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30 (월)

  • 맑음동두천 2.2℃
  • 맑음강릉 7.6℃
  • 맑음서울 1.7℃
  • 맑음대전 5.1℃
  • 맑음대구 6.1℃
  • 맑음울산 6.7℃
  • 구름조금광주 8.6℃
  • 맑음부산 9.4℃
  • 구름많음고창 7.2℃
  • 구름많음제주 9.1℃
  • 맑음강화 2.3℃
  • 맑음보은 4.1℃
  • 맑음금산 5.2℃
  • 구름조금강진군 8.5℃
  • 맑음경주시 6.0℃
  • 맑음거제 7.9℃
기상청 제공

동국제강, 코로나 국면서도 호실적 이어간다

3분기 매출 1조2975억, 영업이익 857억 원



[산업경제뉴스 박진경 기자]  코로나19가 철강산업마저 강타해 철강사들이 실적부진에 애를 먹고 있는 가운데 동국제강은 오히려 올해 들어와 호실적을 이어가고 있다.


동국제강은 2020년 3분기 연결실적을 공시하면서, 매출은 1조 2975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9.3% 감소했지만,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51.1% 증가한 857억원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당기순이익은 370억원을 기록하며 전년 전자에서 흑자로 전환됐다. 


올해 2분기와 3분기 분기 영업이익은 지난 2016년 2분기 1176억원 이후 4년 사이에 최고 실적이다. 


3분기까지 누계실적은 매출 3조8278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1%감소했지만,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31.2% 증가한 2416억원을 달성했다. 당기순이익은 -215억원으로 올해도 적자를 실현했지만 전년보다 적자폭을 축소했다.

 

동국제강은 코로나19 확산 지속과 수요 부진 등으로 매출은 감소했지만 수익성 위주의 생산, 판매 전략 강화로 수익성이 개선되면서 올해 호실적을 이어가고 있다고 설명했다. 

특히 건설자재로 쓰이는 봉형강 제품은 건설산업 비수기 영향으로 판매는 소폭 축소되었으나, 제조원가 개선 과 생산 가능 규격 확대 등으로 수익성이 대폭 개선됐다.

동국제강은 올해 코로나19 영향으로 가전제품 소비가 회복됨에 따라 가전용 컬러강판인 앱스틸(Appsteel) 판매를 확대하며 글로벌 경제활동 재개에 신속하게 대응했다고 설명했다. 

코로나19 안심진료소 시공 현장에 항균 컬러강판 럭스틸 바이오의 납품을 개시했고, 보는 방향에 따라 색상과 모양이 변하는 카멜레온 강판 등 신제품 출시를 지속하며 컬러강판 시장을 선도한 점도 주효했다.

동국제강 관계자는 "2021년 하반기까지 컬러강판 연간 생산능력을 현재 75만톤에서 85만톤까지 증대하는 등 초격차 전략을 지속해서 세계최고 수준인 컬러강판 사업의 경쟁력을 강화해 나가겠다"면서, 

"전 사업 부문에서 고부가가치 제품 판매 비중을 확대하는 등 수익성 위주 영업전략을 강화해서 내실경영을 지속하겠다"고 앞으로의 계획을 밝혔다.

동국제강은 별도재무제표 기준으로는 2020년 3분기에 매출 1조1,194억 원으로 은 전년 동기 대비 11.4% 감소했지만,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57.8% 증가한 693억원을 달성했다. 당기순이익은 478억원을 달성하며 전년 적자를 흑자로 전환 했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