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9 (목)

  • 구름조금동두천 21.2℃
  • 구름많음강릉 24.0℃
  • 구름많음서울 24.1℃
  • 구름많음대전 22.3℃
  • 흐림대구 22.5℃
  • 흐림울산 22.1℃
  • 구름많음광주 22.7℃
  • 흐림부산 22.9℃
  • 구름조금고창 20.8℃
  • 제주 23.0℃
  • 구름많음강화 22.8℃
  • 구름많음보은 19.6℃
  • 구름많음금산 19.9℃
  • 흐림강진군 21.3℃
  • 구름많음경주시 20.9℃
  • 흐림거제 23.3℃
기상청 제공

ESG 기업공헌활동

S-OIL '소방영웅지킴이' 유자녀에 2억 장학금

순직소방관 유자녀에 14년째 장학금



[산업경제뉴스 강민구 기자]  S-OIL의 '소방영웅지킴이'활동이 14년 째 이어지고 있다. 이번에는 순직한 소방관 자녀들의 학업을 돕기 위해 나섰다.


S-OIL은 28일 용산소방서에서 순직소방관 유자녀 70명에게 300만원씩 총 2억 1천만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


후세인 알 카타니 CEO는 “아버지께서 사회를 위해 베푸신 희생과 용기를 항상 잊지 않고, 그분들을 자랑스럽게 여기며 앞으로 여러분이 성장하면서 겪을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는 원동력으로 삼기 바란다” 면서 “앞으로도 S-OIL은 순직소방관 유자녀들과 가족들의 든든한 후원자로 동행할 것을 약속한다”고 말했다.

S-OIL은 2006년부터 ‘소방영웅지킴이’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사회를 위해 고귀한 희생을 한 순직소방관 유자녀들이 슬픔을 딛고 안정적으로 학업에 전념할 수 있도록 장학금을 지원하고 있다.

S-OIL은 올해까지 14년째 1259명 학생들에게 36억여원을 지원했다. 

수혜학생들이 초등학교부터 중∙고등학교를 거쳐 대학교에 진학해 학업을 마칠 때까지 지속적으로 장학금을 지원해 어엿한 사회의 일원이 될 수 있도록 발판을 마련해 주고 있다.


관련기사





롯데제과, ‘2019 레드닷 어워드’ 수상작과 배경은? [산업경제뉴스 민혜정 기자] 롯데제과(대표 민명기)가 빼빼로 캐릭터(빼빼로 프렌즈)를 활용한 기획 제품 패키지로 ‘2019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에서 브랜드&커뮤니케이션 디자인부문 본상을 수상했다. 20일 롯데제과에 따르면 빼빼로 프렌즈는 초코, 아몬드, 화이트 빼빼로 등 각 제품의 특성에 맞게 성격과 스토리를 담아 의인화한 캐릭터다. 이 캐릭터들을 활용하여 축제 분위기를 연출하며 생일 케이크, 폴라로이드 사진 등의 아기자기한 이미지 요소들을 제품 패키지에 적용했다. 이모티콘 사용이 늘고 캐릭터 산업이 성장하는 등 요즘 디지털 세대들의 소비 트렌드에 맞춰, 과자 디자인에도 캐릭터로 스토리를 담아 개성 있게 표현해 낸 것이 국제 디자인 상 수상의 결과로 이어진 것으로 보인다. 롯데제과는 작년부터 디자인 담당 부서를 디자인 센터로 승격시키고 전문 인력을 확대하는 등 디자인 역량 강화에 집중하고 있는데 이러한 노력들이 주효, 4년 연속 국제 디자인상 수상이라는 결과로 이어진 것으로 회사 측은 분석하고 있다. 특히 2014년 이래 6년간 국제 디자인 어워드에서 수상한 횟수만 11차례로 이 기간 제과 기업 중에서는 최다 수상 기업으로 전해진다. 앞으로도 롯데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