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25 (목)

  • 흐림동두천 13.6℃
  • 흐림강릉 13.3℃
  • 흐림서울 14.7℃
  • 대전 16.9℃
  • 흐림대구 15.9℃
  • 흐림울산 14.8℃
  • 흐림광주 17.0℃
  • 흐림부산 15.1℃
  • 흐림고창 14.8℃
  • 박무제주 17.1℃
  • 흐림강화 16.7℃
  • 흐림보은 16.1℃
  • 흐림금산 17.0℃
  • 흐림강진군 15.8℃
  • 흐림경주시 14.5℃
  • 흐림거제 15.5℃
기상청 제공

ESG

대우건설 재능기부, 소외계층 찾아 집수리 봉사

'동전 모아 사랑실천하기' 통해 수립 비용 모금



[산업경제뉴스 최기훈 기자]  대우건설의 건설현장 전문가들이 자신들이 갖고 있는 기술재능을 이웃과 나누는 사랑 실천에 나섰다.


대우건설(대표이사 김형)은 지난 13일 서울시 마포구에 위치한 노후주택을 보수하는 ‘희망의 집 고치기’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날 봉사활동에는 대우건설 플랜트사업본부•감사실•푸르지오서비스 임직원 10명이 참여해 도배, 장판 및 싱크대 교체, 단열작업 등 봉사활동을 펼쳤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건설회사의 특성을 살려 스스로 집을 고치기 어려운 소외계층을 찾아 재능기부를 진행하게 됐다”고 봉사활동의 배경을 설명했다. 

희망의 집 고치기에는 대우건설 임직원이 매달 급여에서 1,000원 미만의 동전을 모아 마련한 ‘임직원 동전모아 사랑실천하기’ 기금을 사용해 의미를 더했다.

대우건설은 건설업 특성을 살려 노후 사회복지시설 담장 개보수, 배수로 보완공사, 소외계층 노후주택 개보수 등 인프라 개선공사를 지원해오고 있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임직원뿐 아니라 가족이 함께 참여하는 봉사활동을 지속적으로 확대해가며 사회와 함께하는 기업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전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