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22 (월)

  • 맑음동두천 10.8℃
  • 구름조금강릉 10.5℃
  • 구름조금서울 12.1℃
  • 구름많음대전 15.1℃
  • 구름많음대구 15.0℃
  • 구름많음울산 14.1℃
  • 구름많음광주 15.9℃
  • 구름많음부산 15.4℃
  • 구름많음고창 13.3℃
  • 흐림제주 18.8℃
  • 구름조금강화 8.3℃
  • 구름많음보은 11.7℃
  • 구름많음금산 12.0℃
  • 구름많음강진군 14.8℃
  • 흐림경주시 12.6℃
  • 구름많음거제 15.8℃
기상청 제공

200만원대 폰 홍수 속, LG X4 29만원 출시

이어폰 없이 영화관 음향, 1600만 화소 카메라, 美국방부 내구성 시혐 통과



[산업경제뉴스 강민구 기자]  최근 5G 스마트폰이나 폴더블 폰이 200만원대를 호가하는 가운데 LG전자가 29만7000원의 저가 핸드폰을 출시해 실속형 소비자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LG전자는 21일 LG X4를 출시하면서 멀티미디어를 즐기는 젊은 층의 니즈를 충분히 만족시킬 수 있는 가성비 최고의 스마트폰이라고 강조했다.


LG X4는 음향과 카메라 성능 향상에 중점을 둔 것으로 알려졌다.


LG전자는 스마트폰의 주요 기능이 음악감상이라는 것에 착안해, 저가 스마트폰이지만 하이파이 쿼드를 탑재했다. 이에따라 이 스마트폰은 현존 최고 수준인 32비트 192킬로헤르츠를 지원해 원음에 가까운 고해상도 음원을 즐길 수 있다고 회사는 설명하고 있다.


고가의 이어폰 없이도 영화관 같은 입체 음향을 즐길수 있는 DTS:X기술도 적용해서 콘텐츠 종류와 관계 없이 입체음향 효과를 낼 수 있다.


카메라 기능은 후면 1600만 화소 고해상도 카메라를 장착했다. 전면 카메라는 셀프카메라로 많이 사용되는 소비자들의 취향을 고려해서 인물을 또렷하게 초점을 맞춰준다.


이밖에도 저가 폰에 대한 내구성 우려를 불식시키기 위해 미국 국방부 군사 표준규격의 고온, 저온, 열충격, 습도, 진동, 충격 등 6개 항목 심사를 통과했다. 


이밖에도 구글 인공지능 서비스인 구글 어시스턴트와 LG페이를 탑재했다.


LG전자 안병덕 모바일마케팅담당은 “지금까지 실속형 제품군에서 볼 수 없었던 프리미엄 기능들과 다양한 편의기능을 갖춰 중저가 스마트폰을 찾는 고객들에게 훌륭한 대안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관련기사



신제품 & Promotion Ev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