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19 (일)

  • 흐림동두천 24.3℃
  • 맑음강릉 31.6℃
  • 흐림서울 24.2℃
  • 흐림대전 28.0℃
  • 맑음대구 32.9℃
  • 구름조금울산 29.3℃
  • 구름조금광주 29.4℃
  • 맑음부산 26.2℃
  • 구름많음고창 27.6℃
  • 구름많음제주 30.5℃
  • 구름많음강화 23.2℃
  • 구름많음보은 26.4℃
  • 구름많음금산 28.1℃
  • 구름조금강진군 28.8℃
  • 구름많음경주시 33.8℃
  • 맑음거제 26.7℃
기상청 제공

커피집or레스토랑?..탐앤탐스 별별 푸드 메뉴 ‘호평’

아침부터 브런치, 점심 식사까지..“탐탐에 이런 맛 메뉴가?”
샌드위치·파스타·양송이스프...든든한 한끼 식사 메뉴 ‘풍성’

[산업경제뉴스 민경종 기자] 토종 커피전문점 탐앤탐스가 판매중인 별의별 푸드 메뉴들이 고객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주력이 커피전문점인지 고급 레스토랑인지 그 정체성이 모호하다는 우스개 소리까지 나오면서 소비자 이목을 끌고 있는 것인데, 최근 SNS 등지에서는 탐앤탐스 푸드 메뉴에 대한 반응이 뜨겁다. 

대부분 ‘탐앤탐스’하면 스페셜티 커피와 다양한 음료 및 매장에서 직접 구워 따끈하게 즐길 수 있는 프레즐, 브레드 등 베이커리 메뉴를 떠올리지만, 한끼 푸드 메뉴를 먹어본 이들이 뜨거운 반응을 보내며 점점 화제의 중심에 서고 있는 것. 

맛부터 비주얼, 든든함까지 삼박자를 두루 갖춘 탐앤탐스의 대표 푸드 메뉴를 소개한다. 

“추운 겨울날엔 뜨끈한 양송이스프와 브레드스틱 어때요?”


탐앤탐스는 지난해 단종됐던 양송이스프 메뉴를 지난 10월 재출시 했다. 유독 추위가 빨리 찾아온 올 가을 양송이스프의 따끈함을 그리워하던 고객들의 요구에 응답한 것인데, 

이에 걸맞게 11월 탐앤탐스 푸드 메뉴 판매 수량 상위권을 유지하며 식지 않는 인기를 구가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탐앤탐스에 따르면 고객들이 꼽는 양송이스프의 매력은 ‘뜨끈한 맛’이다. 따뜻하게 데워져 나오는 스프는 버섯의 풍미를 극대화해 부드러운 한 스푼을 완성하고, 여기에 함께 제공되는 브레드스틱(4조각)이 적당하게 배를 채운다. 

간편한 아침 해결에는 ‘스크램블 에그 샌드위치’가 제격

간편한 아침 식사 대용을 찾는 이들은 탐앤탐스 ‘스크램블 에그 샌드위치’가 제격이다. 

부드러운 번과 부드럽고 고소한 스크램블에그, 풍미를 더해주는 콘스위트와 치즈, 느끼함을 잡아주는 할라피뇨까지. ‘베이커리 맛집’ 탐앤탐스에서 선보인 또 하나의 히트 상품이라는 고객평이 쏟아지고 있다고 업체 측은 전했다.

이 샌드위치의 포인트는 ‘간편함’과 ‘풍성함’인데, 유산지에 싸여 테이크아웃에 용이해 바쁜 아침시간 마이탐(MyTOM) 스마트오더로 주문해 픽업해 가는 고객들이 주를 이루고, 가득 넘치는 내용물을 부드러운 핫도그번이 포근히 안고 있어 비주얼부터 맛까지 풍성하게 다잡았다. 

좋은 사람들과 함께 나누는 한끼엔 피자·파스타

탐앤탐스에는 친구들과 함께 나누어 먹기 좋은 브런치 메뉴도 즐비하다. 대표적으로 쫄깃하고 따끈하게 구워낸 다양한 프레즐 라인업과 얇고 바삭한 도우에 모짜렐라 치즈와 스위트콘, 닭가슴살을 얹어 구워낸 또띠아피자가 있다. 

