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31 (일)

  • 흐림동두천 24.0℃
  • 구름조금강릉 21.7℃
  • 연무서울 25.5℃
  • 구름많음대전 24.3℃
  • 구름조금대구 25.3℃
  • 흐림울산 21.7℃
  • 흐림광주 22.2℃
  • 흐림부산 21.8℃
  • 흐림고창 22.5℃
  • 구름많음제주 21.5℃
  • 구름많음강화 22.9℃
  • 흐림보은 23.1℃
  • 흐림금산 22.9℃
  • 흐림강진군 20.0℃
  • 구름조금경주시 25.2℃
  • 흐림거제 20.8℃
기상청 제공

현대건설 드라마 '직딩청춘 현대건썰(說)'

업계 최초 웹드라마 제작...기업현실 코믹 터치



[산업경제뉴스 최기훈 기자]  현대건설이 업계 최초로 웹드라마 <설레는 직딩청춘, 현대건썰>을 오는 11일 현대건설 유튜브 및 온라인 채널을 통해 전격 공개한다. 최근 화제 속에 방영 중인 <하트시그널 시즌 2>의 송다은, 인기 웹드라마 <연애포차>의 김해원이 주연을 맡아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웹드라마는 10분 내외의 짧은 스토리로 시간과 장소에 관계없이 시청이 가능해 20~30대 젊은층과 모바일 유저에게 각광받는 콘텐츠다. 젊은 트렌드에 민감한 뷰티 및 패션업계 위주로 확산되던 기업형 웹드라마를 건설업계에서 선보이는 것은 현대건설이 처음이다.

현대건설이 이번에 선보이는 웹드라마 <설레는 직딩청춘, 현대건썰>은 토목사업본부에서 부서 OJT(On The Job Training : 실무 부서 배치 교육)를 시작하는 신입사원 ‘현대건’이 현대건설에 입사해 겪는 에피소드를 코믹하면서도 유쾌하게 담고 있다.

오는 11일 공개되는 에피소드 1편 [이 회사 좀 낯‘썰’다]에는 부서배치 첫날 신입사원이 겪게 되는 일반적인 실수담과 함께 현대건설의 ‘반전’ 기업문화가 상세히 소개될 예정이다.

낯선 환경에서 고군분투하는 신입사원 ‘현대건’ 역할은 깨끗한 마스크에 안정적인 연기력이 돋보이는 신인배우 김해원(27)이 맡아 열연했다.

웹 드라마계의 신화로 불리는 ‘연플리’ 시리즈 <연애포차>는 물론 각종 CF를 통해 얼굴을 알리고 있는 그는 ‘현대건’ 역할을 통해 본인의 매력을 모두 보여주겠다는 각오다.

<하트시그널 시즌2>를 통해 주목을 받은 송다은(28)의 출연도 화제다. 현대건설 웹드라마를 통해 본격적으로 연기자 신고식을 하는 그녀는 걸크러시 아이콘 ‘최우수 대리’ 역할을 맡아 지금까지 보여준 청순한 이미지와는 180도 다른 모습을 공개한다.



현대건설의 웹드라마 <설레는 직딩청춘, 현대건썰>에는 현대건설의 이미지를 보다 진솔하게 담기 위해 전문 배우 외에 현대건설 사내 직원 출연자도 등장한다.

도로 시공 능력자 이도로 부장(건축기획실 이근주 과장), 한국인보다 한국말을 더 잘하는 스페인계 토목엔지니어 까를로스 과장(연구개발본부 까를로스 대리), CF모델 못지않은 상큼함을 보여 준 이현지 사원(서부간선 지하도로 민간투자사업 건설공사 현장 이현지 사원) 등이 모두 사내 오디션을 통과한 현대건설 직원들이다.

치열한 경쟁률을 뚫고 선발된 만큼 매 에피소드마다 등장하는 직원 배우의 남다른 ‘끼’를 감상하는 것도 중요 포인트 중 하나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젊은 세대들이 현대건설은 물론 건설회사에 대한 일반적인 선입견을 벗고 보다 친근한 이미지를 갖기 바라는 마음에서 웹드라마를 기획했다”며 “사회생활에 첫 입문한 신입사원 ‘현대건’의 유쾌한 성장담을 총 4편의 에피소드로 구성해 사회 초년생들에게 공감 ․ 재미 ․ 위안을 주고 나아가 창의적이고 열정이 묻어나는 현대건설 임직원과 변화하는 기업문화가 공개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현대건설은 무겁고 딱딱한 건설산업의 기존 이미지를 탈피해 젊은층과 소통을 강화하기 위해 올해 초 국내·외 페이스북, 블로그, 유튜브 등 온라인 채널을 리뉴얼하고 자체 콘텐츠 생산에 주력하고 있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
권오갑 현대중공업 회장, 현대오일뱅크 현장 방문 [산업경제뉴스 박진경 기자] 권오갑 현대중공업지주 회장이 현대오일뱅크 대산공장 정기보수 마무리 현장을 찾아 안전경영 의지를 다시 한번 밝혔다. 권오갑 회장은 27일(수) 현대오일뱅크가 지난 4월부터 실시 중인 정기대보수 현장을 전격 방문해 안전은 경영의 최우선 가치임을 강조하며 무재해 속에 정기보수를 끝마친 현장 근로자들을 격려했다. 권 회장은 “저유가, 코로나19 등으로 어느 때보다 어려움이 컸던 정기보수를 크고 작은 안전사고 없이 성공적으로 마무리해 줘 감사하다”며 “지난 2013년부터 이어지고 있는 대산공장의 무재해 기록이 앞으로도 계속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권 회장은 이어 ”안전경영에 있어서는 회사의 노력이 무엇보다 중요하지만 그와 함께 현장에서 일하는 근로자들의 의지와 각오도 중요한 것이 사실”이라며 “안정적인 노사관계를 통해 노사가 한마음이 되어 안전경영이 실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달라”고 주문했다. 권 회장은 지난 25일 최근 현대중공업에서 발생한 중대재해 사건에 대해 사과하고 현대중공업 그룹 전반에 걸친 안전경영 의지를 밝힌 바 있다. 한편 현대오일뱅크는 한 달여의 대산공장 정기보수를 마치고 27일부터 본격 시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