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8 (수)

  • 맑음동두천 29.7℃
  • 맑음강릉 30.2℃
  • 구름조금서울 31.1℃
  • 구름조금대전 31.2℃
  • 맑음대구 29.3℃
  • 구름많음울산 29.0℃
  • 맑음광주 29.8℃
  • 구름많음부산 29.6℃
  • 맑음고창 31.0℃
  • 구름조금제주 30.5℃
  • 구름많음강화 30.8℃
  • 맑음보은 29.5℃
  • 구름조금금산 29.4℃
  • 맑음강진군 30.3℃
  • 구름많음경주시 30.9℃
  • 맑음거제 30.6℃
기상청 제공

ESG 기업공헌활동

계약재배에 퇴비지원..식품업계 농가상생 활동 ‘분주’

업무협약, 계약 재배 확대, 퇴비 지원 등 다양한 방법으로 상생 실천

[산업경제뉴스 민혜정 기자] 식품업계가 국내 농가와 상생을 위해 다양한 행보를 펼치고 있어 시선을 끌고 있다. 

자사 제품이나 메뉴에 국내 지역 특산품을 적극 활용하거나 식재료 사용 후 남는 부산물(찌꺼기)을 농가에 퇴비로 무료 지원하는 등 각종 상생 움직임을 적극 펼치고 있는 것.
 
이는 확실한 품질 보장으로 자사 제품에 경쟁력을 높이려는 목적과 함께 최근 경영 트렌드인 ESG 경영 실천에도 부합하는 것이어서 더욱 확산될 것으로 업계는 전망하고 있다. 

각양각색 지역 농가 상생 활동 사례들 '눈길'

 
종합식품기업 ‘이연에프엔씨’는 최근 홍성 한우를 활용한 축산물 가공품 개발을 위해 홍성군청, 홍성한우를 생산하고 있는 아토한우영농조합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의 목적은 우수한 축산 품질을 자랑하는 홍성 한우를 활용해 HMR(가정간편식) 및 선물세트 등의 제품 개발 및 판매를 하기 위함이다.
 
이에 이연에프엔씨는 공급받는 홍성 한우로 ‘한우사골곰탕, ‘설렁탕’ 등 7종의 HMR제품을 개발, 판매할 예정이며, 신선 선물세트와 양념육 선물세트도 구성해 홍성 한우를 간편하게 취식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오비맥주’의 경우 올해 초 국내산 쌀을 사용한 '한맥(HANMAC)'을 출시해 지역 농가와의 상생을 실천하고 있다
 
최상의 맛과 품질을 유지하기 위해 지역 농부들과 직접 계약을 체결하고 100% 국내산 고품질 쌀 만을 사용해 한국적인 맛을 탄생시켰다.

이를 통해 우리 쌀에서 나오는 상쾌한 풍미를 소비자들에게 알리는 동시에 국내산 쌀을 활용한 대한민국 대표 맥주로 자리매김할 수 있는 계기를 만들었다.

‘CJ프레시웨이’는 국내 농가 지원 및 판로 개척을 위해 계약 재배 지역을 확대했다.
 
기존 27개 지역에 이어 올해 충남 예산, 경북 영양, 강원 영월 등 7개 지역을 추가, 전국 34개 지역으로 계약재배를 확대해 계약재배 면적만 축구 경기장 크기의 약 80배에 달한다. 농산물 품목 또한 20개로 늘었다.
 
CJ프레시웨이는 계약재배를 통해 외부 가격 등락이나 판로 걱정 등 환경 변화에 대한 안정적인 대처와 함께 농가 소득 증진에 기여한다는 방침이다.

피자알볼로도 국산 식재료를 적극 사용하며 농가와의 상생에 앞장서고 있다.
 
지난 2015년부터 국내 최대 흑미 생산지인 진도 검정쌀 생산유통 영농법인과 업무협약을 체결해 피자알볼로의 상징이라고 할 수 있는 흑미 도우에 들어가는 흑미를 제공받고 있으며,
 
이어 2017년에는 강원도 영월 농협과 손잡고 국산 청양고추로 만든 핫소스를 출시한 바 있으며, 뒤이어 전북 임실군 농협과의 업무협약을 통해 국산 치즈 제품을 사용한 피자를 내놨다.
 
지난해에는 전남 고흥 두원농협과 지역 특산물 활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해 건강하고 맛있는 신메뉴와 MD 제품 개발을 진행할 것을 약속하는 등 국내 농가와의 상생 행보를 꾸준히 이어오고 있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대표 송호섭)도 2015년부터 현재까지 7년간 누적으로 4,000여 톤에 달하는 약 20만 포대의 친환경 커피 퇴비를 경기도 평택시를 포함한 보성, 하동, 제주도의 지역 농가에 지원하며 커피찌꺼기를 통한 자원재활용과 농가 상생협력에 앞장서고 있다. 

이 커피찌꺼기는 최상급 아라비카 커피 원두로서 식물이 성장하는데 필요한 질소, 인산, 칼륨 등이 풍부하고 중금속 성분이 없어, 병충해를 방지하고 유기질 함량이 높은 천연 비료의 역할을 할 수 있다. 

올해도 스타벅스는 지난 3월 자원순환사회연대와 함께 평택시 농업기술센터 및 평택시 관계자와 미듬영농조합법인, 이 지역 농가 초록미소마을 관계자와 친환경 커피 퇴비 전달식을 가졌다. 이번에 전달한 커피 퇴비는 1만 6천 포대로 무게로 환산하면 약 320톤에 이르는 양이다.

친환경 퇴비로 재배한 농산물은 푸드 상품의 재료로 사용되어 다시 스타벅스 매장에서 판매되는 자원선순환 활동으로 연결되고 있다. 

현재까지 우리 농산물을 활용한 ‘라이스 칩’, ‘버터 가득 라이스 쿠키’, ‘우리 미 카스텔라’ 등의 다양한 제품을 선보이며, 우리 농가와 긴밀하게 협력 및 새로운 상생모델로서 자리매김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업계관계자는 “다양한 방법으로 상생을 실천하고 있다”며 “농가와의 상생은 기업의 사회적 책임이면서 기업과 농가 모두 윈윈 전략이기에 이러한 상생 활동은 지속될 것”으로 전망했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