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01 (일)

  • 구름많음동두천 24.2℃
  • 맑음강릉 27.8℃
  • 흐림서울 27.3℃
  • 구름많음대전 26.1℃
  • 구름조금대구 26.2℃
  • 흐림울산 25.5℃
  • 흐림광주 26.9℃
  • 구름조금부산 26.9℃
  • 구름많음고창 24.8℃
  • 구름많음제주 26.3℃
  • 구름조금강화 25.2℃
  • 구름조금보은 23.8℃
  • 구름조금금산 24.0℃
  • 구름조금강진군 26.8℃
  • 흐림경주시 24.8℃
  • 맑음거제 25.6℃
기상청 제공

ESG 기업공헌활동

CJ프레시웨이 단체급식 분야 친환경 경영 접근법 '눈길'

‘그린 저니’ 캠페인 진행..식자재 배송 횟수 줄여 탄소 배출 절감에 기여
단체급식 탄소배출 저감 및 어린이집 음식 폐기물 처리 장치 설치..교육도

[산업경제뉴스 민경종 기자] CJ그룹의 식자재 유통 및 단체급식 전문기업 CJ프레시웨이가 이달에도 ESG 활동의 한 축인 친환경 경영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지난 8일 올해부터 단체급식사업과 연계된 분야에서 탄소배출 저감을 목표로 하는 ‘그린 저니(Green Journey)’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밝힌 데 이어 13일에는 서울지역 어린이집을 대상으로 음식폐기물 처리 장치를 설치해주고 관련 교육을 실시하기로 한 것.

이는 국내 단체 급식분야를 선도하고 있는 기업으로서 그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는 의지의 표명이 아니겠느냐는 평가가 나온다.  


이를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먼저 그린 저니 캠페인은 단체급식과 카페 점포의 탄소배출 및 폐기물을 저감하는 환경보호 활동으로 ▲식자재 배송 효율화 ▲저탄소 및 비건 메뉴 운영 ▲일회용품 사용 절감 ▲잔반량 감축 등이 주요 내용이다. 

캠페인의 첫걸음은 탄소발자국 줄이기를 위한 식자재 배송 효율화다. 단체급식 점포의 식자재 배송 횟수를 최적화하여 유통 과정에서 발생하는 탄소배출량을 줄이는 방식으로, 운영 규모 및 식자재 저장 공간 등 조건을 충족한 점포가 참여 대상이다. 

지난 6월 한 달간 단체급식 점포 38곳의 식자재 배송 횟수 최적화를 통해, 배송 거리를 이전 보다 1,553km를 줄이며 540kg의 이산화탄소 배출을 감축하는 성과를 얻었다. 이는 30년산 소나무 약 82그루가 1년 동안 흡수하는 탄소량과 맞먹는다는 것이 CJ프레시웨이 측 전언이다. 

나아가 CJ프레시웨이는 육류, 유제품을 사용하지 않는 저탄소 및 비건 메뉴를 개발해 단체급식과 카페 점포에서 판매를 확대하는 한편, 일회용품 사용과 잔반량을 줄이는 폐기물 저감 활동에도 노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이어 지난 13일에는 서울시국공립어린이집연합회(회장 김성희, 이하 서국연) 소속 어린이집을 대상으로 친환경 음식물 배출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CJ프레시웨이는 식약처 인증을 획득한 프리미엄 친환경 음식물 처리기를 서국연 소속 어린이집에 설치해 어린이집의 친환경적인 음식물 배출을 돕겠다는 복안이다. CJ프레시웨이와 서국연은 지난해 9월 상호 교류 및 협력에 관한 업무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아울러 어린이집을 이용하는 원생들을 대상으로 ▲음식물 분리수거 구분 방법 ▲잔반 발생량을 줄이는 방법 등 음식물 줄이기와 관련한 교육 프로그램도 운영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어린이집에 안전, 위생, 친환경 식자재 공급뿐만 아니라 음식물 처리기 설치를 통해 더욱 위생적인 주방환경 조성에 기여함은 물론, 어린이집 원아들에게 다양한 교육 컨텐츠를 제공함으로써 올바른 급식문화 조성에 한층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CJ프레시웨이 관계자는 “건강한 식문화를 만드는 기업으로서 앞으로도 사업과 연계된 환경보호 활동을 적극 실천하며 ESG 경영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