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7 (수)

  • 맑음동두천 -3.0℃
  • 구름많음강릉 3.1℃
  • 구름조금서울 -1.4℃
  • 구름많음대전 0.7℃
  • 구름많음대구 4.0℃
  • 구름조금울산 3.7℃
  • 구름많음광주 2.4℃
  • 구름조금부산 4.8℃
  • 구름많음고창 1.3℃
  • 맑음제주 6.2℃
  • 구름조금강화 0.5℃
  • 구름많음보은 -0.4℃
  • 흐림금산 -0.8℃
  • 구름조금강진군 2.5℃
  • 흐림경주시 3.6℃
  • 구름조금거제 5.2℃
기상청 제공

비대면 시대 '호텔 객실서비스' 로봇이 담당

신세계조선호텔·조선 팰리스 서울 강남·그래비티 서울 판교, 로봇 도입



[산업경제뉴스 강민구 기자]  AI 호텔 서비스 로봇이 공간맵핑, 자율주행 등 첨단 ICT를 적용해 호텔 내 지정한 모든 공간을 오가며 객실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 로봇은 직원이 목적지를 설정하고 고객의 요청 물품을 로봇에 넣으면, 호텔 엘리베이터와의 통신을 통해 스스로 엘리베이터를 탑승 후 층간을 이동한다. 배달 로봇이 객실 앞에 도착하면, 고객에게 도착했음을 알리고, 요청 물품을 고객이 직접 픽업할 수 있다.


최근 코로나19 확대로 비대면 서비스를 요구하는 고객이 늘어나면서 호텔 서비스 로봇의 활용범위도 갈수록 넓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KT(대표이사 구현모)는 17일, 신세계조선호텔(대표 한채양)과 ‘AI·로보틱스 기반의 호텔 서비스 디지털 혁신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에 따라 양사는 AI·로보틱스 기반의 호텔 솔루션을 공동 연구·개발하고 신세계조선호텔의 신규 호텔 내 AI 호텔로봇을 적용하는 데 협력한다. 

AI 호텔로봇은 신세계조선호텔이 오픈 예정인 ‘조선 팰리스 서울 강남, 럭셔리 컬렉션 호텔’과 ‘그래비티 서울 판교, 오토그래프 컬렉션 호텔’에 도입될 예정이다.

KT 기업고객본부장 박정준 상무는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서비스에 대한 선호도가 높은 가운데 KT의 AI 기술이 신세계조선호텔의 DX 혁신을 가져올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KT는 앞으로도 호텔업계를 비롯해 다양한 분야에서의 DX 혁신을 지속 발굴할 것”이라고 말했다.

신세계조선호텔 브라이언 백 신사업 본부장은 “KT와의 MOU 협약을 통해 신규 호텔에서 고객들이 누릴 수 있는 디지털 서비스를 업그레이드하며 차별화된 서비스와 편의성을 선사 할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