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22 (화)

  • 흐림동두천 25.1℃
  • 흐림강릉 19.3℃
  • 구름조금서울 26.5℃
  • 구름조금대전 28.5℃
  • 흐림대구 22.7℃
  • 흐림울산 20.7℃
  • 구름많음광주 29.7℃
  • 구름조금부산 23.6℃
  • 구름많음고창 28.0℃
  • 맑음제주 24.6℃
  • 구름많음강화 23.3℃
  • 구름많음보은 25.6℃
  • 구름많음금산 27.2℃
  • 구름많음강진군 27.1℃
  • 흐림경주시 21.6℃
  • 구름많음거제 23.5℃
기상청 제공

부모세대엔 없던 기능 탑재!..책가방의 진화 ‘눈길’

보온·보냉 기능부터 마스크 보관 공간까지…만능 책가방 시대 ‘활짝’
배려심 기반 디테일한 기능과 개개인 취향 고려한 디자인까지 다양

[산업경제뉴스 민혜정 기자] 새 학기를 한달여 앞두고 패션 브랜드들이 부모들 세대는 접하지 못했던 다양한 기능을 탑재한 책가방을 줄줄이 선보여 눈길을 모으고 있다.

29일 유통가에 따르면 3월이면 시작되는 새로운 학기. 학생이라면 설레임과 걱정 속에서 새학기에 대한 기대를 가지고 있을 시기이다. 

학교라는 새로운 사회에 막 발을 내딛은 초등학교, 특히 저학년 학생들은 지난 해 코로나19사태로 확 바뀌어버린 일상 때문에 등교를 제대로 해보지도 못해 아쉬움을 가득 가진 채 새로운 학기가 시작하기만을 기다리고 있다. 

이에 패션브랜드들이 이러한 아이들을 위해 저마다 심혈을 기울인 신학기 책가방 신제품을 줄줄이 선보이고 있다. 어른들이 되돌아보면 ‘라떼는 말야..’라고 할 법한, 다양한 실생활에 유용하게 쓰일 기능들을 추가시킨 책가방을 선보여 관심을 모으고 있다.

책과 필통 수납 위한 가방의 시대는 끝(?)..비서가 필요 없는 다양한 기능 탑재 제품 봇물


예전 책가방의 역할은 단어 그대로 학교 공부에 필요한 책과 실내화, 준비물 등을 위한 수납용 가방이었다. 개인 취향에 맞는 디자인이나 컬러 등의 차이는 있었지만 선택권이 그리 많지는 않았다. 

하지만 최근 아이들의 가방은 달라졌다. 시대의 흐름을 그대로 반영해 발전한 것. 마스크를 지참하고 다녀야하는 것이 일상이 된 아이들을 위해 마스크를 수납할 수 있는 포켓이 추가되거나 계절에 맞게 차갑고 뜨거운 물의 온도를 유지해 주게끔 보온 보냉 안감이 적용되는 등 섬세한 디테일이 더해지고 있다. 

학교에 가고 싶은 아이들의 염원을 담아 네파 키즈에서 출시한 신학기 책가방 역시 실용성에 초점을 맞췄다. 심플하고 시크한 블랙, 귀여운 프린트가 들어간 핑크와 브라운 그리고 상큼한 민트까지 4가지 컬러로 출시된 네파의 타라 스쿨백은 보아다이얼을 사용해 아이들도 손쉽게 어깨의 멜빵 길이를 조절할 수 있도록 디자인 되었다. 

또한 어깨 멜빵이 흘러내리지 않도록 가슴 벨트도 추가되었고, 아이들도 조작하기 쉽게 자석 버클을 넣어 세심함을 더했다. 사이드 포켓에는 보온보냉 안감을 넣은 물병 포켓과 마스크 보관용 메쉬 포켓이 들어갔고, 줄넘기 포켓까지 추가되어 다양한 소지품을 분리해 수납할 수 있도록 했다. 

특히 바닥에는 딱딱한 평판과 속고발(가방발)을 설치해 아이들이 교실 바닥이나 학원 바닥 같은 곳에 가방을 던져 놓더라도 처지거나 쓰러지는 것을 방지해 준다. 

