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2 (목)

  • 맑음동두천 25.2℃
  • 구름조금강릉 23.9℃
  • 구름조금서울 26.6℃
  • 맑음대전 24.3℃
  • 구름많음대구 25.3℃
  • 구름많음울산 25.7℃
  • 맑음광주 24.8℃
  • 구름많음부산 26.2℃
  • 맑음고창 24.4℃
  • 구름조금제주 26.9℃
  • 구름많음강화 26.9℃
  • 구름많음보은 21.4℃
  • 구름많음금산 23.0℃
  • 맑음강진군 26.7℃
  • 구름많음경주시 25.3℃
  • 구름많음거제 25.8℃
기상청 제공

빙그레 단지 세탁기 마케팅 美 에피어워드 3관왕 수상

에피어워드, 1968년 미국서 시작된 효과적 마케팅 활동 시상식
지난해 선보인 친환경 마케팅 ‘단지 세탁기’로 3개 부문서 수상

[산업경제뉴스 민경종 기자] 빙그레 바나나맛우유가 지난해 진행했던 ‘단지 세탁기’ 마케팅 활동으로 ‘에피어워드’에서 3개 부문을 수상해 싱글벙글하고 있다. 

에피어워드는 1968년 미국에서 시작된, 효과적인 마케팅 활동에 대해 평가하는 세계적으로 권위 있는 마케팅 시상식으로 전 세계 40여 개국에서 참가하고 있다. 

바나나맛우유는 지난해 분리배출을 유도하는 친환경 캠페인을 벌였는데, 다 마신 바나나맛우유 용기를 넣으면 자동으로 세척을 하는 ‘단지 세탁기’를 통해 분리배출 방법을 재미있고 직관적인 방식으로 보여줘 큰 호응을 얻었다. 


또한 소비자들이 직접 ‘단지 세탁기’를 체험할 수 있도록 성수동에 연 ‘단지 세탁소’를 통해 다양한 친환경 메시지를 전달하기도 했다. 

빙그레에 따르면 바나나맛우유의 이번 수상은 ‘공익 브랜드 부문’ 금상, ‘브랜드 체험 부문’ 은상, ‘식품 부문’ 동상을 차지했으며 ‘브랜디드 콘텐츠 부문’에는 파이널리스트까지 올랐다. 

또한 ‘대한민국광고대상’, ‘앤어워즈’ 등 국내의 권위 있는 시상식에서도 수상한 바 있다. 

바나나맛우유의 분리배출에 대한 메시지 전달은 ‘단지 세탁기’만이 아니다. 바나나맛우유는 2번의 크라우드 펀딩을 통해 분리배출을 쉽게 할 수 있는 도구인 ‘분바스틱’을 제작해 선보인바있으며 또 크라우드 펀딩으로 얻은 수익금은 전액 환경단체에 기부해 의미를 더했다. 

빙그레 관계자는 “바나나맛우유만의 친숙한 이미지로 쉽고 재미있게 올바른 분리배출 방법을 소비자들에 전달한 것이 수상에 가장 큰 요인이 되었던 것 같다”며 “앞으로도 바나나맛우유가 받은 사랑을 조금이나마 나눌 수 있는 활동에 대해 더 고민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