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3 (목)

  • 구름많음동두천 22.5℃
  • 맑음강릉 18.6℃
  • 맑음서울 23.8℃
  • 맑음대전 23.5℃
  • 맑음대구 20.6℃
  • 맑음울산 22.1℃
  • 맑음광주 23.1℃
  • 구름많음부산 23.0℃
  • 맑음고창 23.9℃
  • 맑음제주 21.3℃
  • 구름조금강화 22.1℃
  • 맑음보은 21.0℃
  • 맑음금산 21.7℃
  • 맑음강진군 24.2℃
  • 맑음경주시 21.4℃
  • 구름많음거제 21.6℃
기상청 제공

신제품 프로모션

삼성도 '창문형 에어컨' 시장 진출...80만원대 '윈도우 핏' 출시

[산업경제뉴스 강민구 기자]  삼성전자가 창문형 에어컨 시장에 제품을 출시한다. 가격은 출고가 기준 84만 9천원으로 기존 제품 보다 다소 높다.


현재 인터넷 쇼핑몰에서 판매되는 창문형 에어컨의 가격은, 윈드피아 제품 25만원부터 파세코 제품 72만원까지 출시돼 있으며 한솔, 한일 등의 제품은 50만원 내외에 판매되고 있다.


삼성전자의 창문형 에어컨 제품명은 ‘윈도우 핏(Window Fit)’이며 26일부터 출시한다고 삼성전자는 밝혔다.




삼성 윈도우 핏은 좌·우·중앙·스윙 등 4가지 방향으로 전환이 가능한 ‘2중 바람날개’를 적용해 강력한 바람을 방안 구석구석 넓고 고르게 보내준다.

이 제품의 디지털 인버터 컴프레서에는 두개의 실린더가 회전하면서 진동과 소음을 줄여주는 ‘트윈 인버터’와 2개의 관을 이용해 냉매의 마찰음을 감소하는 ‘트윈튜브 머플러’가 적용돼 소음을 효과적으로 차단한다.

저소음 모드로 사용 시 40dB(데시벨) 수준으로 작동해 여름철 열대야에도 소음 걱정 없이 숙면할 수 있으며, 일반 냉방 모드와 비교해 소비전력을 최대 70%까지 절감해 전기료 부담도 한층 덜 수 있다.

삼성 윈도우 핏은 실내 인테리어와 조화를 이룰 수 있도록 그린ㆍ블루ㆍ베이지ㆍ그레이ㆍ핑크 등 5가지 비스포크 색상으로 선보이며, 필요 시 패널 교체도 가능하다.

 

이 외에도 에어컨을 종료할 때마다 내부 습기를 자동으로 건조해 주는 기능, 손쉽게 분리 세척 가능한 필터 등 삼성 무풍에어컨에 적용돼 호평 받아온 ‘이지케어’를 탑재해 편리한 위생 관리가 가능하다.

이 제품은 에너지 소비효율 1등급이며, 제품에 적용된 디지털 인버터 모터와 디지털 인버터 컴프레서는 ‘평생보증’ 서비스를 제공해 소비자가 제품을 사용하는 동안 고장이 나면 무상으로 부품을 수리 또는 교체 받을 수 있다.

삼성전자 측은 "평생보증은 디지털 인버터 모터와 디지털 인버터 컴프레서에 한해 기한 없이 무상수리 또는 호환성 부품으로 무상교체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며, 소비자분쟁 해결기준에는 없는 추가적인 혜택을 제공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단, "해당 부품 수리가 불가능한 경우에는 일정 기준에 따라 보상하며, 그 보상 기준은 소비자분쟁해결기준에 따른 제품 품질 보증기간 이내 수리 불가의 경우와는 다르고 세부사항은 제품보증서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고 덧붙였다.

양혜순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최근 각 방마다 에어컨을 설치하고자 하는 수요가 급증하고 있지만 설치 환경 제약으로 불편을 겪는 소비자들을 위해 윈도우 핏을 도입했다”며 “앞으로도 소비자들의 다양한 요구를 만족시켜주는 새로운 제품들을 지속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