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05 (화)

  • 흐림동두천 6.4℃
  • 맑음강릉 12.6℃
  • 박무서울 7.5℃
  • 박무대전 7.1℃
  • 연무대구 8.6℃
  • 연무울산 11.2℃
  • 연무광주 6.6℃
  • 연무부산 12.5℃
  • 구름많음고창 4.9℃
  • 연무제주 12.4℃
  • 구름많음강화 6.8℃
  • 구름많음보은 5.4℃
  • 구름많음금산 5.2℃
  • 구름많음강진군 8.8℃
  • 구름조금경주시 11.0℃
  • 구름조금거제 11.9℃
기상청 제공

머리부터 얼굴·손발까지 그루밍 뷰티 용품 ‘열전’

‘쓰는 남자’가 대세? 그루답터 겨냥한 뷰티 디바이스 각광
적외선 마스크, 손발 각질 및 탈모 관리 디바이스까지 다양

[산업경제뉴스 민혜정 기자] 최근 외모 관리에 아낌없이 투자하는 남성을 뜻하는 ‘그루밍족’을 넘어 ‘그루답터(그루밍족과 얼리어답터의 합성어)’가 떠오르며 이들을 겨냥한 다양한 뷰티 디바이스 출시 경쟁이 뜨겁다.  

시장조사 기관 유로모니터와 뷰티업계에 따르면 2020년 국내 남성 화장품 시장 규모가 1조4천억 원에 달할 것으로 전망되는 등 그루밍족에 의한 남성 화장품 시장이 성장세를 지속하고 있다. 최근에는 뷰티 디바이스 등 뷰티 관련 도구들을 즐겨 찾는 그루답터들도 늘고 있는 추세다. 

실제 모바일 리서치 오픈서베이가 지난 1월 국내 거주 20~30대 남성 500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10명 중 8명은 뷰티 도구를 사용한다고 답할 만큼 남성들의 뷰티 제품에 대한 니즈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뷰티 업계에서는 그루답터를 공략하기 위한 남성 뷰티 아이템을 잇따라 내놓고 있다. 남성 전용 헤어 스타일링 디바이스뿐만 아니라 토탈 피부 관리가 가능한 뷰티 마스크까지 그루답터를 위한 뷰티 디바이스가 각광 받고 있다. 

원적외선 마스크 ‘보미라이(BOMIRAI)’...남성들도 즐겨 찾아 


여성들이 즐겨 사용하는 것으로 알려진 뷰티 마스크가 남성들에게도 인기를 끌고 있다. 

원적외선 마스크 브랜드 ‘보미라이’는 여성뿐만 아니라 피부고민이 많은 남성에게도 유용한 뷰티 디바이스다. 

원적외선을 핵심 원리로 활용 인체 온도에서 90.2%의 높은 방사율을 자랑하며, 1분에 수천 회씩 세포를 진동시켜 피부 톤과 탄력, 보습력 개선에 도움을 준다는 것이 업체 측 전언이다. 

특히 한국피부과학연구원(KIDS)을 통해 4주간 임상실험을 거쳤으며 보습력, 피부진정, 진피치밀도, 탄력, 피부톤 밝기 개선 등의 효과를 입증 받았다는 것. 

보미라이는 특허 등록된 ‘골드시트’를 원적외선 패드에 부착해 광물질 첨가 없이도 원적외선의 효과를 높였으며, 전자파 등의 유해물질이 없어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다. 또한 조절식 헤드 밴드로 남녀노소 상관없이 자신의 머리둘레 맞춰 편리하게 사용 가능하다고 소개했다. 

보미라이 관계자는 “여성에 비해 피부가 상대적으로 두껍고, 피지 분비량이 약 4.3배가 많은 남성들은 피부 관리가 필수적”이라며 “보미라이는 원적외선 빛을 활용해 복합적인 피부 고민 개선에 도움을 주어 남녀노소 인기를 끌고 있다”고 밝혔다.

실큰, 손과 발 각질 제거 ‘네일&페디프로’  

얼굴뿐만 아니라 손과 발의 미용까지 관리하는 남성들도 늘고 있다. 실큰의 ‘네일&페디프로’는 손과 발의 각질을 제거해주는 제품으로, 샵에서 전문 관리를 받지 않아도 집에서 손쉽게 손발을 관리할 수 있는 제품이다. 

