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21 (목)

  • 흐림동두천 11.9℃
  • 구름많음강릉 15.0℃
  • 흐림서울 10.0℃
  • 흐림대전 11.3℃
  • 구름많음대구 15.5℃
  • 구름많음울산 19.9℃
  • 흐림광주 9.6℃
  • 구름많음부산 19.8℃
  • 흐림고창 8.8℃
  • 흐림제주 11.0℃
  • 구름많음강화 8.4℃
  • 흐림보은 11.3℃
  • 흐림금산 10.4℃
  • 흐림강진군 10.5℃
  • 구름조금경주시 17.6℃
  • 구름많음거제 19.5℃
기상청 제공

'백련산파크자이' 조합분 후분양 37대1 마감

43가구 모집에 1578명 청약...29일 발표, 4월9일부터 계약



[산업경제뉴스 최기훈 기자]  조합 보류분을 일반에게 후분양한 '백련산 파크자이'가 높은 청약률을 기록하며 모든 타입의 청약을 마감했다.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GS건설이 후분양을 실시한 '백련산 파크자이'가 20일 1순위 청약을 받은 결과 43가구 모집에 1578명이 청약해서 평균 36.7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총 6개 주택형이 모두 서울에서 모집가구수를 채웠다.


전용 84㎡ C타입이 최고 청약률을 기록했다. 이 평형은 1가구를 모집했는데 128명이 청약을 접수해서 128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 외에도 전용 55㎡는 5가구 모집에 131명이 몰리며 26.2대 1을 기록했고, 전용 59㎡A는 21가구 모집에 579명이 신청해 27.57대 1, 전용 59㎡B는 10가구 모집에 212명이 몰리며 21.2대 1, 전용 84㎡A는 4가구 모집에 372명이 몰리며 93대 1, 전용 84㎡B는 2가구 모집에 156명이 지원해 78대 1을 기록했다.

청약 당첨자발표는 오는 29일(금)이며, 계약기간은 4월 9일(화)부터 11일(목)까지 사흘 간 진행될 예정이다.

GS건설 분양관계자는 “지난 달 입주한 아파트로, 일부 가구를 후분양 형태로 진행하다 보니 수요자들이 계약 전 당첨 세대를 직접 확인할 수 있고, 잔금 납부 여부에 따라 즉시 입주가 가능한 장점과 분양가도 현재 시세보다 저렴하게 나와 수요자들이 청약 통장을 사용한 것 같다”며, “향후 경전철 서부선이 개통되면 교통 개선과 함께 주변 가치까지 높아져 아파트 가치가 더욱 상승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 단지는 지하 4층, 지상 10~20층, 9개 동, 전용면적 49~84㎡ 총 678가구 규모로 구성된 단지다.

단지 인근에 서울시립은평병원이 있고, 연세세브란스 병원도 가깝다. 또한 단지에서 반경 1km내에 이마트(은평점)와 신응암시장, 대림시장 등 쇼핑시설이 있다. 지하철 6호선 새절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으며, 지하철 3호선 녹번역도 가깝다. 또 내부순환도로와 통일로 등의 도로 접근성도 좋다.

특히 경전철 서부선이 확정됨에 따라 향후 교통은 더 좋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경전철 서부선은 은평구 새절역에서 관악구 서울대입구역까지 연결되는 노선으로 새절역, 신촌역, 노량진역, 장승배기, 서울대입구역 등 총 16개 정류장을 경유한다. 기존 완행화 계획에서, 급행을 추가로 도입하기로 하면서 개통 시 교통 편의성이 더욱 좋아질 것으로 보인다. 경전철 서부선은 2022년 착공을 목표로 사업이 진행되고 있다.

관련기사



신제품 & Promotion Ev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