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8 (화)

  • 맑음동두천 0.6℃
  • 맑음강릉 6.5℃
  • 맑음서울 0.9℃
  • 맑음대전 4.4℃
  • 맑음대구 5.0℃
  • 맑음울산 5.5℃
  • 맑음광주 4.2℃
  • 맑음부산 7.3℃
  • 맑음고창 2.3℃
  • 맑음제주 6.5℃
  • 맑음강화 -0.5℃
  • 맑음보은 2.7℃
  • 맑음금산 2.8℃
  • 맑음강진군 4.6℃
  • 맑음경주시 5.5℃
  • 맑음거제 4.9℃
기상청 제공

경력단절여성 180 만명..."결혼과 육아때문..."

퇴직 이유는 결혼 35%, 육아 32%, 임신출산 25%



우리나라의 경력단절 여성은 181만명으로 경력단절 이유는 여전히 결혼과 육아때문인 것으로 조사됐다.

통계청이 29일 공개한 '2017년 경력단절여성 현황'에 따르면 2017년 4월 기준 경제활동가능 연령 15~54세의기혼여성은 905만명으로 이중 비취업여성은 354만명이다. 비취업여성 중 직장을 다니다 그만 둔 경력단절여성은 181만명으로 지난해 보다 4.9% 근소하게 감소했다. 

15~54세 기혼여성 대비 경력단절여성 비중은 20.0%로 전년보다 0.6%p 하락했다. 

경력단절여성의 자녀수를 살펴보면 ‘2명’이 70만 4천명 48.1%로 가장 많았다. 자녀연령별로는 6세 이하 자녀가 있는 경력단절여성이 96만 3천명 65.8%로 가장 많아서 6세 이하의 자녀를 둔 여성이 직장일을 하기가 가장 어려운 것으로 나타났다.

16개 시도별 경력단절여성은 전라북도가 1천명 증가했지만 제주특별자치도는 6천명이 감소했고, 충청북도는 8천명이 감소했다. 

경력단절여성이 직장(일)을 그만둔 이유는 결혼(34.5%), 육아(32.1%), 임신·출산(24.9%), 가족돌봄(4.4%), 자녀교육(4.1%) 순으로 나타났다. 여전히 여성에게 결혼과 육아가 큰 부담이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력단절여성의 경력단절기간은 5~10년 미만(23.4%), 10~20년 미만(22.2%), 1~3년 미만(18.4%), 3~5년 미만(14.7%), 1년 미만(11.7%), 20년 이상(9.6%) 순으로 많았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