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30 (월)

  • 맑음동두천 -1.8℃
  • 맑음강릉 3.6℃
  • 맑음서울 -0.3℃
  • 맑음대전 2.9℃
  • 맑음대구 3.7℃
  • 맑음울산 5.3℃
  • 맑음광주 5.5℃
  • 구름조금부산 7.0℃
  • 구름많음고창 4.8℃
  • 흐림제주 8.8℃
  • 맑음강화 -0.5℃
  • 맑음보은 0.7℃
  • 맑음금산 0.7℃
  • 구름조금강진군 6.2℃
  • 맑음경주시 3.4℃
  • 구름조금거제 6.2℃
기상청 제공

LG생활건강, 광군제서 ‘고공비행’..역대 최대 매출

‘후 천기단 화현 세트’ 200% 신장..티몰 뷰티 및 전체 카테고리 3위
후, 숨, 오휘, 빌리프, VDL, CNP 등 6개 럭셔리 브랜드 매출 174%↑

[산업경제뉴스 민혜정 기자] LG생활건강(대표 차석용)이 올해 광군제에서 고공비행을 펼치며 역대 최대 매출을 올린 것으로 밝혀졌다.



지난 12일 LG생활건강이 후, 숨, 오휘, 빌리프, VDL, CNP 등 6개 럭셔리 화장품 브랜드의 매출이 15억5천만RMB(한화 약 2600억원)을 기록하며, 전년대비 174% 신장하는 성과를 거둬, 역대 최대 매출을 갱신했다고 밝힌 것. 

특히 ‘후’는 광군제 매출이 지난해 대비 181% 신장한 가운데, 럭셔리 화장품 브랜드 매출 순위에서 에스티로더, 랑콤에 이어 3위에 올라서며, 뷰티브랜드 10억RMB(약 1680억원) 브랜드 클럽에 입성했다고 덧붙였다.  

게다가 후의 대표 인기 제품인 ‘천기단 화현’ 세트는 티몰 전체 카테고리 중 매출 기준으로 화웨이, 애플에 이어 3위를 차지했으며, 이는 지난해보다 200% 증가한 76만 세트를 판매한 큰 성과를 일궈냈다는 것. 

또한 처음으로 뷰티 카테고리에서 1위를 기록한 가운데, 기초 스킨케어 카테고리에서는 지난해에 이어 2년째 1위를 차지했고, 숨은 전년대비 92% 신장하며, 국내 럭셔리 뷰티 브랜드 중 3위를 차지했다. 

이밖에 오휘 783%, CNP 156%, 빌리프 153%, VDL 7% 등 럭셔리 화장품 브랜드의 매출이 전년 대비 높은 성장을 보였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