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27 (토)

  • 맑음동두천 1.7℃
  • 맑음강릉 5.5℃
  • 맑음서울 4.2℃
  • 박무대전 5.7℃
  • 맑음대구 6.9℃
  • 맑음울산 6.8℃
  • 흐림광주 7.7℃
  • 구름많음부산 8.5℃
  • 구름많음고창 8.2℃
  • 구름많음제주 12.1℃
  • 맑음강화 2.9℃
  • 구름많음보은 3.3℃
  • 구름많음금산 5.5℃
  • 흐림강진군 6.3℃
  • 맑음경주시 6.5℃
  • 맑음거제 7.8℃
기상청 제공

신제품 프로모션

검단 센트럴 푸르지오 1540세대, 100% 일반에게 분양

15일부터 분양 돌입. 19~21일 청약 접수



[산업경제뉴스 최기훈 기자]  대우건설(대표이사 김형)이 15일 ‘검단 센트럴 푸르지오’의 견본주택을 열고 분양에 나선다.  


‘검단 센트럴 푸르지오‘는 검단신도시 AB16블록에 위치하고 있으며, 지하 2층 ~ 지상 29층 16개 동, 총 1,540세대 규모로서 100% 일반에게 분양된다. 

공급되는 주택형은 전용면적 기준 75㎡ 172세대, 84㎡A 642세대, 84㎡B 234세대, 84㎡C 166세대, 105㎡ 326세대다.

청약은 19일(화)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20일(수)에 1순위, 21일(목)에 2순위 청약을 받는다. 당첨자발표는 27일(수)일에 진행되며, 계약은 3월 11일(월)부터 13일(수)까지 3일간 진행할 예정이다. 입주는 2021년 8월 이후 예정이다.  

■ 검단신도시 최대 규모… 분양가 상한제 적용 



검단신도시에는 지난해부터 올 초까지 총 5개 단지(총 5,758세대)가 공급됐지만 1군 브랜드 아파트 공급은 이번이 처음이다. 그리고 단지의 규모 역시 검단신도시에 공급된 아파트 가운데 가장 크다.

검단신도시는 수도권 2기 마지막 신도시로서 인천광역시 서구 당하동과 마전동, 불로동, 원당동 일대에 위치하고 있다. 규모는 1,118만㎡로 판교신도시(892만㎡) 보다 크고, 공급 예정 주택은 7만4000여 세대이며 계획 인구는 18만 여명이다. 총 5개의 특화 구역을 만들어 수도권 서부권의 친환경 자족도시로 개발 될 예정이다.

또한 검단신도시는 택지지구인 만큼 분양가 상한제가 적용되어, 인근 김포신도시의 새 아파트 시세 대비 분양가가 저렴할 것으로 예상된다. 

■ 교통 개선 기대감 높아 평균 청약률 3.2대1 기록 

검단신도시는 서울과 인접한 것이 장점이다. 현재도 올림픽대로와 공항철도, 인천지하철 1호선 등을 이용하면 서울로 이동하기 편리하다. 

검단신도시 아파트들이 본격적으로 입주를 시작한 후에는 교통환경이 더욱 편리해 질 것으로 예상된다. 검단신도시에서 올림픽대로와 직접 이어지는 원당~태리간 광역도로가 2021년 개통 예정이기 때문이다. 



또한 인천지하철 1호선 검단 연장 사업도 곧 착공될 예정이다. 인천시의 ‘2019년 건설공사 발주계획’에 따르면 계양역에서 시작해 검단신도시와 원당지구까지 이어지는 ‘인천도시철도1호선 검단연장선1공구 건설공사’가 현재 시공사를 선정 중인데, 총 구간은 6.9km, 3개 정거장이 신설될 예정이다. 

공사가 완료되면 계양역에서 공항철도를 이용해 4개 노선 환승(지하철 5호선과 9호선, 공항철도, 김포도시철도)이 가능한 김포공항역까지 빠르게 이동이 가능하고, 서울역까지는 30분 이내로 도착할 수 있다. 추후 9호선과 공항철도가 직결되면 강남권 접근도 손쉽게 가능할 전망이다. 지난 12월 발표된 수도권 광역 교통망 개선 방안에 포함된 서울 지하철 5호선 검단 연장도 예정되어 있는 상황이다.

이런 교통 호재와 분양가 상한제 등의 이유로 지난 해 부터 공급된 5개 단지에 모인 청약자는 총 1만4294명. 1개 단지에 2,800명 이상이 청약한 셈이고 경쟁률로는 평균 3.22대1을 기록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