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21 (일)

  • 흐림동두천 11.8℃
  • 흐림강릉 15.0℃
  • 서울 13.5℃
  • 연무대전 16.3℃
  • 구름조금대구 17.9℃
  • 박무울산 12.7℃
  • 맑음광주 15.7℃
  • 맑음부산 14.3℃
  • 흐림고창 14.2℃
  • 맑음제주 16.5℃
  • 흐림강화 11.6℃
  • 흐림보은 15.2℃
  • 구름많음금산 15.0℃
  • 맑음강진군 11.2℃
  • 구름많음경주시 11.9℃
  • 맑음거제 13.0℃
기상청 제공

감일지구내 서울 최인접 '감일 에코앤 e편한세상' 분양

송파위례와 맞닿은 곳, 대림산업 29층 866세대 공급



[산업경제뉴스 최기훈 기자]  주소는 하남이지만 서울과 맞닿아 있어 수요자들의 관심이 높은 감일지역 중 서울과 바로 인접한 곳에 대림산업과 하남도시공사가 아파트 866세대를 공급한다.


대림산업의 대표 아파트 브랜드를 이름에 넣은 '감일 에코앤 e편한세상'은 감일동 공공주택지구 B9블록에 위치해있다. 북쪽으로 도로 하나를 사이에 두고 송파와 닿아 있고 남쪽으로는 위례신도시와 닿아 있어서 사실상 서울 생활권으로 평가되고 있다.


천마산 아래자락에 있으며 전철은 마천역을 이용할 수 있다. 서울외곽순환도로 서하남IC를 나오면 곧바로 단지로 진입할 수 있다. 이렇게 서울과 맞닿아 있다 보니 서울에 직장이나 학교가 있는 수요자들이 오래전 부터 눈독을 들인 곳으로 알려졌다.


 


이 단지는 지상 최고 29층, 6개동, 866세대로 구성돼있다. 전용면적 77㎡ 332세대, 84㎡ 534세대로 모두 중소형 가구다.

 
감일지구는 총 1만 3천 가구로 조성될 예정이며 2017년부터 아파트 공급이 시작됐다. 현재까지 7300여 가구가 공급됐다. 첫 민간분양 단지 ‘포웰시티’는 2092가구 모집에 5만 5110명이 몰려 26대1의 경쟁률을 보이기도 했다.

공공분양으로 분양됐던 ‘하남 감일 스윗시티’의 경우 분양가 대비 1억 6000만원 이상의 웃돈이 붙어있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으며, 민간분양 단지였던 ‘포웰시티’의 경우도 1억 3000만원 수준의 웃돈이 형성된 것으로 현지에서는 파악하고 있다.

■ 대림산업 ‘C2 HOUSE’ 및 ‘스마트 클린&케어 솔루션’ 제공

대림산업은 '감일 에코앤 e편한세상'에 ‘C2 HOUSE’를 처음 적용한다.

C2 HOUSE는 구조 벽체를 최소화한 좀 더 적극적인 가변형 구조로 설계되어, 고객의 다채로운 라이프스타일에 맞춰 구조 변경을 자유롭게 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대형 현관 팬트리, 세탁기와 건조기 병렬 배치가 가능한 원스톱 세탁 존, 주방 구조와 싱크대 높이 개선, 신종 생활 가전 사용을 고려한 콘센트 강화 등이 설계돼있다. 최고층 커뮤니티 시설인 탑 클라우드(전망 카페)를 비롯해, 수변 글라스 카페, 방갈로형 게스트하우스 등 특화 커뮤니티 시설이 조성된다.



이 단지는 미세먼지 차단을 위해 ‘스마트 클린&케어 솔루션’이 적용된다.

대림산업은 환기와 공기청정이 같이 될 수 있는 솔루션을 개발, 이를 통합 공기질 센서를 통해 자동으로 관리될 수 있도록 구현했다. 

이는 고객이 신경 쓰지 않아도 요리나 청소, 취침 시까지 공기 질에 따라 시스템이 자동으로 작동하여 쾌적한 환경을 유지시켜준다. 

‘스마트 클린&케어 솔루션’은 단지 입구부터 세내 내부까지 고객이 생활하는 공간 전체를 아우르는 개념의 시스템으로, 외부의 미세먼지 저감 식재를 비롯해 미세먼지 신호등, 동 출입구의 에어커튼, 실내 놀이터 등이 마련되며, 공용 커뮤니티 시설에도 실내 통합 환경 센서를 통해 자동으로 공기 질이 관리되는 공기청정형 환기 시스템이 적용된다.

분양 관계자는 “감일 에코앤 e편한세상은 감일지구 내 아파트 가운데 서울 최인접 입지와 교통∙생활을 한번에 누릴 수 있는 최고의 입지를 갖추고 있다”며 “감일 에코앤 e편한세상은 감일지구의 시그니처 타운으로 브랜드 명성에 걸맞은 차별화된 설계를 통해 입주민의 만족도를 높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신제품 & Promotion Ev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