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7 (수)

  • 맑음동두천 21.1℃
  • 맑음강릉 22.8℃
  • 맑음서울 21.6℃
  • 구름많음대전 22.1℃
  • 구름많음대구 23.7℃
  • 구름조금울산 23.1℃
  • 구름많음광주 23.0℃
  • 구름조금부산 24.3℃
  • 구름많음고창 21.5℃
  • 구름조금제주 19.7℃
  • 맑음강화 19.4℃
  • 구름조금보은 20.8℃
  • 구름많음금산 20.7℃
  • 구름많음강진군 23.2℃
  • 구름많음경주시 23.5℃
  • 구름조금거제 23.3℃
기상청 제공

재계 "21대 국회는 경제 혈류 돌리는 핵심 주체 되길"

"정치권 혼란 말끔하게 갈무리...위기극복과 재도약에 초당적 노력을"

[산업경제뉴스 박진경 기자]  여당의 압승으로 끝난 21대 총선을 바라보며 재계는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위기 극복과 재도약을 위해 여야가 초당적인 노력을 기울여 경제 혈류를 돌리는 핵심주체가 되길 바란다는 당부를 전했다.


대기업 모임인 전국경제인엽합회(이하 전경련)는 15일 '제21대 총선관련 논평'이라는 보도자료를 내놓고 21대 국회에 바라는 재계의 바램을 밝혔다.


전경련은 논평을 통해 "각 당은 21대 총선에서 나타난 국민의 뜻을 겸허히 받아들이고, 국난 극복에 힘을 모아주길 바란다"면서,


"우선, 코로나19로부터 국민의 생명과 건강을 지키는데 매진해야 한다. 경제 살리기에도 전력을 다해야 한다. 기업들이 생존을 위해 뼈를 깎는 노력을 하고 있지만, 개별 기업의 힘만으로 극복하긴 어려운 상황이다"라고 현재 경제상황을 설명했다.


그리고 전경련은 "부디 우리 경제가 이 위기를 극복하고 재도약할 수 있도록 초당적인 노력을 기울여주길 바란다. 어려움에 처한 산업을 전폭적으로 지원하고, 규제개혁, 노동시장 개혁 등을 통해 기업하기 좋은 환경을 만들어야 한다"고 21대 국회에 대한 바램을 말했다.


전경련은 이 같은 바램과 함께 "경제계도 본연의 역할에 충실하여 일자리를 지키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다"라고 재계의 결의를 표시했다.


중견기업연합회(이하 중견련)도 21대 국회에 바라는 중견기업인들의 뜻을 모아 '21대 국회에 전하는 중견기업계 의견'이라는 논평을 발표했다. 


중견련은 논평을 통해 "글로벌 팬데믹 아래 진행된 21대 총선은 위기 극복을 넘어 대한민국의 전면적 변화와 새로운 도약을 모색하는 역사적 계기로 기록될 것"이라고 21대 총선의 의미를 규정했다.


또, "코로나19는 우리 사회의 위기 대응 능력과 시민들의 높은 윤리적 수준, 희생과 연대의 가치를 재확인시키는 동시에 부실한 경제, 사회 시스템의 실상을 여지없이 드러냈다"면서,


"전염병의 공포를 깨끗이 씻어내는 것은 물론, 눈앞에 닥친 글로벌 경제 위기의 여파를 최소화하고, 대한민국의 거대한 전환을 이끌어야 할 중차대한 과제가 21대 국회를 애타게 기다리고 있다"고 21대 국회가 해야할 과제를 제시했다.


중견련은 "특히 국가 존속의 기본적인 물적 토대로서 경제 체질을 강화하고, 경제의 혈류를 돌리는 핵심 주체로서 기업의 역량을 제고하는 것은 임박한 글로벌 경제위기에 대응해 21대 국회가 최우선으로 착목해야 할 핵심 과제"라면서, 


"혁신을 가로막는 수많은 법과 비합리적 규제를 양산하고 결과에 대해서는 책임지지 않는, 현장의 구체적인 필요와 동떨어진 정치적 대립으로 나날을 보내는 그릇된 전례를 과감히 탈피해야 할 것"이라고 이전 국회의 잘못된 관행을 꼬집었다.


중견련은 이어서 "코로나19의 확산 속에서도 끊임없이 불거진 정치권의 혼란을 말끔하게 갈무리하고, 시대의 변화를 전폭적으로 수용한 합리적 시스템을 구축하는 데 여야가 적극적으로 협력해 주길 바란다"며,


"정치적 이해득실에 따른 모든 허울을 혁파하고 일체의 혁신을 혁신답게, 지원을 지원답게, 육성을 육성답게 변화시켜 기업과 산업 전반의 활력을 다시 한 번 일으켜 주길 기대한다"고 21대 국회에 대한 바램을 표시했다.


또, "진보와 보수, 좌파와 우파의 해묵은 이념적 대립을 뛰어넘어 정부를 견제하고, 경제를 살리고, 사회적 갈등을 해결해 궁극적으로 민생의 안정과 국민의 행복을 되살리는 본연의 역할을 온전히 수행할 때, 21대 국회가 국민의 신뢰와 사랑을 회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21대 국회에 조언했다.


대한상공회의소(이하 대한상의)도 15일 제21대 국회에 "국가발전과 국민행복을 위해 일하는 국회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21대 국회에 대한 바램을 전했다.


대한상의는 이날 논평을 통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워진 경제와 민생을 회복하고 한국경제의 새로운 활로를 열어야하는 시기에 제21대 국회의 책임이 막중할 수밖에 없다"면서,


"새로운 기회를 꽃 피울 수 있도록 경제 역동성을 회복해 선진 복지국가를 완성시키는 입법활동을 펼쳐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또, "제21대 국회가 민생법안을 잘 처리하는 ‘일하는 국회’, 현장 목소리에 귀 기울이는 ‘현장국회’, 국민을 보고 큰 정치를 하는 ‘대승적 국회’가 되길 기대한다"고 바램을 표시했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