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8 (금)

  • 구름많음동두천 ℃
  • 구름많음강릉 26.0℃
  • 서울 20.0℃
  • 흐림대전 21.7℃
  • 박무대구 23.1℃
  • 흐림울산 22.7℃
  • 흐림광주 21.7℃
  • 흐림부산 21.8℃
  • 흐림고창 22.5℃
  • 흐림제주 22.7℃
  • 흐림강화 18.9℃
  • 흐림보은 20.6℃
  • 구름많음금산 22.4℃
  • 흐림강진군 22.0℃
  • 흐림경주시 23.0℃
  • 흐림거제 21.0℃
기상청 제공

롯데제과, 100% 판매 UP ‘퀘이커’ 16번째 제품 면면은?

퀘이커 1~4월 전년비 100% 매출 신장, 작년부터 폭발적 성장세 이어가
소비자 입맛에 맞춘 ‘믹스-업’ 2종 선보여..제품 라인업 16종으로 확대

[산업경제뉴스 민경종 기자] 롯데제과(대표 민명기)가 최근 판매가 급증하고 있는 오트밀 브랜드 ‘퀘이커’의 16번째 신제품으로 ‘믹스-업(Mix-Up)’을 내놨다. 

‘믹스-업’은 식이섬유가 풍부해 든든함이 오래가는 오트밀과 각종 씨앗류로 고소한 맛과 바삭한 식감을 더한 그래놀라가 함께 들어있다. 여기에 단백질로 가득 채운 프로틴볼까지 섞여 있어 먹었을 때 입안 한가득 풍성한 맛과 식감을 느낄 수 있다. 


딸기맛과 초코맛 2종으로 우유나 두유 등에 말아 먹는 씨리얼 형태로 출시됐다. 이중 딸기맛은 딸기 과즙 분말과 건조 딸기 칩 등이 들어있어 달콤 상큼한 맛이 특징이고, 초코맛은 코코아 분말이 듬뿍 들어있어 진한 초콜릿 맛을 즐길 수 있다. 

이번 제품 또한 다른 퀘이커 제품들과 마찬가지로 한국 소비자들의 입맛을 고려하여 독자적으로 개발된 제품이며 권장소비자가격은 9000원(350g)이다. 

한편, 롯데제과는 2018년 글로벌 1위 오트밀 브랜드 퀘이커를 국내에 들여와 생산, 판매하고 있는데, 국내에 생소했던 오트밀이 서서히 알려지기 시작하면서 퀘이커의 인기도 점차 높아졌고 작년에는 약 120억 원의 판매고를 올리며 전년 대비 약 180% 신장했다. 

올해도 1~4월 판매액은 약 60억 원으로 전년비 100% 높은 매출액을 기록할 정도로 큰 인기를 끌고 있다는 것이 롯데제과 측 전언으로, 

국내 트렌드에 맞게 독자 개발된 한국형 제품이라는 점과 주요 판매채널을 온라인으로 변경하며 공격적인 마케팅 전략을 펼쳤던 것이 주효했다는 분석이다. 

나아가 롯데제과는 앞으로도 국내 소비자 입맛에 맞춰 다양한 제품을 개발해 선보이고 적극적인 마케팅을 통해 성장하고 있는 오트밀 시장을 가속화해 나간다는 복안이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
포스코 김상균실장 등 8人 철강유공자 훈장·표창 [산업경제뉴스 강민구 기자] 철의날을 맞아 포스코 김상균 강건재마케팅실장 등 8명이 동탑산업훈장, 장관표창, 철강 기술상을 수상했다. 한국철강협회(회장 최정우)는 제22회 철의날을 맞아, 지난 9일 철강산업 발전에 기여한 2021년 철강유공자 포상식을 개최했다. 이날 동탑산업훈장을 받은 김상균 강건재마케팅실장은 강건재 신수요를 개발하고 중소기업과의 동반성장 비즈니스 모델 구축에 크게 기여했다. 국내 철강업계 최초로 건설강재 통합브랜드인 이노빌트를 성공적으로 런칭했으며, 중소기업과 개방형 강건재 상생플랫폼을 구축해 강건재 산업 생태계 강건화를 이끌었다. 또한 건축시장의 미래를 선도할 친환경•안전 건축공법인 모듈러 건축기술의 저변 확대와 태양광 발전 프로젝트에 최적화된 장수명•고효율 포스맥 제품 이용 기술 솔루션 개발에 기여했다. 이와 함께 정훤우 광양 도금부장과 김진형 포항 전기강판부장, 배동석 포스코명장(광양 제선부)은 철강기술 개발에 기여한 공로로, 이재헌 에너지소재판매그룹장은 급변하는 시장 속에서 신수요를 개발한 공로로, 박영찬 동반성장그룹장은 중소기업에 저금리 대출을 지원하는 철강상생협력펀드를 운영한 공로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표창을 각각 받았다. 철강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