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3 (화)

  • 맑음동두천 -6.0℃
  • 구름조금강릉 -1.8℃
  • 맑음서울 -4.0℃
  • 구름많음대전 -0.7℃
  • 맑음대구 0.7℃
  • 맑음울산 0.5℃
  • 구름많음광주 2.3℃
  • 맑음부산 1.6℃
  • 흐림고창 2.5℃
  • 구름많음제주 7.8℃
  • 맑음강화 -6.0℃
  • 구름많음보은 -2.6℃
  • 흐림금산 -0.4℃
  • 구름조금강진군 3.8℃
  • 맑음경주시 1.0℃
  • 맑음거제 4.0℃
기상청 제공

GS건설 아파트단지에 '국공립 어린이집' 유치

GS건설-의정부시 협의, 대형 키즈파크도 조성



[산업경제뉴스 박진경 기자]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어린이집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아파트 분양단계에서 '국공립 어린이집'을 유치한 아파트 단지가 있어 취학전 자녀를 둔 수요자들의 눈길을 모으고 있다.


GS건설이 2일 부터 분양을 시작하는 의정부 '탑석 센트럴자이'가 그 주인공.


GS건설은 29일 ‘탑석센트럴자이’가 최근 의정부시로부터 탑석센트럴자이 아파트 내 국공립 어린이집 유치 협의를 확정 받았다고 밝혔다.


최근 정부는 '사립 유치원 공공성 강화' 방안의 핵심으로 국공립 유치원과 어린이집의 공급 확대 방침을 정한 바 있다. 

GS건설은 이 같은 정부 방침에 따라 의정부시와 협의해 탑석센트럴자이 단지 내 국공립 어린이집을 유치키로 했다.  

국공립 어린이집은 보육비용이 상대적으로 적은 것은 물론, 국가에서 정기적으로 시설에 대한 감사가 진행되며 운영 지도도 수시로 이뤄져 안심하고 자녀를 맡길 수 있다. 또한 교육 프로그램 역시 체계적으로 수립된다.

최근 입주를 앞둔 신규 아파트에서 단지 내 국공립 어린이집 유치도 늘어나고 있는 추세다. 

내년 8월에 경기 고양시 일산동구 장항동에서 입주를 앞둔 ‘킨텍스 원시티’도 분양이 완료된 이후 국공립 어린이집 유치 협의가 진행됐으며, 현재 입주민의 97%가 유치에 동의해 입주 시점에 맞춰 조성될 예정이다.

탑석센트럴자이 분양관계자는 단지 내 국공립 어린이집 유치 협의로 예비 수요자들의 호응이 굉장히 높다는 반응이다. 현재 탑석센트럴자이가 들어서는 용현동에는 국공립 어린이집이 한 곳도 없기 때문이다.



국공립 어린이집 외에도 탑석센트럴자이는 단지 내 대형 키즈파크를 도입한다. 

흔히 일반 아파트에서 볼 수 있는 소규모 키즈카페가 아닌, 면적만 약 660㎡로, 의정부 아파트들 중 최대 규모를 자랑한다. 커뮤니티가 좋기로 유명한 반포자이(3,410가구)의 키즈카페 규모가 250여㎡인 점을 고려하면 약 3배나 넓은 면적이다. 

탑석센트럴자이 키즈파크에는 트램펄린, 볼풀, 정글짐, 모래놀이터 등의 놀이시설들을 구성해 4계절 상관없이 아이들이 안전하고 즐겁게 뛰어놀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한다.

지역 부동산 업계 관계자는 “아파트를 구매하는 연령대가 과거와 달리 30~40대 층이 많아지면서, 어린 자녀를 키우기 좋은 아파트에 선호도가 높아지고 있는 시대다”라며 “이러한 아파트는 입주 후에도 수요가 많아 자연스레 집값 상승에도 영향을 미칠 수 밖에 없다”고 말했다.

한편 ‘탑석센트럴자이’는 지하 3층~지상 최고 35층, 16개동, 총 2,573가구의 대단지로, 이 중 전용면적 49~105㎡ 818가구를 일반에 분양한다. 

이 단지는 비규제지역에서 공급되는 단지인 만큼 입주자로 선정된 날(당첨자발표일)로 부터 6개월 뒤면 분양권 전매가 가능하다. 청약도 청약통장 가입 후 1년이 지난 만 19세 이상이면 1순위 청약이 가능해 실수요자의 부담도 덜하다. 입주는 2021년 12월 예정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