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25 (화)

  • 맑음동두천 9.2℃
  • 맑음강릉 13.5℃
  • 맑음서울 12.7℃
  • 맑음대전 11.3℃
  • 맑음대구 11.5℃
  • 맑음울산 13.6℃
  • 맑음광주 13.6℃
  • 맑음부산 15.7℃
  • 구름많음고창 11.5℃
  • 맑음제주 20.3℃
  • 맑음강화 10.3℃
  • 구름조금보은 7.6℃
  • 맑음금산 7.3℃
  • 맑음강진군 11.5℃
  • 맑음경주시 10.8℃
  • 맑음거제 13.4℃
기상청 제공

GS건설 자회사 '자이S&D' 첫사업 '별내자이엘라'

4호선 연장구간 별내역에 26층 3개동 오피스텔 296실 10월 분양

[산업경제뉴스 문성희 기자]  GS건설의 부동산 전문 자회사 자이에스엔디(자이S&D)가 첫 개발사업으로 ‘별내자이(Xi)엘라’를 추진한다.


GS건설의 자회사인 자이S&D는 지난 2000년 설립됐으며 그동안 주택개발, 최첨단 홈네트워크 시스템, 부동산 운영관리, CS 사업 등을 진행해 왔다.

부동산 전문기업으로 입지를 다져 온 자이S&D는 정보통신과 부동산 운영관리 등의 사업으로 괄목할만한 성장을 이뤘으며 이번에 직접 주택사업분야에 진출해서 시공 및 AS전반의 사업에 도전한다.

GS건설은 자이S&D의 첫 개발사업을 적극 지원할 예정이며 사업전반에 걸쳐 협업을 통해 수준 높은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자이S&D백홍석 분양소장은 “자이S&D가 첫 개발사업을 별치는 별내자이엘라는 별내신도시 상업지역 중심에 들어있는 다른 수익형 주거상품과 달리 아파트 밀집지역에 조성된다"면서, "소형아파트 대체상품으로 최적의 주거환경을 갖추고 있어 수요자들의 높은 관심을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첫 개발사업의 흥분을 감추지 못했다. 





오는 10월 초 경기도 남양주 별내신도시 도시지원시설 16블록에 들어서는 ‘별내자이(Xi)엘라’ 는 자이S&D의 첫 개발사업이자, 별내신도시에 처음으로 선보이는 ‘자이(Xi)’ 브랜드 오피스텔이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최고 26층, 3개동 전용 60㎡ 단일면적으로 구성되며 총 296실 규모로 이뤄졌다. 타입별로 살펴보면 △60㎡A 74실 △60㎡B 148실 △60㎡C 74실 등 선호도 높은 소형 아파트를 대체할 수 있는 주거용으로 구성된다.

별내자이(Xi)엘라는 서울 도심을 관통하는 지하철 4호선 연장 북부별내역(가칭: 2021년 예정)이 약 300m 거리에 위치한 초역세권 단지로, 향후 개통시 서울역까지 약 40분이면 이동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또 현재 운행 중인 경춘선 별내역을 이용하면 7호선 상봉역까지 10분, 1호선 청량리역까지 20분 이내에 도착할 수 있고, 2023년에 지하철 8호선 연장선이 완공되면 서울 잠실까지 환승없이 20분대면 닿을 수 있어 강남 접근성도 좋아질 전망이다.

단지에서 약 200m 거리에 덕송초(혁신초)와 반경 300m 거리에 별가람유치원(국공립 유치원)이 있어 통학이 가능하고, 반경 약 1㎞ 거리에 별가람중·고, 학원가 등도 위치해 있다. 

여기에 단지 북서측으로 불암산자락이 있어 주거환경이 쾌적하고 도보권에 하천 정비사업이 완료된 덕송천과 물놀이장, 축구장, 테니스장, 베드민턴장, 암벽등반시설 등을 갖춘 별내체육공원도 있어 여가활동을 즐길 수 있다.

경기도는 지난해 11월 남양주시와 양주시, 구리시를 경기북부2차 테크노밸리 사업지로 선정했다. 

그 중 구리·남양주 테크노밸리는 구리시 사노동과 남양주시 퇴계원 일원에 29만 3720㎡ 규모로 들어서며, 총 2156억원이 투입된다. 2023년 착공에 들어가 2025년에 조성될 예정이며, 완료 시 1만 3000여명의 일자리 창출과 약 1조 7000억원의 경제적 파급 효과가 기대된다.

부동산114에 따르면 별내신도시, 갈매지구, 다산신도시에는 전용 60㎡이하 소형 아파트가 1.2%에 불과해 소형 아파트에 대한 공급이 절대적으로 부족한 상황으로 분석된다.

관련기사




신제품 & Promotion Event