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0 (금)

  • 구름많음동두천 26.4℃
  • 구름많음강릉 28.0℃
  • 구름조금서울 28.2℃
  • 구름많음대전 27.0℃
  • 연무대구 25.3℃
  • 흐림울산 24.9℃
  • 흐림광주 24.8℃
  • 흐림부산 22.8℃
  • 흐림고창 24.3℃
  • 흐림제주 26.5℃
  • 맑음강화 26.6℃
  • 구름조금보은 26.1℃
  • 흐림금산 26.5℃
  • 흐림강진군 23.9℃
  • 흐림경주시 27.0℃
  • 흐림거제 22.6℃
기상청 제공

Research & Review

SK이노베이션, 1년 반만에 적자 탈출 "윤활유·배터리 덕분"

'21.2Q 매출 11.1조, 영업익 5065억, 순이익 4159억 실현

[산업경제뉴스 문성희 기자]  2019년 말부터 계속된 적자에 시달리던 SK이노베이션이 올해 2분기에 드디어 적자를 탈출했다. 2019년 4분기 손실 발생 이후 줄곧 적자만 발생했는데 여섯 분기 즉 1년 반만에 흑자로 돌아섰다.  


SK이노베이션은 4일, 올해 2분기 연결영업실적을 공시했다. 아직 확정되지 않은 잠정실적이지만, 매출은 11조 1196억원, 영업이익은 5065억원, 순이익은 4159억원을 실현했다고 발표했다.


회사는 지난 2019년 4분기에, 영업이익은 1224억원 흑자를 실현했지만 분기순이익은 4800억원 손실이 발생하면서 적자행진의 시작을 알렸다.


그리고 2020년 1분기에는 영업손실 1조7752억원, 순손실 1조5522억원을 실현하면서 시장에 어닝쇼크를 던지기도 했다. 




당시 배럴당 60달러 대였던 국제유가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수요실종으로 30달러까지 하락하면서 보유하고 있던 원유의 재고평가손실이 대규모로 발생한 것이 주요 원인이었다.


이후 유가는 어느정도 회복했지만 정제마진이 연말까지 1달러 아래로 형성되고 5월에는 마이너스 마진 수준으로까지 떨어지면서 회사는 적자 행진에서 벗어나지 못했다.


올해로 들어오면서 유가는 60달러 선을 회복했고, 정제마진도 2.8달러까지 오르자 SK이노베이션은 1분기에 영업이익 5025억원을 실현하면서 1년 동안의 영업손실에서 벗어났다. 하지만 1분기 순이익은 여전히 3681억원 손실을 기록했었다. 




이번 2분기 SK이노베이션은 정유사업부문에서 2331억원, 화학사업에서 1679억원의 영업이익을 실현했다. 과거 호황기때의 실적에는 못미치지만 그럭저럭 회복세를 보이는 모습이다.


특히 눈에 띄는 부문은 윤활유사업부문이다 그동안 분기기준으로 1 천억원을 넘기기 힘들었던 윤활유부문이 2분기에 영업이익 2265억원을 실현했다.    


SK이노베이션 관계자는 "윤활유사업은 정유사 가동률 축소 등 타이트한 기유 수급 상황으로 인해 마진이 큰 폭으로 증가하여 전 분기 대비 894억원 증가했다. 2009년 자회사로 분할 이후 역대 최고 분기 영업이익을 거두며 SK이노베이션의 실적을 윤활유사업이 견인했다"고 설명했다.




특히 눈에 띄는 부문은 배터리사업 부문이다. 배터리사업은 신규 판매물량 확대로 매출액 6302억원을 기록하면서 전년 동기 매출액 3382억원 보다 86%나 증가했다.


올해 1분기 5236억원에 이어 두 분기 연속 5천억원을 돌파했다. 2018년 4분기에 1443억원으로 1천억대를 넘긴 뒤 올해 2분기에 처음으로 6천억원을 넘어섰다. 이에 따라 SK배터리사업은 처음으로 상반기 기준으로 매출 1조원을 돌파했다.


SK이노베이션 관계자는 "배터리사업은, 매출액 증가 및 올해 신규 가동을 시작한 중국 옌청 공장의 조기 안정화 등의 영향으로 영업손실이 전분기 1767억원에서 788억원 개선된 979억원을 기록하며 44.6% 개선됐다. 영업손실은 3분기 만에 1천억대 이하를 기록, 배터리사업의 하반기 실적 개선 가능성을 높여 주고 있다"고 기대했다.


SK이노베이션 김준 총괄 사장은 “SK이노베이션이 2017년부터 시작한 친환경(Green) 중심으로의 딥체인지와 혁신의 성과가 점차 가시화 되고 있다”라며, “배터리와 소재 등 그린 사업을 새 성장축으로 키우는 동시에 기존 사업을 친환경 비즈니스로 전환해 파이낸셜스토리를 완성하기 위한 강력한 실행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SK이노베이션의 2분기 사업부문별 영업이익률을 살펴보면, 석유사업이 3.2%, 화학사업이 7.2%에 그친 반면 윤활유사업은 29.7%의 영업이익률을 실현했으며, 소재사업은 무려 43.2%의 영업이익률을 실현했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