블랙야크 역시 아이들의 편리함과 안전을 생각해 업그레이드된 기능성의 신학기 책가방을 출시했다. 

새롭게 선보인 제품군 모두 항균 안감을 사용해 세균 번식을 최소화했고, 내부에는 보온·보냉 보조 포켓이 적용돼 있으며, 이름표와 파일철 수납공간도 구성돼 있어 실용성까지 겸비한 것이 특징이다. 

하이테크 책가방과 마이테크 책가방은 피드락 원터치 오픈이 적용돼 손쉽게 가방을 여닫을 수 있도록 디자인되어 아이들이 더욱 편하게 사용할 수 있다. 

내셔널지오그래픽 어패럴이 선보인 신학기 가방 라인업은 성인 가방의 미니미 버전으로 세련된 디자인과 실용적인 수납이 특징이다. 전 제품에 카드지갑이 함께 구성되어 있으며, 사이드 포켓에 보냉 안감을 적용해 텀블러 수납이 가능하게 하는 등 디테일을 살렸다. 

또한 초등학교 입학 가방으로 안성맞춤인 버디 미니미 백팩 세트를 선보였다. 보조가방은 어깨 끈 탈부착이 가능해 토트, 크로스 등 다양한 스타일로 착용할 수 있는 것이 포인트다.

MLB키즈의 신학기 책가방은 코로나19로 마스크가 필수인 요즘 시대에 맞춰 모든 가방에 항균 안감을 사용한 마스크 포켓을 내장했고, 리플렉티브(반사) 효과와 자석 버클로 아이들의 안전성과 편리성을 높였으며, 미니 지갑 및 파우치가 세트로 구성돼 실용성까지 챙겼다. 

특히 메가 리플렉시브 백팩은 낮에는 로고가 그라데이션 포인트를, 밤에는 빛을 받으면 반사해 안전을 확보해준다. 깔끔하면서도 스포티한 디자인은 물론 마스크 포켓, 보냉 포켓, 미니 파우치와 더불어 넉넉한 수납공간으로 소지품 수납까지 신경 썼다.

네파 키즈 관계자는 “최근 책가방 신제품은 라이프스타일에 밀접하게 접근해 아이의 삶 속에서 편하고 실용적인 파트너의 역할을 해주는 아이템으로 진화했다”며 “아이들이 필요로 하는 디테일한 부분까지 챙겨 완성된 책가방을 메고 하루 빨리 설렘 가득한 얼굴로 등교해 친구들 그리고 선생님과 즐거운 학교생활을 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
포스코 김상균실장 등 8人 철강유공자 훈장·표창 [산업경제뉴스 강민구 기자] 철의날을 맞아 포스코 김상균 강건재마케팅실장 등 8명이 동탑산업훈장, 장관표창, 철강 기술상을 수상했다. 한국철강협회(회장 최정우)는 제22회 철의날을 맞아, 지난 9일 철강산업 발전에 기여한 2021년 철강유공자 포상식을 개최했다. 이날 동탑산업훈장을 받은 김상균 강건재마케팅실장은 강건재 신수요를 개발하고 중소기업과의 동반성장 비즈니스 모델 구축에 크게 기여했다. 국내 철강업계 최초로 건설강재 통합브랜드인 이노빌트를 성공적으로 런칭했으며, 중소기업과 개방형 강건재 상생플랫폼을 구축해 강건재 산업 생태계 강건화를 이끌었다. 또한 건축시장의 미래를 선도할 친환경•안전 건축공법인 모듈러 건축기술의 저변 확대와 태양광 발전 프로젝트에 최적화된 장수명•고효율 포스맥 제품 이용 기술 솔루션 개발에 기여했다. 이와 함께 정훤우 광양 도금부장과 김진형 포항 전기강판부장, 배동석 포스코명장(광양 제선부)은 철강기술 개발에 기여한 공로로, 이재헌 에너지소재판매그룹장은 급변하는 시장 속에서 신수요를 개발한 공로로, 박영찬 동반성장그룹장은 중소기업에 저금리 대출을 지원하는 철강상생협력펀드를 운영한 공로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표창을 각각 받았다. 철강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