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4 (금)

  • 구름많음동두천 26.3℃
  • 흐림강릉 31.2℃
  • 흐림서울 26.7℃
  • 구름많음대전 28.8℃
  • 맑음대구 30.9℃
  • 맑음울산 30.0℃
  • 구름많음광주 28.0℃
  • 구름조금부산 28.2℃
  • 구름많음고창 29.0℃
  • 맑음제주 33.8℃
  • 구름많음강화 25.9℃
  • 구름많음보은 27.5℃
  • 구름조금금산 28.9℃
  • 구름많음강진군 28.7℃
  • 맑음경주시 31.1℃
  • 구름조금거제 27.1℃
기상청 제공

ESG 기업공헌활동

CJ프레시웨이 협력사 동반성장 프로그램 '성과'

9개월간 16개사 대상 '품질관리 마스터 과정' 수료식 가져
“품질관리 마스터과정 통해 품질 클레임 전년비 48% 감소”


[산업경제뉴스 민혜정 기자] CJ그룹의 식자재 유통 및 단체급식 전문기업 CJ프레시웨이가 중소 식품제조 협력사에 대한 품질관리 교육을 통한 동반성장에 앞장선 결과, 주목할 만한 성과를 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5일 CJ프레시웨이(대표 문종석)가 서울 본사에서 올해 3월부터 9개월간 협력사 16개를 대상으로 실시된 '품질관리 마스터 과정'의 수료식을 진행하면서, 이 과정을 통해 품질 클레임 발생 건수를 전년대비 48%까지 낮췄다고 밝힌 것. 

'품질관리 마스터과정'은 CJ프레시웨이의 공유가치창출, CSV(Creating Shared Value) 활동의 일환으로 식품 제조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위해 요소를 사전에 예방하고 체계적인 품질 관리 프로세스를 자체적으로 구축하는데 도움을 주기 위해 마련된 프로그램이다.  

이를 통해 협력사는 제조 상품에 대한 품질 경쟁력을 한 단계 끌어올리고 CJ프레시웨이는 자체브랜드(PB) 제품에 대한 안전성을 확보하는 Win-Win 구조를 구축할 수 있다. 

실제로 이번 과정에 참여한 협력사는 지난 3월 이론 및 실습 교육을 거쳐 자체적으로 수립한 월별 현장개선과제 수행했으며, CJ프레시웨이의 식품안전전문가인 오디터와의 1대1 개선활동을 통해 품질 클레임 발생 건수를 전년대비 48%까지 낮춘 것으로 알려졌다. 

CJ프레시웨이는 마스터 과정에 참여한 협력사 가운데 올해 단 한 건의 품질 클레임도 발생하지 않은 (주)녹선과 현장개선 과제를 모두 수행한 싱그람 주식회사 등 2개 업체를 우수 협력사로 선정했으며, 이 두 개 업체를 포함해 15개 협력사에는 마스터 인증서를 수여했다. 

CJ프레시웨이 식품안전센터 관계자는 "이번 과정을 통해 제조 협력사 품질 향상 뿐만 아니라 협력사에 원재료를 공급하는 회사도 함께 공정이 개선되는 선순환이 이뤄진 점을 고무적으로 보고 있다"며 “앞으로도 협력업체와 서로 상생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전개해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먹거리 문화 조성에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CJ프레시웨이는 지난 2015년부터 매년 4회에 걸쳐 중소 협력사를 대상으로 ‘상생협력 아카데미’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 이외에도 미생물 분석교육, 식품안전 정책설명회 등 협력사의 식품안전 역량을 높이기 위한 다양한 교육 과정을 정기적으로 제공하고 있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
이재용 부회장, '코로나 시대의 워킹맘' 목소리 경청 [산업경제뉴스 강민구 기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은 6일 삼성전자 수원사업장을 찾아 육아를 병행하고 있는 여성 임직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이 자리는 코로나19로 인해 어린이집과 유치원, 학교 등이 정상적으로 운영되지 않아 어려움이 커진 '워킹맘'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듣기 위해 마련했다. 이재용 부회장은 간담회에 참석한 임직원들로부터 ▲코로나19 이후 직장 및 가정 생활 변화 ▲직장 안팎에서 여성으로서 겪는 어려움 등을 경청하고 ▲일과 삶의 균형 ▲남성 임직원들의 육아 분담 활성화 ▲여성 리더십 계발 방안 등에 대해 자유롭게 의견을 나눴다. 이재용 부회장은 이 자리에서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는 산업은 물론 직장 생활, 가정 생활에도 큰 변화가 예상된다. 특히 코로나로 인해 일과 육아를 병행하는 여성들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다. 차제에 기존의 잘못된 제도와 관행은 물론 시대에 뒤떨어진 인식을 바꾸자. 잘못된 것, 미흡한 것, 부족한 것을 과감히 고치자"고 말했다. 이 부회장은 이어 "유능한 여성 인재가 능력을 충분히 발휘해 차세대 리더로 성장하고, 롤모델이 될 수 있는 조직문화를 함께 만들어 가자"며 여성 인재 확보와 육성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삼성은 임직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