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03 (금)

  • 맑음동두천 26.7℃
  • 맑음강릉 20.8℃
  • 맑음서울 25.6℃
  • 맑음대전 28.1℃
  • 맑음대구 27.3℃
  • 맑음울산 21.9℃
  • 맑음광주 27.8℃
  • 맑음부산 21.6℃
  • 맑음고창 26.0℃
  • 맑음제주 21.9℃
  • 맑음강화 19.3℃
  • 맑음보은 27.6℃
  • 맑음금산 26.9℃
  • 맑음강진군 27.2℃
  • 맑음경주시 25.5℃
  • 맑음거제 25.3℃
기상청 제공

대한항공, 6월부터 국내선 평균운임 7%↑

프레스티지석 6만원, 이코노미플러스석 1만5천원 추가

[산업경제뉴스 김명인 기자] 대한항공이 내달 1일부터 국내선 평균운임을 7% 인상한다.

 

대한항공은 3일, 계속되는 영업환경 악화로 지난 2012년 7월 국내선 운임 인상 이후 7년만에 불가피, 국내선 운임을 인상한다고 밝혔다.

 

프레스티지석은 인상된 일반석 요금에서 4% 인상된 6만원 추가, 이코노미플러스석 역시 인상된 일반석 운임에 6%인 1만5천원이 추가된다.

 

다만, 이번에 김포/부산/대구/광주/청주 등 제주 간선노선의 경우 주중ㆍ주말 운임을 선호시간과 일반시간으로 구분, 일반시간 운임은 인상 전 요금으로 동결한다.


김포 ~ 제주노선 일반석의 경우, 기존 주중요금 8만2천원에서 일반시간은 동결, 선호시간은 8만6천원으로 4천원 인상된다.


프레스티지석의 경우도 일반시간은 기존 주중요금 14만2천원으로 동결, 선호시간은 14만6천원으로 4천원 인상된다. 이코노미플러스석 역시 선호시간은 4천원 인상된 10만1천원이 적용된다.

 

선호시간은 내륙발 제주행의 경우, 오후 3시 이전 출발, 제주발 내륙행은 오후 12시 이후 출발편에 적용된다. 

 

운임 인상 관련 자세한 내용은 대한항공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