼고, 2016년 윤리경영을 선포하면서 컴플라이언스 프로그램을 대대적으로 강화하고, 대리점 및 협력업체와의 관계를 재점검하여 상생을 위한 노력과 의지를 다짐하고 실천해 오고 있다. 

그 일환으로 2017년 공정위 표준대리점거래계약서를 도입하였으며, 2020년 1월에는 전속대리점 600여 곳과 공정거래협약을 체결하는 등 지속적으로 대리점과의 공정거래를 위해 노력중이다. 

이외에도 매일유업은 매년 경영진과 전국 대리점주 간 정기적인 간담회를 갖고, 자녀 학자금 지원, 자녀출산 시 장려금과 분유지원 및 장례용품 지원 등 다양한 대리점 지원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
권오갑 현대중공업 회장, 현대오일뱅크 현장 방문 [산업경제뉴스 박진경 기자] 권오갑 현대중공업지주 회장이 현대오일뱅크 대산공장 정기보수 마무리 현장을 찾아 안전경영 의지를 다시 한번 밝혔다. 권오갑 회장은 27일(수) 현대오일뱅크가 지난 4월부터 실시 중인 정기대보수 현장을 전격 방문해 안전은 경영의 최우선 가치임을 강조하며 무재해 속에 정기보수를 끝마친 현장 근로자들을 격려했다. 권 회장은 “저유가, 코로나19 등으로 어느 때보다 어려움이 컸던 정기보수를 크고 작은 안전사고 없이 성공적으로 마무리해 줘 감사하다”며 “지난 2013년부터 이어지고 있는 대산공장의 무재해 기록이 앞으로도 계속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권 회장은 이어 ”안전경영에 있어서는 회사의 노력이 무엇보다 중요하지만 그와 함께 현장에서 일하는 근로자들의 의지와 각오도 중요한 것이 사실”이라며 “안정적인 노사관계를 통해 노사가 한마음이 되어 안전경영이 실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달라”고 주문했다. 권 회장은 지난 25일 최근 현대중공업에서 발생한 중대재해 사건에 대해 사과하고 현대중공업 그룹 전반에 걸친 안전경영 의지를 밝힌 바 있다. 한편 현대오일뱅크는 한 달여의 대산공장 정기보수를 마치고 27일부터 본격 시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