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31 (일)

  • 흐림동두천 19.2℃
  • 흐림강릉 19.6℃
  • 흐림서울 19.0℃
  • 구름많음대전 21.7℃
  • 구름많음대구 22.9℃
  • 구름많음울산 19.4℃
  • 흐림광주 20.1℃
  • 흐림부산 18.8℃
  • 흐림고창 18.8℃
  • 구름많음제주 19.4℃
  • 흐림강화 17.3℃
  • 흐림보은 20.8℃
  • 흐림금산 20.2℃
  • 구름많음강진군 18.2℃
  • 구름많음경주시 19.9℃
  • 구름많음거제 19.7℃
기상청 제공

KT 구현모 신임 대표와 임원, 자사주 20억원 매입

KT 주식, 기업가치 대비 과도하게 저평가됐다고 판단

[산업경제뉴스 강민구 기자]  KT는 구현모 대표이사를 비롯한 주요 임원 80명이 지난달 18일부터 장내 매수 방식으로 총 20억원 상당의 자사주를 매입했다고 2일 밝혔다.

구 대표와 임원들은 최근 코로나19로 인한 대외 불확실성 확대로 주식 시장 변동성이 커졌지만, 최근 KT 주식이 기업가치 대비 과도하게 저평가됐다고 판단한 것으로 전한다.

KT 측은 이번에 자사주 매입에 대해 고객 중심 경영으로 회사 가치를 높여 더욱 성장할 수 있다는 자신감 아래 적극적인 자사주 매입에 나섰다고 설명했다.

KT CFO 윤경근 재무실장은 “새로운 대표 취임과 5G/AI 기반의 산업 환경 변화는 KT가 통신/플랫폼시장을 이끌고 리더십을 강화할 수 있는 좋은 기반이 될 것”이라며, 

“임원 자사주 매입으로 책임 경영을 강화해 기업가치 제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구현모 사장은 지난 3월 30일 제38기 정기 주주총회에서 대표이사에 선임됐다. KT는 기존 회장 중심의 1인 체제를 뛰어넘어 최고 경영진간의 의사결정 시스템을 구축하기 위해 회장 직급을 폐지키로 하고, 구 사장을 대표이사로 선임했다.

구 대표는 취임사에서 “지난 3개월 동안 회사 내∙외부의 다양한 이해관계자와 깊은 대화를 나누면서 KT에 대한 기대와 우려를 실감했다”며 “KT 임직원 모두는 기업가치를 높이는 것에 최우선을 두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
권오갑 현대중공업 회장, 현대오일뱅크 현장 방문 [산업경제뉴스 박진경 기자] 권오갑 현대중공업지주 회장이 현대오일뱅크 대산공장 정기보수 마무리 현장을 찾아 안전경영 의지를 다시 한번 밝혔다. 권오갑 회장은 27일(수) 현대오일뱅크가 지난 4월부터 실시 중인 정기대보수 현장을 전격 방문해 안전은 경영의 최우선 가치임을 강조하며 무재해 속에 정기보수를 끝마친 현장 근로자들을 격려했다. 권 회장은 “저유가, 코로나19 등으로 어느 때보다 어려움이 컸던 정기보수를 크고 작은 안전사고 없이 성공적으로 마무리해 줘 감사하다”며 “지난 2013년부터 이어지고 있는 대산공장의 무재해 기록이 앞으로도 계속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권 회장은 이어 ”안전경영에 있어서는 회사의 노력이 무엇보다 중요하지만 그와 함께 현장에서 일하는 근로자들의 의지와 각오도 중요한 것이 사실”이라며 “안정적인 노사관계를 통해 노사가 한마음이 되어 안전경영이 실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달라”고 주문했다. 권 회장은 지난 25일 최근 현대중공업에서 발생한 중대재해 사건에 대해 사과하고 현대중공업 그룹 전반에 걸친 안전경영 의지를 밝힌 바 있다. 한편 현대오일뱅크는 한 달여의 대산공장 정기보수를 마치고 27일부터 본격 시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