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6 (토)

  • 맑음동두천 16.3℃
  • 구름조금강릉 15.7℃
  • 맑음서울 19.7℃
  • 박무대전 20.9℃
  • 흐림대구 18.9℃
  • 흐림울산 18.2℃
  • 박무광주 20.7℃
  • 박무부산 17.8℃
  • 흐림고창 19.4℃
  • 박무제주 19.8℃
  • 맑음강화 15.7℃
  • 흐림보은 17.6℃
  • 흐림금산 19.7℃
  • 흐림강진군 20.3℃
  • 흐림경주시 19.0℃
  • 흐림거제 18.4℃
기상청 제공

CJ프레시웨이, 美 소시지기업 ‘쟌슨빌’과 맞손..기대치는?

급식유통 및 외식 통해 국내 B2B 채널 독점 공급 계약 체결
“향후 글로벌 브랜드와 협업을 강화해 고품질 상품 선보일 것”


[산업경제뉴스 민혜정 기자] CJ그룹 식자재 유통 및 단체급식 전문 기업 CJ프레시웨이(대표 문종석)가 미국 최대 소시지 전문 기업 ‘쟌슨빌(Johnsonville)’과 최근 B2B(기업 간 거래) 독점 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계약 체결로 CJ프레시웨이는 쟌슨빌의 소시지, 핫도그 등 총 19개 품목을 급식유통 및 쟌슨빌 부대찌개 가맹점 등 다양한 B2B 유통망을 통해 독점 공급할 계획이다. 

쟌슨빌은 1945년 미국 위스콘신에서 설립돼, 현재 전 세계 40개국에 진출한 글로벌 브랜드다. 

특히 동물복지 시스템으로 건강하게 키운 100% 생 돼지고기로 프리미엄급 소시지를 생산중인데, 돈육을 갈지 않고 통으로 썰어내 단백질을 그대로 보존하여 풍부한 육즙을 자랑한다. 또한 위생 안전을 위해 초고압 살균처리(HPP, High Pressure Processing)를 하고 있다.

CJ프레시웨이 관계자는 “국내 수입 소시지 시장에서 점유율 1위를 기록할 정도로 인기가 높은 쟌슨빌 상품을 B2B 시장에 단독으로 선보일 계획”이며 “앞으로도 글로벌 식품 브랜드와의 협업을 통해 고품질 상품을 합리적 가격에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
권오갑 현대중공업 회장, 현대오일뱅크 현장 방문 [산업경제뉴스 박진경 기자] 권오갑 현대중공업지주 회장이 현대오일뱅크 대산공장 정기보수 마무리 현장을 찾아 안전경영 의지를 다시 한번 밝혔다. 권오갑 회장은 27일(수) 현대오일뱅크가 지난 4월부터 실시 중인 정기대보수 현장을 전격 방문해 안전은 경영의 최우선 가치임을 강조하며 무재해 속에 정기보수를 끝마친 현장 근로자들을 격려했다. 권 회장은 “저유가, 코로나19 등으로 어느 때보다 어려움이 컸던 정기보수를 크고 작은 안전사고 없이 성공적으로 마무리해 줘 감사하다”며 “지난 2013년부터 이어지고 있는 대산공장의 무재해 기록이 앞으로도 계속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권 회장은 이어 ”안전경영에 있어서는 회사의 노력이 무엇보다 중요하지만 그와 함께 현장에서 일하는 근로자들의 의지와 각오도 중요한 것이 사실”이라며 “안정적인 노사관계를 통해 노사가 한마음이 되어 안전경영이 실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달라”고 주문했다. 권 회장은 지난 25일 최근 현대중공업에서 발생한 중대재해 사건에 대해 사과하고 현대중공업 그룹 전반에 걸친 안전경영 의지를 밝힌 바 있다. 한편 현대오일뱅크는 한 달여의 대산공장 정기보수를 마치고 27일부터 본격 시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