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06 (화)

  • 구름많음동두천 27.1℃
  • 구름조금강릉 26.8℃
  • 구름많음서울 29.3℃
  • 구름조금대전 28.6℃
  • 구름많음대구 26.5℃
  • 흐림울산 26.3℃
  • 맑음광주 28.0℃
  • 흐림부산 27.4℃
  • 구름조금고창 27.2℃
  • 구름많음제주 28.7℃
  • 구름조금강화 29.1℃
  • 구름조금보은 26.6℃
  • 맑음금산 27.0℃
  • 맑음강진군 27.6℃
  • 구름많음경주시 26.1℃
  • 구름많음거제 27.1℃
기상청 제공

배우 김영철, 광고계 블루칩 등극하나?

버거킹 ‘사딸라’와 LG생건 ‘샤프란 아우라’ 광고 ‘화제’

[산업경제뉴스 민혜정 기자] 최근 KBS ‘동네 한바퀴’에서 구수한 입담과 정겨운 진행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김두한과 궁예역의 인기 스타 김영철이 광고계 ‘블루칩’으로 등극할 조짐을 보이고 있다. 

최근 버거킹의 세트 메뉴 ‘올데이킹’과 LG생활건강의 ‘샤프란 아우라’의 광고를 통해 선보인, 코믹과 진정성을 앞세운 CF들이 잇따라 대중적 스포트라이트를 받으며 화제를 불러 모으는가하면, 일부 제품의 경우 매출에도 긍정적인 효과를 이끌어내고 있는 것으로 알려진 것.

버거킹과 LG생활건강에서 전해온 관련 소식을 소개한다.


버거킹, “사딸라 통했다! 올데이킹 누적 1천만 개 판매 돌파"

버거킹은 지난달 29일 ‘올데이킹(ALL DAY KING)’이 론칭 9개월 만에 누적 판매량 1천만 개를 돌파했다고 밝혔다. 

이는 가성비·가심비에다 뉴트로 트렌드까지 공략한 사딸라 패러디 광고 등 소비자 취향을 저격한 전략들이 시너지를 낸 효과라는 것이 버거킹 측 분석이다.  

지난해 10월 론칭한 올데이킹은 버거킹의 인기 버거세트를 하루 종일 4900원에 제공하는 메뉴로, 부담 없는 가격으로 프리미엄 메뉴들에 쉽게 접근이 가능하고, 신메뉴를 접할 기회도 제공함으로써 가성비와 가심비를 동시에 공략한 구성이 폭발적인 반응을 일으켰다는 것. 

콰트로치즈와퍼주니어세트나 트러플머쉬룸와퍼주니어세트 같은 인기 메뉴는 물론 더블비프디아블로세트, 불고기롱치킨세트 등의 신메뉴가 더해지기도 한다. 올데이킹 열풍에 힘입어 21치즈스틱이나 너겟킹 등 인기 사이드 메뉴 2종을 추가한 올데이킹박스도 인기라는 설명이다. 

올데이킹 메뉴에 2천원만 더하면 올데이킹박스를 즐길 수 있는데, 이로써 4900원부터 6900원이라는 가격대가 소비자들에게 버거킹에 대한 문턱을 낮춰준 것으로 자체 평가하고 있다.  

이에 더해 배우 김영철을 앞세운 ‘올데이킹 사딸라’ 광고 역시 천만개 돌파에 주효한 역할을 했다. SNS에서 소위 밈, 짤방으로 인기를 얻은 ‘김두한식 극딜 협상’을 패러디한 광고는 온에어 되자마자 완벽한 패러디로 입소문이 퍼지며 뉴트로 트렌드의 대명사로 자리잡았다는 것. 

특히 4900원이 4달러와 비슷하다는 것에 착안한 광고의 메인 메시지 ‘사딸라’가 올데이킹의 가격 경쟁력을 확실하게 인지시켜 판매로 이어지게 만들었다는 것이 버거킹 측 분석이다. 

LG생활건강, “섬유유연제 속 미세 플라스틱 광고 화제”

또한 LG생활건강은 섬유유연제 속 미세 플라스틱을 알리고 사용 자제를 촉구하는 ‘샤프란 아우라’의 온라인 광고가 지난달 11일 론칭한 지 20일 만에 유튜브 조회수 150만건을 돌파하면서 화제가 되고 있다고 지난달 30일 밝혔다. 

이는 뉴트로(복고를 새롭게 즐기는 경향) 모델로 제2의 전성기를 누리고 있는 배우 김영철의 진심 어린 호소가 보는 이들의 공감을 이끌어낸 것으로 회사 측은 분석하고 있다.  

광고는 김영철이 출연 중인 실제 방송 프로그램을 컨셉트로, 소비자 인터뷰를 통해 일상 생활용품 섬유유연제에도 미세 플라스틱이 함유돼 있다는 점을 강조하고 있다.  

광고에서 김영철은 주부들을 만나 “미세 플라스틱으로 만든 ‘향기 캡슐’이 일부 섬유유연제에도 들어있는 사실을 알고 있느냐”면서 “더 강하고 오래 가는 향기를 위해 미세 플라스틱을 넣는 섬유유연제가 있다”고 설명한다.  

이어 “섬유유연제에게 권한다. 오늘부터라도 미세 플라스틱으로 만든 향기 캡슐을 빼는 게 어떻겠느냐”고 제안하는 내용이다.  

LG생활건강 관계자는 “미세 플라스틱 이슈를 다루는 김영철 씨의 목소리와 연기에 신뢰감이 배어 나와 네티즌의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면서 “섬유유연제 속 미세 플라스틱에 대한 소비자의 의식 수준이 높아지면서 관련 제품들이 소비자에게 좋은 반응을 보이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LG생활건강은 지난해 9월부터 모든 섬유유연제 제품에 미세 플라스틱 성분을 넣지 않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섬유유연제 속 미세 플라스틱은 향 성분을 감싸고 있어 세탁 후 옷감에 남아 강한 향을 오래 유지하는데 도움을 준다. 하지만 미세 플라스틱이 수(水) 생태계는 물론 인체에도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알려지면서 사용 규제에 대한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이러한 김영철의 인기가 어느 유통기업의 러브콜로 이어지고, 또 어떠한 표정과 연기를 담아낸 CF를 보여줄지 소비자 관심이 쏠리고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