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4 (금)

  • 맑음동두천 -10.9℃
  • 맑음강릉 -5.9℃
  • 맑음서울 -9.5℃
  • 맑음대전 -8.5℃
  • 맑음대구 -5.8℃
  • 맑음울산 -5.9℃
  • 맑음광주 -2.8℃
  • 맑음부산 -3.8℃
  • 흐림고창 -4.9℃
  • 흐림제주 3.6℃
  • 맑음강화 -6.9℃
  • 맑음보은 -9.5℃
  • 맑음금산 -9.2℃
  • 구름많음강진군 -1.5℃
  • 맑음경주시 -5.6℃
  • 맑음거제 -2.4℃
기상청 제공

유청 단백질, 저항성운동 효과 및 간 지방함량 개선 도움

매일헬스뉴트리션-부산대, '유청 단백질‘ 관련 연구결과 발표
“유청 단백질 보충시 근육량, 제지방량, 간 지방함량 개선 증가”

[산업경제뉴스 민경종 기자] ‘유청 단백질’을 섭취하면 근력향상을 위한 저항성 운동의 효과가 향상될 뿐 아니라 간 지방함량 개선에도 도움이 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매일헬스뉴트리션(대표 김환석) 사코페니아연구소가 근감소 예방의 중요성을 확인하기 위해 부산대 스포츠과학부 박정준 교수 연구팀과 진행한 '유청 단백질 섭취와 저항운동의 상관관계'에 대한 연구결과를 지난달 28일 2021년 한국식품영양과학회 정기학술대회에서 발표한 것. 

이번 연구는 20대 초반 건강한 성인 남성을 대상으로 운동 및 식이조절을 병행하면서 분리 유청 단백질을 섭취했을 때 근육량 및 힘, 기능 등 근육 건강과 관련된 지표에 얼마나 영향을 주는지 알아보기 위해 진행되었다. 


연구진은 35명의 20대 건강한 비흡연, 비음주 남성을 분리 유청 단백질 보충제 섭취그룹(하루 60g)과 위약(탄수화물) 보충제 섭취그룹(하루 60g)으로 나눠, 

모든 피험자에게 휴식기 대사율 및 신체 활동량에 맞게 조정된 개별 식단을 제공하고 전문 트레이너의 지도 아래 4주 동안 하루 50분씩 주 6회 저항운동을 수행한 결과,  

철저한 식이통제를 유지하면서 4주 동안 분리 유청 단백질을 섭취하면 저항운동이 근육량, 제지방량, 근육기능, 간 지방함량 및 지방대사의 개선에 미치는 효과를 증가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는 것. 

즉, 4주 후 두 그룹 간에 골격근량과 제지방량, 어깨 근육기능 측면에서 유의미한 차이를 보였는데, 유청 단백질 섭취 그룹의 골격근량과 제지방량은 증가한 데 비해, 위약 보충제 섭취그룹은 감소했다는 설명이다. 

또한 어깨 근육기능에 있어서는 두 그룹 모두 개선되었지만 분리 유청 단백질 섭취그룹은 약 12.9% 기능이 강화되었고, 위약 보충제 섭취그룹은 약 3.6% 강화됐다. 

근력 강화뿐 아니라 간 지방함량 변화에도 큰 차이를 보였는데, 2주 후 분리 유청 단백질 섭취그룹의 간 지방함량이 약 27% 감소한 데 비해, 위약 보충제 섭취그룹은 약 9.6% 감소하는 데 그쳤다고 덧붙였다. 

박석준 연구소장은 "빠른 소화와 골격근 단백질 합성 촉진에 필요한 필수아미노산 함량이 높은 유청 단백질은 저항운동 시 섭취하면 근육량과 근력 증가에 도움이 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며 ”특히 이번 연구는 참가자들의 식단을 철저히 조절함으로써 그동안 유의미한 실제 연구데이터 수집이 어려웠던 유청 단백질 보충제의 효과를 조사했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고 말했다. 

이어서 그는 "또한 이번 연구를 통해 분리 유청 단백질을 섭취하면 근력향상을 위한 저항성 운동의 효과가 향상될 뿐 아니라 짧은 기간동안 간 지방함량을 개선시키는 것으로 나타나 이 분야에 대한 추가 연구가 요구된다"고 덧붙였다. 

한편, 매일유업은 최근 건강관리 브랜드 ‘셀렉스’의 성장에 힘입어 건강기능식품 사업부를 분할해 ‘매일헬스뉴트리션’ 법인을 설립했다. 

매일헬스뉴트리션 내 R&D를 담당할 사코페니아연구소는 앞으로도 근감소 예방을 위한 다양한 영양소를 이용한 영양설계 뿐만 아니라, 천연물 원료 등을 이용한 기능성 소재를 개발해 제품 개발에 적용할 예정이다. 

나아가 지역사회 고령자를 대상으로 진행하는 영양공급 중재연구 등 근감소예방 관련 다양한 연구에 참여해 근감소 예방 관련 연구에 선두주자로 자리매김한다는 복안이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