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6 (월)

  • 구름많음동두천 29.7℃
  • 구름조금강릉 29.6℃
  • 구름많음서울 31.4℃
  • 구름조금대전 31.0℃
  • 구름많음대구 30.8℃
  • 구름조금울산 27.6℃
  • 구름조금광주 29.4℃
  • 구름조금부산 27.2℃
  • 구름조금고창 29.7℃
  • 흐림제주 27.0℃
  • 구름많음강화 28.2℃
  • 맑음보은 29.9℃
  • 구름조금금산 29.8℃
  • 구름많음강진군 25.8℃
  • 맑음경주시 29.7℃
  • 구름많음거제 26.6℃
기상청 제공

ESG 기업공헌활동

기업은행의 공존‥근로자 가족에 장학금 13억원 전달

중소기업 근로자 가족 578명 혜택
대학생 자녀들이 초중고 학생 멘토

 

[산업경제뉴스 김명인 기자] IBK기업은행이 사회와의 공존에 발 벗고 나섰다.

 

기업은행은 26일 중소기업 근로자 가족 578명에게 장학금 13억원 전달했다고 밝혔다.

 

장학금 대상은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학습의지가 우수한 중소기업 근로자의 대학생, 고등학생 자녀들이다.

장학생으로 선발된 360명의 대학생들은 ‘IBK 청년희망 멘토링’에도 참여할 예정이다.

 

이 멘토링은 중기 근로자 대학생 자녀들이 중소기업 근로자 초중고 학생 자녀들의 멘토가 돼 학습지도· 문화체험· 진로탐색 등 자신들의 지식과 경험을 공유하는 재능기부 활동이다.


기업은행은 대학생 멘토들에게 신입행원들을 멘토로 하는 취업 멘토링도 지원한다.


기업은행은 지난 2006년부터 지금까지 중소기업 근로자 가족 8200여명에게 136억원의 장학금을, 희귀· 난치성 질환을 않고 있는 가족 2400여명에게는 106억원의 치료비를 지원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중기 근로자와 가족에게 도움을 주는 사회공헌활동과 ‘나눔의 선순환’을 실천할 수 있는 다양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펼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롯데제과, ‘2019 레드닷 어워드’ 수상작과 배경은? [산업경제뉴스 민혜정 기자] 롯데제과(대표 민명기)가 빼빼로 캐릭터(빼빼로 프렌즈)를 활용한 기획 제품 패키지로 ‘2019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에서 브랜드&커뮤니케이션 디자인부문 본상을 수상했다. 20일 롯데제과에 따르면 빼빼로 프렌즈는 초코, 아몬드, 화이트 빼빼로 등 각 제품의 특성에 맞게 성격과 스토리를 담아 의인화한 캐릭터다. 이 캐릭터들을 활용하여 축제 분위기를 연출하며 생일 케이크, 폴라로이드 사진 등의 아기자기한 이미지 요소들을 제품 패키지에 적용했다. 이모티콘 사용이 늘고 캐릭터 산업이 성장하는 등 요즘 디지털 세대들의 소비 트렌드에 맞춰, 과자 디자인에도 캐릭터로 스토리를 담아 개성 있게 표현해 낸 것이 국제 디자인 상 수상의 결과로 이어진 것으로 보인다. 롯데제과는 작년부터 디자인 담당 부서를 디자인 센터로 승격시키고 전문 인력을 확대하는 등 디자인 역량 강화에 집중하고 있는데 이러한 노력들이 주효, 4년 연속 국제 디자인상 수상이라는 결과로 이어진 것으로 회사 측은 분석하고 있다. 특히 2014년 이래 6년간 국제 디자인 어워드에서 수상한 횟수만 11차례로 이 기간 제과 기업 중에서는 최다 수상 기업으로 전해진다. 앞으로도 롯데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