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8 (화)

  • 구름많음동두천 5.5℃
  • 흐림강릉 6.2℃
  • 구름많음서울 7.8℃
  • 흐림대전 7.8℃
  • 흐림대구 7.9℃
  • 구름많음울산 7.5℃
  • 흐림광주 8.3℃
  • 구름많음부산 8.5℃
  • 흐림고창 6.6℃
  • 구름많음제주 9.8℃
  • 흐림강화 7.3℃
  • 흐림보은 6.0℃
  • 흐림금산 6.5℃
  • 구름많음강진군 7.5℃
  • 구름많음경주시 7.4℃
  • 구름많음거제 8.9℃
기상청 제공

대기업·중견기업, 대통령 시정연설에 "공감ㆍ동참"

"혁신성장에 공감", "투자확대·일자리창출 동참"



[산업경제뉴스 문성희 기자]  문재인 대통령의 시정연설에 대해 재계가 공감을 표시하며 적극적인 동참의 뜻을 밝혔다.


문 대통령은 1일 오전 국회 본회의장에서 2019년도 예산안을 설명하며 시정연설을 했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정부의 예산안에 대해 대통령이 직접 국회에 설명하며 협조를 요청해 협치를 강조하는 모습이다.


파워포인트에 그래프, 사진, 도표 등으로 작성된 화면을 띄운 연설은 '소득주도성장, 혁신성장, 공정경제' 등에 노란색 글씨로 포인트를 줬는데, 재계에서는 특히 혁신성장과 공정경제에 공감을 표했다.




대기업을 대표하는 전국경제인연합회(전경련)는 문 대통령의 시정연설 직후에 곧바로 논평을 내며 "혁신성장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혁신성장을 위한 규제혁신을 속도감 있게 추진하겠다는 정책 방향에 공감한다"고 논평을 시작했다.


그리고 "최근 내수부진으로 인한 가계와 기업의 얼어붙은 심리를 다독이고, 기업 현장의 목소리를 반영하여 규제혁신에서 가시적 성과가 나온다면 경제 활력이 제고되는 전기가 마련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기업들을 다독여 줄 것을 주문했다.


또, "경제계는 어려운 대내외환경에서도 신성장 동력을 찾기 위한 투자와 일자리 확대를 위한 노력을 충실히 이행하고 저성장 위기극복에 적극 동참하겠다"며 정부의 정책방향에 적극 동참하겠다는 의지를 나타냈다.

중견기업들의 연합체인 한국중견기업연합회(중견련)는 "악화하는 대외여건, 제조업 침체와 고용 부진 등 암초에 둘러쌓인 우리 경제 현실에 대한 대통령의 인식에 공감"한다며 현 경제상황에 대해 정부와 인식을 같이한다고 전제하고,

이어서 "데이터, 인공지능, 수소경제 등 3대 전략 분야, 스마트 공장, 자율주행차, 드론, 핀테크 등 8대 선도 사업에 5조 1천억 원을 투입하기로 결정한 것은 4차 산업혁명 시대 혁신성장의 성공을 위한 선제적 조치로 의미가 크다"고 혁신성장 정책에 공감을 표했다.  

그리고 "공정하고 통합적인 포용국가, 평화의 한반도는 정부의 소명을 넘어선 시대정신이자 국민 모두의 염원인 만큼 성급하지 않게, 과정의 부작용과 사회적 비용을 최소화하는 방식으로 꾸준히 추진해야 한다"며,

"불공평과 불공정의 구조적 문제를 해소하려는 노력이 또 다른 불공평과 불공정을 낳는 모순이 발생하지 않도록, 각계와 각층을 아우르는 적극적이고 실질적인 소통에 기반한 우공이산(愚公移山)의 지혜를 발휘해 주길 기대"한다고 당부했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