손·발톱의 광택을 내는 샤이닝 헤드, 큐티클을 정리해주는 버퍼 헤드, 발뒤꿈치의 딱딱한 각질을 제거해주는 다이아몬드 헤드 등 총 3가지 타입의 헤드가 제공돼 필요에 따라 원하는 헤드를 교체해 사용할 수 있다. 

다이아몬드 헤드의 경우 생활 방수 기능이 적용돼 샤워하면서도 사용 가능하다고 업체 측은 전했다. 

㈜어댑트, 옆머리 다운 전용 ‘95PROBLEM 다운핏’

㈜어댑트가 출시한 옆머리 다운 전용 헤드기어 ‘95PROBLEM 다운핏’은 모든 남성들의 고민인 뜨는 옆머리 스타일링에 효과적인 것으로 알려졌다. 

다운핏은 화학제품 사용이나 손질 필요 없이 착용만으로 옆머리를 눌러주며, 3분 이내로 쉽고 빠르게 스타일링이 가능 한 것이 특징이다. 

화학약품으로 이루어진 펌 약품은 머릿결, 두피 손상은 물론 탈모의 원인이 될 수 있는데 다운핏은 내장된 플렉서블 열선의 발열로 머리를 효과적으로 가라앉혀 준다. 인체공학적 디자인과 탄성 있는 소재로 헤어 셋팅에 공을 들이는 그루밍족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다고 업체 측은 소개했다.

원텍, 레이저 활용 탈모 관리 디바이스 ‘헤어빔 에어’ 

탈모 개선을 위한 디바이스도 있다. 

레이저·초음파 의료기기 전문기업 원텍의 ‘헤어빔 에어’는 저출력 레이저 요법을 활용한 탈모치료 의료기기라는 것이 업체 측 소개의 변이다. 

헤어빔 에어는 2017년 처음 선보인 헤어빔 시리즈를 리뉴얼해 선보인 제품으로, 기존 헤어빔의 효능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본체의 무게를 절반가량으로 줄였다. 

LED/LD 광원단자 69개에서 조사되는 레이저와 빛이 두피 전체에 고루 전달돼 모세혈관을 확장하고 혈류량과 산소량을 증가시켜 모근에 충분한 영양을 공급하는 원리가 적용됐으며, 

분당서울대병원과 경북의과대학을 통한 6개월 동안의 임상실험 및 식약처 허가를 통해 효과와 안정성을 입증 받았다는 것이 업체 측 설명이다. 

관련기사



신제품 & Promotion Event




최고 이익에도 주가하락 대우건설, 임원진이 자사주 대량 매입 [산업경제뉴스 문성희 기자] 지난해 역대 최고 이익을 냈는데도 주가가 좀처럼 오르지 않는 대우건설. 임원진이 직접 시장에서 주식을 매입하는 강수를 들고 나왔다. 27일 대우건설은, 김형 사장과 사외이사 3명 등 임원진 33명이 회사주식을 장내에서 매입했다고 공시해 시장의 눈길을 모았다. 이번 회사주식 매입은 우리사주조합 방식이 아닌 각 임원들의 자율의사에 따라 장내 매입방식으로 이뤄졌으며 총 매입규모는 약 20만 주에 달한다. 대우건설은 지난 1월 25일, 지난해 영업실적을 발표하며 매출 11조원, 영업이익 6287억원을 실현해서 창립이후 최고의 영업이익을 거뒀다고 공시했다. 하지만 어떻게 된 일인지 주가는 실적을 발표한 그날 6130원, 3개월 최고점을 찍고는 이후 계속 하락하기 시작해서 5000원 초반대로 떨어졌다. 그리고 이후 좀처럼 회복하지 못한 채 지난 28일 5050원을 유지하고 있다. 주식시장과 건설업계 전문가들은, 대우건설의 강점인 국내 주택 경기가 하락세로 돌아섰고, 해외건설 시장도 중국 건설사에 밀려 전망이 불투명하기 때문이라며, 대우건설의 경우에는 새주인을 찾는 과정도 쉽지 않을 것으로 예상돼 투자자들이 주식매입을 망설이고 있다는 분석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