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3 (토)

  • 흐림동두천 24.7℃
  • 흐림강릉 28.4℃
  • 흐림서울 25.8℃
  • 흐림대전 28.3℃
  • 흐림대구 29.7℃
  • 박무울산 28.6℃
  • 흐림광주 28.8℃
  • 구름많음부산 26.3℃
  • 구름많음고창 28.5℃
  • 맑음제주 32.7℃
  • 흐림강화 22.9℃
  • 흐림보은 26.0℃
  • 구름많음금산 28.3℃
  • 구름많음강진군 29.2℃
  • 흐림경주시 28.7℃
  • 맑음거제 29.5℃
기상청 제공

신제품 프로모션

GS건설, 대구 수성구 주상복합 '범어자이' 분양 돌입

34층, 아파트 84~114㎡ 399세대, 오피스텔 84㎡ 52실

[산업경제뉴스 최기훈 기자]  GS건설이 24일 대구 수성구 주상복합아파트 '범어자이' 분양을 시작했다.


범어자이는 아파트와 주거형 오피스텔이 함께 구성되며, 지하 6층~지상 최고 34층, 4개 동, 총 451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아파트는 전용면적 84~114㎡ 399세대, 주거형 오피스텔은 전용면적 84㎡ 52실로 구성된다. 입주는 2026년 2월 예정이다.


아파트 청약 일정은 7월 4일 1순위 해당지역, 5일 1순위 기타지역에 이어 6일 2순위 청약접수를 진행한다. 당첨자 발표는 7월 14일, 25일부터 28일까지 4일간 정당계약을 실시한다.

아파트의 1순위 청약요건은 청약통장 가입 기간이 24개월이 경과하고 지역별/면적별 예치금액 이상 납입한 자에 한하며, 해당지역은 대구광역시 1년 이상 거주자, 기타지역은 대구광역시 1년 미만 거주자와 경상북도 거주자가 청약할 수 있다.

주거형 오피스텔의 경우 6월 30일에 청약 접수를 진행하고, 7월 7일 추첨 및 당첨자를 발표한다. 이후 7월 8일 견본주택에서 정당계약을 진행한다.

주거형 오피스텔의 청약은 대한민국에 거주하는 만19세 이상이라면 청약통장 없이 청약이 가능하다. 단, 투기과열지구 내에 속해 전체의 10%는 대구광역시 거주자를 우선 선정한다. 이번 단지의 주거형 오피스텔은 100실 이하의 소규모로 구성돼 전매 제한 규제가 적용되지 않으며, 청약 신청은 1인당 타입별 1건 총 2건의 청약이 가능하다.



범어자이는 대구 수성구에서도 가장 주거선호도가 높은 범어동에 위치해 뛰어난 교통환경과 생활인프라를 갖춘 것이 특징이다.

먼저, 대구지하철 2호선 범어역이 인근에 자리하고 있고, 동대구로와 달구벌대로가 인접해 대구시내외의 이동이 편리하다. 아울러 KTX, SRT, 고속버스터미널이 자리한 동대구역 복합환승센터와 동대구IC도 가까워 광역교통망도 우수하다. 또한, 범어자이 인근에 범어초, 경신중, 경신고 등이 위치해 있고, 수성구청역 학원가가 가까워 명품 학군을 누릴 수 있다. 뿐만 아니라, 현대시티아울렛, 범어먹거리타운, 신세계백화점 등의 주요 편의시설이 인근에 위치해 뛰어난 인프라를 갖췄다.

범어자이는 '자이' 브랜드의 혁신설계를 적용했다. 먼저 아파트는 4베이 판상형 위주의 설계를 통해 채광과 통풍을 높였고, 주거형 오피스텔 역시 4베이 판상형 등 아파트와 동일한 구조설계를 통해 쾌적함을 더했다. 이 밖에도 어린이집, 피트니스, 골프연습장(GDR), 작은도서관, 공유오피스 등 다양한 커뮤니티시설을 마련해 입주민의 편의성을 더욱 높일 예정이다.

GS건설 분양관계자는 "범어자이는 대구시 수성구 범어동에 위치해 다양한 생활인프라와 명문 학군을 누릴 수 있는 것이 장점"이라며, "자이(Xi) 브랜드의 혁신설계까지 더해져 지역을 대표하는 랜드마크 단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
DL건설 신입사원 90여명 채용...'황금명함 등 환영키트' 증정 [산업경제뉴스 강민구 기자] DL건설은 올해 약 90명 규모의 정규직 신입사원을 채용했다고 11일 밝혔다. 올해 신입사원 채용은 총 2회에 걸쳐 진행된 바 있다. 우선 지난 3월에 진행된 공개채용은 인턴십 형태로 전개됐다. DL건설은 △건축 △설비 △전기 △토목 △안전 △관리 등의 분야에서 총 51명의 신입사원을 선발했다. 이후 이달 1일부터 추가 공개채용을 통해 총 35명의 신입사원을 채용했으며 이들은 오는 16일부터 △건축 △설비 △전기 △안전 등의 분야에서 근무할 예정이다. 올해 신입사원 채용은 하반기 예정된 대규모 신규 현장 착공에 따른 소요 인원을 조기에 확보하고자 마련됐다는 게 DL건설 측의 설명이다. DL건설 관계자는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수주에 맞춰, 향후 대폭 증가할 현장 인력 수요에 대응하고자 신규 인력의 확대를 진행하고 있다”며 “이러한 계획에 발맞춰 장기적으로 당사와 함께 성장할 인재들의 역할이 중요한 시점이기에, 적극적으로 채용에 나섰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이번 채용이 회사의 성장을 이끌고, 나아가 사회적으로 고용 창출에 기여하는 마중물이 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특히 이번 채용을 통해 DL건설은 보다 유연한 기업문화를 조성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