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24 (목)

  • 구름많음동두천 2.6℃
  • 맑음강릉 4.7℃
  • 구름많음서울 2.8℃
  • 맑음대전 5.3℃
  • 맑음대구 7.0℃
  • 맑음울산 7.0℃
  • 맑음광주 5.9℃
  • 맑음부산 7.7℃
  • 맑음고창 2.2℃
  • 맑음제주 7.4℃
  • 흐림강화 0.1℃
  • 맑음보은 2.6℃
  • 맑음금산 1.7℃
  • 맑음강진군 5.4℃
  • 맑음경주시 3.9℃
  • 맑음거제 6.1℃
기상청 제공

기아차, 쏘울 부스터 출시‥1914만원~2346만원

연비 17인치 12.4km/ℓ, 18인치 12.2km/ℓ ‥ 전기차 1회 충전 386km 주행



[산업경제뉴스 김명인 기자] 파워풀한 동력성능과 하이테크 디자인, 가격경쟁력으로 무장한 3대세 쏘울 부스

터가 공식 출시됐다.

 

기아자동차는 23일 스테이지 28(서울 강동구 소재)에서 기아차 관계자와 자동차 담당 기자단 등이 참석한 가운데 ‘쏘울 부스터’의 공식 출시 행사를 갖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국내영업본부장 권혁호 부사장은 이날 인사말을 통해 “이 차량은 파워풀한 드라이빙 성능은 물론 최첨단 사양까지 갖춰 새롭게 태어났다” 며 “동급 최고의 상품성을 갖춘 만큼, 많은 고객으로부터 사랑을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 모델은 2008년 1세대, 2013년 2세대를 거치며 6년만에 선보이는 3세대 모델로 △최고 출력 204마력의 파워풀한 주행성능 △완전히 새로워진 하이테크 디자인 △최첨단 멀티미디어 기능 등이 특징이다.

 

종류는 가솔린 1.6 터보 와 EV, 두 가지로 선보인다.

 

특히 EV모델은 △미래지향적 디자인 △기아차 전기차 최장 주행거리 386km △동급 최고 수준의 첨단 ADAS사양 △다양한 EV 특화 편의 사양 등 뛰어난 경쟁력을 갖췄다.

 

가격은 가솔린 모델 프레스티지 1914만원, 노블레스 2150만원, 노블레스 스페셜 2,346만원이다.

 

EV 모델은 2월 중 출시될 예정이며 프레스티지 4600만원~4700만원, 노블레스 4800만원~4900만원 범위 내에서 각각 책정될 예정이다.

관련기사



신제품 & Promotion Event




현대건설 'Dream Tree', 20개국 40개 공헌사업 진행 [산업경제뉴스 박진경 기자] 현대건설이 국내 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폭넓은 CSR 활동을 펼치며 세계 곳곳에 사랑․희망․문화 나눔을 실천하며 글로벌 사회공헌 기업으로 발돋움하고 있다. 현대건설은 단순 봉사뿐 아니라 건설기술 노하우 전파, 청소년 교육 지원, 꿈키움 멘토링 활동 등 지원 대상자들이 스스로 꿈을 찾아 성취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는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현대건설은 이러한 사회공헌 활동 정신을 바탕으로 작년 국내외 20개국에서 40여개 활동을 펼쳤으며 현대건설 임직원 및 봉사자 등 총 3,883명이 연간 2만3천여 시간을 기여했다. ■ 국내, ‘사회공헌위원회 발족’, ‘서울시 사회공헌대상’ 수상으로 사회공헌의 기틀 확립 현대건설은 단순 일회성 사회공헌 활동에서 벗어나 지속적인 사회공헌 운영체계를 확립하고, 활동 과정의 투명성과 전문성을 강화하기 위해 작년 7월 사회공헌 위원회를 발족시켰다. 교육장학 전문 NGO, 해외 사회공헌 전문기관, 사회공헌 컨설팅 전문기관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로 구성된 사회공헌 위원회는 ▲지역/전문 영역별 의견 공유 ▲사회공헌 성과 평가 ▲외부 기관 기부 검토 자문 ▲사회공헌 트렌드 교육 등을 통해 더욱 전문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