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7 (수)

  • 맑음동두천 23.2℃
  • 맑음강릉 24.2℃
  • 구름조금서울 22.6℃
  • 맑음대전 25.0℃
  • 구름많음대구 26.3℃
  • 구름많음울산 21.7℃
  • 구름조금광주 23.4℃
  • 구름많음부산 20.9℃
  • 구름많음고창 19.4℃
  • 구름많음제주 20.5℃
  • 맑음강화 18.6℃
  • 구름많음보은 23.4℃
  • 구름조금금산 24.1℃
  • 구름많음강진군 23.9℃
  • 구름많음경주시 25.0℃
  • 구름조금거제 23.4℃
기상청 제공

SK텔레콤 “저작권 걱정 없이 캐럴 마음껏 트세요”

인기 캐럴 · 겨울 노래 등 2000 곡, 간단한 신청 만으로 무제한 재생
경제 활력 높이기 위해 기획 “전국에 퍼진 캐럴이 거리 · 상가 활기 되찾는 계기 되길”



[산업경제뉴스 박진경 기자]  어느 순간 거리에서 사라진 크리스마스 캐럴 … 캐럴이 다시 울려 퍼지고, 거리와 상가에 활기가 가득 찰 수 있도록 크리스마스 음원을 무료 제공하는 ‘캐럴 이즈 백’(캐럴이 돌아왔다) 프로젝트가 시작됐다.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박정호)은 연말연시의 따뜻하고 훈훈한 분위기를 되살릴 수 있도록 전국 300만 소상공인에게 크리스마스 캐럴 등이 포함된 연말연시 스트리밍 서비스를 21일부터 내년 1월 21일까지 한 달간 무료 지원한다고 밝혔다.

SK텔레콤은 음원서비스 플로(FLO)와 함께 자영업자·소상공인 등에게 음원서비스 1개월 이용권을 제공하고, 매장 면적이나 업종에 따라 음원 권리자에게 지불해야 하는 저작권료(공연사용료)를 전액 해결해 주는 형태로 캐럴 스트리밍을 지원한다.

신청자는 매장에서 SK텔레콤이 제공하는 11개 플레이리스트 2000여 곡을 무제한 재생할 수 있다. 

무료 제공 음원에는 ‘징글벨’, ‘울면 안돼’ 등 캐럴을 비롯 머라이어 캐리의 ‘올 아이 원트 포 크리스마스 이즈 유’(All I want for Christmas is you), ‘화이트 크리스마스’, 아이유의 ‘첫 겨울이니까’와 같은 겨울 인기 음원이 포함된다. 크리스마스 이후에는 연말연시에 어울리는 노래로 바뀌어 제공된다.

이용 방법은 간단하다. 21일부터 전용 사이트(http://sktxmas.shopcast.kr)에 접속해 무료 혜택을 신청하고, PC · POS단말기에서 스트리밍 서비스에 접속하면 된다. SK텔레콤은 대부분 매장의 POS단말기에서 스트리밍이 가능하도록 전용 서비스를 개발해 소상공인을 배려했다.

커피전문점, 생맥주집, 치킨집, 헬스장 등 매장 규모 및 업종에 관계없이 자영업자와 소상공인이라면 누구나 신청이 가능하며, 프랜차이즈 매장의 경우 가맹본부 등과 협의해 진행할 수 있다. 신규 고객 확보 목적이 아니기에 무료 이용 기간 이후 유료 연장되지 않고, 추가 비용이 전혀 발생하지 않는다.

■ "침체된 경기 속 무료 캐럴이 거리 · 상가 활기 되찾는 마중물 되길”

크리스마스 및 연말연시는 전통적으로 소비 심리가 커지고 경제 활동이 활발해지는 기간이다. 다만 어느 순간부터 거리에 캐럴 등이 사라져 크리스마스 분위기가 아쉽다는 의견이 많았다.

이에 SK텔레콤은 연말연시 한국 경제의 활기를 높이고 재도약을 위한 작은 계기를 만들고자 ‘캐럴이 돌아왔다’ 프로젝트를 기획했다. 캐럴 등 매장 음악은 소상공인 매장 매출 증가에 효과가 있다고 알려졌다. 매장음악서비스 업체 ‘샵캐스트’는 매장에서 시기에 맞는 음악을 틀었을 때 매출이 25~28% 증가한다고 설명했다.

SK텔레콤은 월 최고 2만9800원에 달하는 소상공인의 부담을 줄이고, 사회적으로 활기찬 분위기를 조성하는 게 연말연시 특수를 살리는 마중물이 될 것이라고 보고 있다. 플로(FLO)는 이번 지원으로 소상공인 매장에서 캐럴을 재생하는 시간이 지난해 대비 약 70% 늘어날 것으로 전망했다.

SK텔레콤은 무료 캐롤 신청자를 10만 명 이상으로 예상하며, 지역 경제 활성화 등 사회적 가치 창출 효과도 클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캐럴 트럭’이 부스트파크 누비며 분위기 띄운다… 명동 상인들에게 스피커 무료 지원
 
SK텔레콤은 25일까지 서울 주요 상권을 누비며 크리스마스 음악을 틀고, 어린이에게 선물을 나눠주는 ‘캐럴 트럭’을 운영하며 분위기를 띄운다. 이 트럭은 25일 이후에 전국 ‘5GX 부스트파크’에서 소상공인과 함께 연말연시 이벤트를 펼치게 된다.

아울러 SK텔레콤은 19일 ‘크리스마스 성지’인 명동의 자영업자 · 소상공인들에게 블루투스 스피커를 제공했다. 음향 설비가 없는 3~4평의 소규모 매장이 지원 대상이다.

SK텔레콤 박정호 사장은 “연말연시 캐럴이 울려 퍼지는 따뜻한 분위기 속에 거리를 걷는 고객들의 행복도 높아졌으면 한다”며, “장기적으로 음악산업과 경제적, 사회적 가치를 함께 키워 나갈 수 있도록 이번 프로젝트를 1회성으로 끝내지 않고 지속 확대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