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2 (일)

  • 흐림동두천 6.1℃
  • 흐림강릉 10.4℃
  • 흐림서울 7.0℃
  • 흐림대전 8.3℃
  • 흐림대구 11.1℃
  • 흐림울산 10.3℃
  • 흐림광주 10.9℃
  • 부산 11.0℃
  • 흐림고창 9.8℃
  • 제주 12.4℃
  • 흐림강화 7.1℃
  • 흐림보은 7.6℃
  • 흐림금산 8.9℃
  • 흐림강진군 11.5℃
  • 흐림경주시 11.0℃
  • 흐림거제 11.4℃
기상청 제공

Research & Review

SK텔레콤..주춤했던 실적, 언택트 추세 힘입어 상승세 전환

올해 3분기..매출 3.7%↑, 영업익 19.7%↑, 순이익 44.2%↑



[산업경제뉴스 문성희 기자]  지난해 말 주춤했던 SK텔레콤이 코로나19로 확대되고 있는 언택트 트렌드에 힘입어 올해 들어와 꾸준한 실적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SK텔레콤은 올해 3분기 잠정연결실적을 시장에 공개하면서, 매출 4조 7308억 원, 영업이익 3615억 원, 순이익 3957억 원의 실적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3.7% 증가했다. 지난해 4분기 하락하는 모습을 보였지만 올해 들어와 꾸준히 실적이 상승하면서 최근 3년 래 최고 분기실적을 보였다.

SKT는 "무선 사업 실적이 상승세를 이어가고 미디어, 보안, 커머스 등 New Biz. 사업이 가파른 성장세를 보이며 실적 개선을 달성했다"고 호조세 이유를 설명했다.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도 지난해 말 주춤하는 모습을 보였지만 올해 들어와 꾸준히 상승했다. 영업이익은 지난해 3분기 보다 19.7% 상승했고, SK하이닉스의 실적에 크게 좌우되는 당기순이익도 이번 3분기에 SK하이닉스 지분법 이익 영향으로 지난해보다 44.2%나 증가했다.



■ New Biz. 사업 모두 두 자릿수 성장
 
SKT의 주력 사업인 무선 매출은 전년 대비 1.0% 증가한 2조 9,406억 원을 기록했다. 2G 종료에 따른 매출 감소 영향이 있었으나 5G 품질 고도화와 서비스 확대로 9월 말 기준 426만 명 5G 가입자를 확보했다.

회사는 언택트 시대를 맞아 '바로도착' 등 비대면 중심 O2O 서비스를 선보인 데 이어, ‘보이는 컬러링’ 컨셉의 구독형 서비스 ‘V컬러링’을 출시하고 ICT 복합체험공간 'T팩토리'를 오픈하는 등 발빠르게 언택트 추세에 대응하고 있다.

SKT의 새로운 사업부문인 미디어, 보안, 커머스는 모두 전년 동기 대비 매출 두 자릿수 성장을 이뤄내며 18.9% 증가한 1조 5,267억 원을 기록했다. 영업이익도 지난해보다 40.3% 상승하여 최초로 1천억 원을 넘어섰다.

먼저 미디어 사업은 IPTV 사업 성장 및 티브로드 합병 효과 등으로 전년 대비 20.3% 증가한 9,668억 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SK브로드밴드는 최신 영화, 해외 드라마 및 키즈 콘텐츠, 모바일 서비스 개편으로 IPTV 가입자가 전분기 대비 12.9만 명 증가하며 9월 말 기준 유료방송 가입자 850만 명 시대를 열었다.

SKT, 2020년 3분기 사업부문별 매출 실적 (억 원)


보안 사업 매출은 전년 대비 15.5% 증가한 3,533억원을 기록했다. ADT캡스와 SK인포섹은 AI 얼굴인식 온도측정 및 워크스루(Walk-Through)형 출입인증 솔루션 등 시장 수요에 선제적으로 대응한 비대면 특화 서비스를 비롯해 클라우드 · 융합 보안 등 최신 ICT 기반 보안 솔루션 사업 영역을 확대하여 성장 보폭을 넓혀갈 계획이다.

11번가와 SK스토아로 이루어진 커머스 사업 매출은 전년비 18.7% 성장한 2,066억 원을 기록했다. SK스토아는 전년 대비 매출이 47.7% 성장하면서 T커머스 1위로 도약했다.

11번가는 라이브 커머스 강화, 당일배송 장보기 서비스 확대 등 코로나19에 따른 비대면 소비 트렌드를 적극적으로 공략하며 매출과 영업이익 성장을 동시에 기록했다.

코로나로 호조세를 보이고 있는 SKT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이끌어 갈 새로운 성장동력 확보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강조한다. 

SKT관계자는 "앱 마켓 '원스토어'는 입점 앱 증가와 이용자 기반 확대로 기업가치와 성장 잠재력을 입증하고 있고 원스토어는 내년을 목표로 IPO준비에도 속도를 낼 계획"이라면서,

"아울러 국내 1위 모빌리티 플랫폼 ‘T맵’을 기반으로 연내 '모빌리티 전문 기업'을 설립하며 5번째 핵심사업을 추진하고 전문 기업은 ‘T맵’ 기반 주차·광고 등 플랫폼 사업, 다양한 운송 수단을 구독형으로 제공하는 ‘올인원 MaaS(Mobility as a service)’ 등에 집중, 우버 등 전략적 파트너와 택시호출 사업을 본격 확대한다"고 앞으로의 계획을 밝혔다.

윤풍영 SKT 코퍼레이트1 센터장은 "기업가치 제고를 위한 노력들이 의미 있는 성과로 본격 가시화되고 있다"며 "5G 리더십을 공고히 하는 동시에 5대 사업 포트폴리오를 기반으로 성장 동력을 확보해 New ICT 기반의 글로벌 빅테크 기업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
대림그룹 "올해 직원 가족초청행사는 언택트 가상나들이로" [산업경제뉴스 최기훈 기자] 코로나19 확산으로 매년 실시하던 직원 가족 초청행사도 올해는 언택트 방식으로 진행하고 있다. 대림그룹은 ‘대림그룹 직원가족초청행사’를 언택트로 진행하고 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대림산업을 비롯해 대림코퍼레이션, 대림건설 등 그룹사 임직원 가족 1,000여명이 참여했다. 대림은 서울시 용산구 한남동에 위치한 디뮤지엄과 함께 코로나19로 문화예술체험이 어려웠던 직원가족들을 위해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고 설명했다. 초청 가족들은 디뮤지엄에서 진행되고 있는 «SOUNDMUSEUM: 너의 감정과 기억» 전시를 어린이의 눈높이로 진행하는 에듀케이터의 해설과 함께 온라인으로 관람했다. 또 각 가정의 아이들은 디뮤지엄 교육팀이 개발한 미술 창작 키트 ‘사운드머신’과 교육 영상으로 아동들의 창의력, 가족의 협동심을 더해 특별한 사운드아트 작품을 만들어 보는 재미있는 미술 활동을 체험했다. 대림은 가족단위 외식이 힘든 상황을 고려해 글래드 호텔앤리조트에서 판매하는 간편식을 각 가정에 보냈다. LA갈비, 삼겹제육구이 등 취향에 맞춰 가정에서 파티를 즐길 수 있도록 다채롭게 준비했다. 대림은 이 외에도 ‘아빠와 함께하는 힐링캠프’, 임직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