여기서 그치지 않고 탐앤탐스는 지속적으로 고객들의 취향을 저격하는 메뉴를 선보이고 있다.

지난해에는 또띠아 피자의 노하우를 발전시켜 깔끔한 매운맛을 살린 ‘디아블로 피자’, 치즈를 듬뿍 올려 풍미를 살리고 사양 벌꿀의 달콤함까지 더한 ‘고르곤졸라 피자’ 등 피자 라인업이 인기를 끌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더불어 수십 번의 테스트를 거쳐 맛을 꽉 잡아낸 미트 토마토, 쉬림프 로제, 베이컨 크림 등 파스타 3종도 브런치 메뉴로 인기가 높다. 특히 탐앤탐스 측은 “해당 메뉴들은 깔끔한 맛의 탐앤탐스 스페셜티 아메리카노를 함께 먹으면 더욱 알맞다”고 특별한 조합 꿀팁까지 전했다. 

“아침, 점심 식사도 역시 탐탐!”...탐모닝·탐런치

탐앤탐스 푸드메뉴를 단품으로 구매하는 것도 좋지만, 아침/점심 한정 세트 메뉴로 즐길 수도 있다. 지난 여름부터 선보이고 있는 ‘탐모닝’, ‘탐런치’ 세트가 그 주인공이다. 

‘탐모닝’은 오전 7시부터 10시까지, 아침시간에 구매할 수 있는 전용 세트로 스크램블 에그 프렌치토스트 1조각과 아메리카노(T)로 구성돼 있으며, 또한 오전 11시부터 오후 2시까지 만날 수 있는 ‘탐런치’는 스크램블 에그 프렌치토스트 2조각 또는 탐앤탐스 파스타 3종 중 1종에 아메리카노(T)로 구성돼 조금 더 풍성하게 즐길 수 있다. 

특히 대학가나 오피스타운에 위치한 탐앤탐스에서는 아침~점심시간에 이 메뉴들을 즐기기 위한 고객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다는 후문이다. 

탐앤탐스 관계자는 “최근 카페에서 커피나 디저트 뿐 아니라 식사까지 원스톱으로 해결하고자 하는 고객들이 늘어나고 있다”며 “탐앤탐스 푸드메뉴가 든든하고 즐거운 일상을 나는 데 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
허창수 전경련 회장 중소기업 방문 '대기업ㆍ중소기업 상생' 강조 [산업경제뉴스 박진경 기자] 전경련이 동반성장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 중인 경영자문단 사업이 중소기업의 경영애로 해소와 경쟁력 강화를 지원하며 보폭을 더욱 넓히고 있다. 허창수 전경련 회장은 13일 IPO를 준비중인 티오에스를 방문하고 중소기업과의 상생경영을 강조했다. 허 회장은 “경영자문단 자문위원들은 대기업에서 일하면서 경영시스템을 체득한 분들이다. 기업이 성장할수록 시스템 구축이 필수이기 때문에, 중소기업이 이들의 노하우를 바이블처럼 활용하면 실력을 키울 수 있을 것”이라며, “새 정부가 들어서고난 후, ‘민간’ 중심의 경제정책을 펼치고 있는데, 동반성장도 결국 ‘기업’이 하는 것이다. 대기업과 중소기업, 경영자문단 3자가 협업해 기업 성장을 지원하는 ‘전경련 경영닥터제’야말로 상생의 모범이 되는 사례”라고 강조했다. 티오에스㈜는 반도체·디스플레이 장비 부품을 개발 및 제작, 납품하는 업체다. 초고속 다채널 플라즈마 감지 장치 원천기술 특허를 보유하고 있으며, 세계 최초로 반도체 ALD 공정에 활용되는 감지 모듈을 개발하는 등 동종업계에서 독보적인 기술력을 가지고 있는 강소기업이다. 글로벌 반도체 부품 전문회사를 목표로 회사 성장을 견인하고 있는 티오에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