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28 (일)

  • 흐림동두천 25.5℃
  • 구름많음강릉 30.0℃
  • 흐림서울 27.3℃
  • 박무대전 26.8℃
  • 흐림대구 27.2℃
  • 흐림울산 26.1℃
  • 흐림광주 26.8℃
  • 구름많음부산 25.9℃
  • 구름많음고창 27.6℃
  • 구름조금제주 27.8℃
  • 흐림강화 25.7℃
  • 흐림보은 25.0℃
  • 흐림금산 24.9℃
  • 구름많음강진군 25.8℃
  • 흐림경주시 26.2℃
  • 구름많음거제 26.8℃
기상청 제공

삼성전자, 폴더블폰 구조보강 완료 "9월 출시"

보호막 연장, 외부 이물질로부터 제품 보호



[산업경제뉴스 강민구 기자]  삼성전자가 그동안 출시를 계속 연기했던 폴더블폰을 오는 9월 출시한다고 25일 발표했다.


IT업계에서는 그동안 지적됐던 접합부분의 주름이나 화면보호막 문제 등을 완전하게 보강했기 때문이라는 해석이 나오고 있다.


삼성전자는 문제점이 지적된 이후 최상의 사용자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철저한 분석을 진행했으며, ‘갤럭시 폴드‘의 디자인을 보강했다고 설명했다.


또, 개선 사항에 대한 엄격한 테스트로 유효성을 검증했다고 덧붙였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폴드‘에 탑재된 인피니티 플렉스 디스플레이(Infinity Flex Display) 최상단 화면 보호막을 베젤 아래까지 연장해 화면 전체를 덮었다. 화면 보호막이 디스플레이의 한 부품으로 보이게 하는 동시에 임의로 제거할 수 없도록 했다.
 
‘갤럭시 폴드‘의 접고 펴는 사용 경험은 유지하면서 외부 이물질로부터 제품을 더욱 잘 보호할 수 있도록 구조를 보강했다는 설명이다.


 
‘갤럭시 폴드‘의 힌지 상하단에 보호 캡을 새롭게 적용해 내구성을 강화했으며, 인피니티 플렉스 디스플레이 뒷면에 새로운 메탈 층을 추가해 디스플레이를 더 잘 보호하도록 했다. 또, 힌지 구조물과 ‘갤럭시 폴드‘ 전·후면 본체 사이의 틈을 최소화했다.
 
삼성전자는 현재 최종 제품 테스트를 진행 중이며, 9월부터 글로벌 시장에 순차적으로 출시할 예정이다.
 
‘갤럭시 폴드‘는 펼쳤을 때는 갤럭시 스마트폰 중 가장 큰 7.3형 디스플레이로 확장된 사용성을 제공하지만, 접었을 때는 한 손으로도 편하게 사용할 수 있어 태블릿과 스마트폰의 경험을 모두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갤럭시 폴드‘를 접었을 때는 4.6형의 커버 디스플레이를 통해 스마트폰의 모든 기능을 한 손으로 사용할 수 있으며, 펼쳤을 때는 여러 개의 애플리케이션을 동시에 사용할 수 있어 전에 없던 강력한 멀티 태스킹 경험을 제공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