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28 (일)

  • 흐림동두천 9.1℃
  • 흐림강릉 13.7℃
  • 흐림서울 11.5℃
  • 흐림대전 11.5℃
  • 흐림대구 10.5℃
  • 흐림울산 9.0℃
  • 흐림광주 10.5℃
  • 흐림부산 10.9℃
  • 흐림고창 10.2℃
  • 구름많음제주 13.0℃
  • 맑음강화 11.8℃
  • 흐림보은 9.5℃
  • 흐림금산 10.6℃
  • 구름많음강진군 6.6℃
  • 흐림경주시 8.1℃
  • 흐림거제 9.1℃
기상청 제공

ESG 기업공헌활동

현대오일뱅크, 김해 화재 우즈벡 동포에 수술비 전달

화재에서 목숨건진 두 아이의 수술비 지원



[산업경제뉴스 박진경 기자]  현대오일뱅크 1%나눔재단(이사장 남익현)이 지난 20일 두 명의 어린 목숨을 앗아간 김해시 원룸 화재 사고 피해자인 우즈베키스탄 동포 가족에게 2천만 원을 전달한다고 23일 밝혔다.


부모가 집을 비운 사이 발생한 화재로 남매가 숨지고 이들의 형제와 사촌 역시 위중하다는 안타까운 사연을 접하고 성금을 지원하기로 한 것. 특히 천신만고 끝에 목숨을 건진 두 아이는 수술이 시급한 상황이지만 월 100만 원을 버는 부모가 수천만 원의 수술비를 감당하기 벅찬 형편이다.

현대오일뱅크 1%나눔재단 관계자는 “이번 화재 소식을 접하고 남의 일로 느껴지지 않았고 재단 이사진도 신속히 도울 것을 당부했다”며 지원 계기를 설명했다. 그는 “큰 꿈을 가지고 고국에 돌아온 동포들에게 비극이 일어나 참담한 심정이지만 부디 빨리 완쾌하여 다시 일어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현대오일뱅크는 대기업 최초로 매월 임직원 급여 1%를 재원으로 1%나눔재단을 설립, 소외된 이웃을 위한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저소득층 어르신들에게 점심을 제공하는 ‘1%나눔 진지방’, 소외계층의 동절기 난방을 지원하는 ‘사랑의 난방유’ 등 다양한 사회공헌 사업을 펼치고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