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3 (토)

  • 흐림동두천 23.7℃
  • 흐림강릉 27.3℃
  • 서울 25.4℃
  • 대전 26.0℃
  • 흐림대구 26.3℃
  • 흐림울산 29.4℃
  • 흐림광주 30.0℃
  • 흐림부산 30.4℃
  • 흐림고창 28.0℃
  • 구름많음제주 33.8℃
  • 흐림강화 24.1℃
  • 흐림보은 25.0℃
  • 흐림금산 26.4℃
  • 흐림강진군 31.0℃
  • 흐림경주시 27.4℃
  • 구름많음거제 29.3℃
기상청 제공

ESG 기업공헌활동

동국제강 안전시설 투자 220억원↑...안전 사각지대 '0'

안전보건예산 142% 확대...스마트 안전관리 도입

[산업경제뉴스 박진경 기자]  동국제강이 안전보건 부분의 투자를 대규모 확대하고, 안전보건경영을 강화한다.

동국제강은 2022년 안전보건 투자 규모를 401억원으로 지난해보다 235억원, 142% 늘렸다. 시설·인력·관리감독·외부평가·용품 등 안전보건 관련 모든 영역의 예산을 확대한다. 안전보건 관리자를 지난해 86명에서 올해 98명으로 늘렸고, 지속적으로 채용을 늘릴 예정이다. 특히 안전보건 시설 투자에 전체 예산 59%를 할애한 237억원을 투입할 계획이다. 시설 투자는 전년대비 220억원 증액한 규모다.

동국제강 안전보건 투자 계획
 

이에 따라 경영책임자인 김연극 사장이 주관, 위험차단시스템(I.L.S.) TF를 구성하고 기존 각 사업장별로 운영되던 시스템을 전사 기준으로 통합, 고도화할 계획이다. I.L.S.는 수리나 정비 시 설비 가동 에너지원에 대한 차단·격리·잠금 실현을 통해 재해 원인을 근본적으로 제거하는 체계다.

협력사 안전보건 경영 강화를 위한 지원도 확대한다. 동국제강은 올해 모든 협력사의 안전보건경영시스템(KOSHA MS) 인증을 추진한다. 협력사와 월 2회 안전 협의체를 운영하고 있으며, 올해 안에 전 협력사가 KOSHA MS를 인증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한다.

동국제강은 공장 전반에 스마트 안전 시스템을 도입해 실효적인 ‘안전 사각지대 제로화’를 실천할 계획이다.

 

우선 현장 실시간 모니터링 체계를 확충한다. 이동형 CCTV를 확대 운영해 실시간으로 안전 현황을 모니터링한다. 이동형 CCTV는 PC, 스마트폰과 연동돼 위험 행동이나 상황 발생 시 중앙관제센터로 정보가 즉시 전달된다.

작업 이동간 사고 발생을 방지한다. 공장 내부 지게차, 차량 등 중장비에 AI카메라, 어라운드뷰 카메라, 속도제한장치, 시동 연동 안전벨트를 설치한다. 스마트밴드도 활용한다. 동국제강은 블루투스 기반 스마트밴드 모니터링 시스템인 ‘D-Blu’ 시스템을 개발, 올해 이를 부산과 인천 공장 등의 현장에 확대 적용할 계획이다. ‘D-Blu’ 시스템은 위치 기반 시스템을 통해 현장 근로자의 심박수와 체온, 움직임 여부 등이 실시간으로 중앙관제시스템에 전달되며, 위험 상황 발생 시 긴급 알람을 송출한다.

동국제강은 안전보건 경영 비전인 ‘일하는 모든 사람들의 안전과 건강을 지키는 기업’으로 거듭나기 위해 올해를 원년으로 삼아 회사의 자원을 집중할 방침이다. 


 

■ 동국제강 안전보건 강화 방안

1) 안전보건 투자 확대
- 안전보건 예산 : 401억원(전년비 142% 증가)
- 안전시설 투자 : 237억원(220억원 증액)

2) I.L.S.(Isolation Locking System, 위험 차단 시스템) 재정립
- 경영책임자 주관 I.L.S TF
- 사업장별 I.L.S. 운영(현재) à 전사 기준 통합 및 재정립, 설비 개선 및 투자

3) 협력사 안전보건 경영 시스템(KOSHA MS) 지원
- 안전보건경영시스템 전 협력사 인증 지원(2022년 완료 목표)
- 협력사 KOSA MS 협의체 운영(월 2회)
- 협력사 안전 보건 관리 대행 의무화

4) 스마트 안전관리 시스템 강화 : “안전 사각 지대 제로화”

4-1) 현장 관리 강화 : 위험 상시 모니터링
- 안전관리 이동형 CCTV 도입 및 운영
- 안전 모니터링실(CCTV실) 운영
- 블루투스 스마트밴드 연동 안전 알림 시스템(D-Blu)

4-2) 중장비 스마트 안전장치 설치
- 사람 인식 AI카메라, 어라운드뷰 기능 탑재
- 속도제한장치 및 시동연동 안전벨트 의무화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
DL건설 신입사원 90여명 채용...'황금명함 등 환영키트' 증정 [산업경제뉴스 강민구 기자] DL건설은 올해 약 90명 규모의 정규직 신입사원을 채용했다고 11일 밝혔다. 올해 신입사원 채용은 총 2회에 걸쳐 진행된 바 있다. 우선 지난 3월에 진행된 공개채용은 인턴십 형태로 전개됐다. DL건설은 △건축 △설비 △전기 △토목 △안전 △관리 등의 분야에서 총 51명의 신입사원을 선발했다. 이후 이달 1일부터 추가 공개채용을 통해 총 35명의 신입사원을 채용했으며 이들은 오는 16일부터 △건축 △설비 △전기 △안전 등의 분야에서 근무할 예정이다. 올해 신입사원 채용은 하반기 예정된 대규모 신규 현장 착공에 따른 소요 인원을 조기에 확보하고자 마련됐다는 게 DL건설 측의 설명이다. DL건설 관계자는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수주에 맞춰, 향후 대폭 증가할 현장 인력 수요에 대응하고자 신규 인력의 확대를 진행하고 있다”며 “이러한 계획에 발맞춰 장기적으로 당사와 함께 성장할 인재들의 역할이 중요한 시점이기에, 적극적으로 채용에 나섰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이번 채용이 회사의 성장을 이끌고, 나아가 사회적으로 고용 창출에 기여하는 마중물이 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특히 이번 채용을 통해 DL건설은 보다 유연한 기업문화를 조성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